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서울에 ‘감염병 특화’ 공공의대 추진”

박원순 서울시장이 감염병 대응을 위한 공공의료에 특화된 의과대학 설립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박 시장은 20일 서울시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지난 20년 동안 사스, 신종인플루엔자, ...

“겨울에 코로나19 ‘3차 피크’ 온다” 경고

올겨울 코로나19의 3차 피크(3차 유행)를 경고하는 목소리가 국내외 학계에서 나오고 있다. 해외 유입, 집단감염의 불씨가 여전하고 바이러스 돌연변이 위협도 있기 때문이다. 3차 ...

코로나19가 종료시킨 인플루엔자 유행 [강재헌의 생생건강]

코로나19로 인해 마스크 쓰기, 손 씻기 등 개인위생 관리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전 국민이 사회적 거리 두기를 생활화하면서 우리 삶과 사회에 여러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 코로나1...

[코로나 이후] “감염병 대응 관련 큰 변화 일어날 것”

2019년 초 서울시와 서울시의사회가 함께 주최하는 감염병 도상훈련을 서울시의사회의 요청으로 기획하게 됐다. 매번 하는 내용보다는 우리나라 의료 시스템의 붕괴가 가능한 상황을 설정...

도쿄마저 무너졌다 …아베, ‘코로나19 긴급사태’ 선언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코로나19 관련 ‘긴급 사태’를 선언했다. 지난 3일까지만 해도 긴급사태 선언을 망설이던 아베 총리가 도쿄 내 감염자가 급증하자 강경책을 꺼내 든 것이다. ...

아베, 코로나19 대확산 조짐에 ‘긴급사태 선언’ 임박

"현 시점에서는 아직 전국적이고 급속하며 만연한 상황에는 도달하지 않았다."지난 3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참의원 본회의에 참석해 코로나19 감염 확산과 관련해 이같이 답했다. ...

[경남24시] 경남도, ‘소규모 집단감염’ 진주시 윙스타워 방문자 전수조사

경남도는 소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한 진주 윙스타워 방문자를 전수조사하기로 했다. 도는 4월2일 가진 코로나19 대응 브리핑에서 스파시설 관련 확진자 7명이 발생한 진주 윙스타워 감염...

“코로나19, 치사율은 낮지만 치명적인 이유

1976년 자이르(현 콩고)에서 280명이 눈과 코에서 피를 흘리며 죽었다. 에볼라강에서 발견한 에볼라 바이러스가 원인이었다. 이 바이러스는 2014년 서아프리카에서 다시 창궐해 ...

코로나19 공포가 팬데믹 아닌 패닉만 불러와

국제보건기구 WHO가 3월 11일(현지시각), "코로나19를 팬데믹으로 특정할 수 있다고 본다(We have therefore made the assessment that #COV...

의학적 방역뿐 아니라 사회적 방역에도 관심 가져야

“재앙은 인간의 척도로 이해되지 않는다.” 알베르 카뮈는 《페스트》에서 극한의 절망과 공포에 대응하는 인간들의 모습을 묘사했다. 코로나바이러스도 다양한 형태로 사회의 풍경을 바꾼다...

WHO, 전세계 12만 명 감염돼서야 코로나19 ‘팬데믹’ 선언

전 세계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자 WHO(세계보건기구)가 결국 팬데믹(Pandemic‧세계적 대유행)을 선언했다. WHO가 감염병에 대해 팬데믹을 선언한 것은 이번이 세 번...

WHO, 코로나19 팬데믹 선언

세계보건기구(WHO)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 즉 팬데믹을 선언했다. 지난해 12월31일 코로나19 첫 환자가 중국에서 보고된 지 70여 일만이다....

WHO “코로나19 팬데믹 위협 매우 현실화했다”

WHO(세계보건기구)가 사실상 코로나19의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을 시인했다. “코로나19의 팬데믹 위협이 매우 현실화했다”면서다.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

세균? 바이러스? 제대로 알고 말하자

코로나19 관련 뉴스가 줄어들지 않고 있다. 신종 바이러스의 갑작스러운 습격으로 혼란이 가중하자 여기저기서 정확하지 않은 용어와 내용으로 선동성 발언이 이어지고 있다. 이러한 발언...

전쟁으로 멈췄던 올림픽, 바이러스에도 멈출까

2003년 사스(SARS·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2009년 신종 인플루엔자, 2015년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때 국내 스포츠는 별다른 피해를 보지 않았다. 그러나...

초토화된 극장가, 주목받는 IPTV 재난영화

우려가 현실이 됐다. 극장가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직격탄을 맞은 모양새다. 극장을 찾는 관객 수는 예년 대비 반 토막을 기록하고 있고, 극장들 역시 정기 방역 작업과 손 소독제 ...

정부, 코로나19 위기경보 ‘경계’ 단계 유지키로…“통제 가능”

정부가 코로나19 위기경보를 현재의 '경계' 수준을 유지하되, 가장 높은 단계인 '심각'에 준해 총력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대구와 경북 지역 외로 확진자가 퍼지고 있지만 대부분 신...

“인공호흡기 필요한 중환자 발생 예상”

앞으로 인공호흡기 등이 필요한 ‘코로나19’ 중환자가 발생할 수 있다는 예상이 제기됐다. 서울대병원은 2월20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중환자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지금...

면역력을 키우는 최고의 지름길 [강재헌의 생생건강] 

신종 플루, 메르스, 사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인류가 이전에 경험하지 못한 감염성 질환들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 적극적인 방역과 조기 발견 및 치...

코로나19, 한번 감염됐다고 폐 기능 떨어지지 않는다

Q. 감염으로 인한 폐 섬유화 가능성은 없나?A. 병이 얼마나 심한가에 따라 다르다. 감기 정도로 가볍게 앓는 경우 폐 기능이 떨어진다고 보긴 어렵다. 반면 인공호흡기 치료가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