[단독] 인천 중구청, 인천항미래희망연대 특혜 제공 의혹

인천시 중구가 ‘보조금 횡령’ 의혹을 받고 있는 인천항미래희망연대에게 특혜를 제공했다는 의혹이 일고 있다.(시사저널 인터넷 판 8월5일자 ‘[단독]인천항미래희망연대, 보조금 횡령 ...

日 반도체 소재 1건 수출허가 했지만…“추가 행정절차 남아있어”

일본이 수출 규제 품목으로 지정했던 반도체 소재에 대해 일부 수출 허가를 내렸다. 일본 경제산업성은 8월8일 “포토레지스트 수출 1건을 전날(7일)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일...

인천은 준비한다, 상공에 ‘에어-택시’가 날 수 있게

세계 최대의 차량공유 서비스업체 ‘우버(Uber)’는 올해 7월9일 헬리콥터로 뉴욕의 도심과 JFK공항을 오가는 ‘우버콥터(Uber copter)’ 서비스를 시작했다. 우버콥터를 ...

[2020총선-인천] 민경욱 지역구에 이정미 도전장

인천 지역은 토박이가 적은 반면 전국 각지에서 모인 유동인구가 많아 초대형 정치 이슈가 발생하지 않는 한 표심이 한쪽으로 쏠리지 않는 편이다. 2012년 19대 총선에서는 민주당과...

[단독] 인천항미래희망연대, 보조금 횡령 의혹 불거져

사단법인 인천항미래희망연대가 인천 중구청이 지원한 보조금을 횡령했다는 의혹이 불거졌다. 국민권익위원회는 해당 의혹에 대한 신고를 접수받고 현장조사를 벌인 후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강화군과 비에스종합병원, ‘불편한 동거’ 지속

의료법인 성수의료재단이 지난해 11월7일 개원한 비에스종합병원과 강화군의 불편한 동거가 지속되고 있다. 불편한 동거는 강화군이 2018년 8월9일에 ‘강화백병원(가칭) 건립에 관한...

[단독] 공사 현장 사고로 숨진 외국인 근로자, ‘의료사고’ 논란

인천시내 한 아파트 신축공사 현장에서 다친 외국인 근로자가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중 13일 만에 결국 숨지는 바람에 ‘안전사고’와 ‘의료사고’ 논란이 일고 있다. 건설 현장 작업 ...

옹진군, 해사채취 허가 ‘막바지’…3년간 800억 수익 ‘초읽기’

선갑지적 바닷모래(해사·海沙) 채취가 이르면 이달 중에 재개될 것으로 보인다. 2017년 8월에 해사채취가 중단된 이후 약 2년만이다. 해사채취 허가기관인 옹진군은 협의기관인 인천...

경찰, ‘붉은 수돗물’ 수사에 박차…인천상수도본부·정수장 압색

경찰이 7월11일 '붉은 수돗물' 사태와 관련해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와 피해 지역 정수장을 압수수색했다.인천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이날 오전 인천시 미추홀구 도화동 인천시 상수...

정부 “치맥 배달 허용”…미성년자 확인법은 ‘모호’

이제 치킨 등 음식을 배달 주문할 때 생맥주를 같이 배달받는 게 가능해진다. 그런데 미성년자의 사전 확인 방법이 명확하지 않다는 점은 문제로 지목된다. 생맥주를 얼마나 주문할 수 ...

경희·배재·세화·숭문·신일고 등 8개 자사고 재지정 ‘탈락’

서울특별시교육청은 7월9일 경희·배재·세화·숭문·신일·중앙·이대부고·한대부고 등 8개 학교에 대한 자율형 사립고등학교(자사고) 지정을 취소한다고 밝혔다.서울시교육청은 전날 자율학교...

‘서로e음’, 지금까지 이런 지역화폐는 없었다

지역화폐의 효용성에 의문이 계속돼 온 상황에서 인천시 서구의 지역화폐 ‘서로e음’이 신선한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서구 지역의 소비를 늘려 소상공인들의 매출을 높이는 등 지역경...

박창호 SG 회장 “친환경 ‘업-사이클링’ 기업으로 성장할 것”

국내에서 아스팔트콘크리트(아스콘)의 역사는 50년이 넘는다. 아스콘은 우리나라의 발전과 궤를 함께 해왔다. 도로와 공항, 항만 시설 등 사회간접자본(SOC)사업에 아스콘이 필수적으...

[인천브리핑] ‘붉은 수돗물’ 수질 개선…정상화 결정은 ‘아직’

환경부는 28일 붉은 수돗물 사태를 겪고 있는 인천 서구지역의 수돗물 수질이 사고 이전 수준으로 개선됐다고 밝혔다.환경부 수돗물 안심지원단은 이날 인천시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인천서 ‘자기과실 사망사건’, ‘살인사건’으로 뒤집혀 

자기 과실로 숨진 것으로 내사종결된 사망사건이 약 2년 만에 살인사건으로 뒤집혔다. 자칫 억울한 죽음으로 묻힐 뻔 했지만, 과학수사와 법의학자 감정, 끈질긴 수사 등이 결정적인 역...

‘붉은 수돗물 사태’에 성난 민심…인천시 행정 신뢰도 ‘빨간불’

5월30일부터 시작된 인천의 ‘붉은 수돗물 사태’는 인재로 드러났다. 정부는 인천시의 총체적 관리 부실에서 빚어진 문제로 결론 내렸다. 사태 초기에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붉은 수...

인천에 이어 서울에서도 ‘붉은 수돗물’…“치욕적인 일”

인천에 이어 서울 영등포구 문래동과 양평동 일대에서도 붉은 수돗물이 나와 당국이 비상 조치에 나섰다.6월20일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해당 지역 아파트를 중심으로 붉은 수돗물이 나...

인천지역 종합병원, 급성·중증질환 성적표 ‘천차만별’

인천시내 종합병원들의 진료 수준이 ‘천차만별’로 분석됐다. 급성질환이나 중증질환에 적정성 평가 결과가 존재하지 않거나, 종합점수가 비교적 낮은 종합병원들이 많았다.종합병원은 의원이...

환경부 “인천 붉은 수돗물, 22일부터 정상화”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에 대한 정부 조사 결과와 대처 방안이 6월18일 나왔다.김영훈 환경부 물통합정책국장은 이날 지난 5월30일부터 발생한 인천 수돗물 적수(赤水) 사고에 대...

인천시장, ‘붉은 수돗물’에 또다시 고개 숙였다

‘붉은 수돗물’에 인천시장이 또 고개를 숙였다. 수돗물 이상이 19일째 이어지자 박남춘 시장은 대응이 미흡했다며 거듭 사과했다.박남춘 인천시장은 6월17일 인천시청에서 기자회견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