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 있는 ‘뉴 롯데’ 신동빈의 광폭 행보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광폭 행보가 주목을 받고 있다. 신 회장은 지난해 10월5일 출소한 뒤 현재까지 베트남, 인도네시아, 일본 출장길에 오르며 분주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일단...

한·일 롯데 정점에 선 쓰쿠다 사장의 실체

실형을 선고받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결국 2월21일 일본 롯데홀딩스 대표이사 자리에서 물러났다. 이로써 신 회장과 공동대표를 맡고 있던 쓰쿠다 다카유키(佃孝之·75) 사장이 일...

[뉴스브리핑] GM 사태, 文 ‘특단대책’ 주문 후 정부 기류 변화

아침 뉴스를 놓치셨습니까. 반드시 챙겨야 할 뉴스, 반드시 알아야 정보. 디지털 시사저널의 ‘뉴스브리핑’을 확인하시면 됩니다. 2월20일 어제의 뉴스를 한눈에 정리하고, 21일 오...

충격의 롯데…비상경영체제 가동에도 경영권 ‘흔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63)이 징역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되면서 롯데가 70년 만에 총수 부재 상황에 놓였다. 창사 이후 최대 위기에 빠진 롯데그룹은 재판 결과에 ...

일본 롯데홀딩스 임시주총서 신동빈 승리

롯데가(家) 왕자의 난에 이변은 없었다. 경영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과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의 대결에서 신동빈 회장이 다시 승리했다.신동주 전 일본...

정용진 “웃고 싶어라”, 신동빈 “울고 싶어라”

시내면세점 특허권 만료에 대한 재승인 심사결과가 발표된 이후 신세계와 롯데, 국내 1·2위 유통 기업의 희비가 엇갈렸다. 서울 국내 면세점 시장의 80% 이상을 독식하던 롯데와 신...

‘도쿄 기자회견’ 신동주, 일본 이사진 상대 손배소 제기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12일 일본에서 추가 소송을 제기했다. 일본인 경영진을 향한 본격 소송을 예고했다.신 전 부회장은 이날 오후 5시 일본 도쿄 페닌슐라호텔에서 기...

신동주 전 일본롯데홀딩스 부회장, “롯데 경영권 분쟁 정상화 방안 밝힐 것”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일본 도쿄 현지에서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롯데그룹 경영권 분쟁 정상화 방안에 대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SDJ코퍼레이션은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

“롯데쇼핑과 호텔롯데 합병 시나리오 짠다”

“올해 11월 말까지 그룹 전체 순환출자 고리 416개 가운데 80%인 340개를 해소하겠다.” 지난 8월 신동빈 회장의 롯데그룹이 ‘총수 형제 경영권 분쟁’으로 여론이 악화되자 ...

신동주-신동빈 ‘형제 싸움’ 막장 치달아

롯데가 형제간 경영권 다툼이 막장 드라마로 치닫고 있다.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21일부터 언론사 찾아다니며 선전전을 벌이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측이 일일이 반박하며 ...

신격호·신동주 부자의 급습…신동빈을 벼랑으로 몰다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의 판 흔들기가 계속 되고 있다. 신 전 부회장 측은 그 전면에 아버지 신격호 롯데 총괄회장을 내세우고 있다. 신동빈 롯데 회장의 고민이 깊어지고 ...

신동빈 회장 “호텔 롯데, 30~40% 신주 발행 통해 상장”(종합)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17일 호텔 롯데 상장과 관련해 “구주 매출이 아니라 30~40%의 지분을 신주로 발행해 상장할 것”이라고 밝혔다.신 회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의 공정거래...

신동빈 회장 “일본 광윤사·롯데홀딩스 지분구조 밝힐 것”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7일 “일본 광윤사와 롯데홀딩스 등 일본 계열사의 지분 구조를 투명하게 밝히겠다”고 밝혔다.신동빈 회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의 공정거래위원회 국정감사에 ...

신동빈 회장, 본격적인 롯데 경영에 돌입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이 본격적으로 경영일선에 나섰다. 신 회장은 21일, 충남 서산에 위치한 롯데케미칼과 현대케미칼 대산공장을 방문해 현장을 챙겼다.신 회장은 일본롯데홀딩스의 주총...

롯데그룹 노조 "신동빈 회장 무한신뢰" 지지 선언

롯데 일가의 경영권 분쟁 사태가 롯데그룹 계열사 임직원들의 참여로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다.롯데그룹 계열사 노동조합 협의회는 5일 오후 잠실 롯데월드에서 성명을 통해 "신동빈 회장...

신격호 회장 부친 제삿날 가족 회의 열리나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94)의 부친 신진수 씨의 제삿날이 31일로 알려지면서 신 회장 일가의 움직임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격호 회장이 머물고 있는 롯데호텔 1층 로비에는 ...

롯데가(家) 끝나지 않은 형제의 난

롯데그룹을 둘러싼 형제의 난이 2차전으로 접어들었다. 일본에서의 경영권 다툼은 신격호 총괄회장을 내세운 두 아들 간의 암투였다. 이후 한국과 일본의 언론을 통해 신동주 전 부회장과...

롯데 형제의 난, 여론전으로 비화...신동빈, 신동주 인터뷰 조목조목 반박

신동주 니혼게이자이신문 인터뷰 내용-일본 롯데홀딩스 직책은 1월말까지 유지했나. 내가 맡은 투자건이 예산초과 탓에 손해를 봤다. 손실액은 수억엔에 불과했다. 하지만 아키오(신동빈 ...

롯데 형제의 난, 일본롯데홀딩스 신격호 회장 전격 해임

롯데그룹 후계구도에서 밀려난 신동주 전 일본롯데 부회장(61)이 창업주이자 아버지 신격호 총괄회장(94)을 앞세워 반전을 시도했으나 뜻을 제대로 이루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

30대 그룹 후계자 10명 중 3명 군대 안 갔다

국내 30대 그룹 후계자 중에서 33.3%가 군대를 다녀오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10명 중 3명꼴로 군 면제를 받았다는 얘기다. 병무청이 최근 발표한 일반인의 군 면제 비율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