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브리핑] 내년부터 노후경유자동차 상시 운행제한·과태료 부과

경기 용인시가 내년부터 노후경유차의 운행을 제한한다. 용인시는 매연을 배출하는 노후경유자동차의 운행을 제한하기 위해 '용인시 경유자동차 저공해 촉진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7일 ...

여수산단 LG·한화, 미세먼지 배출 조작 ‘파문’

전남 여수산업단지의 LG화학과 한화케미칼 등 국내 굴지의 대기업이 측정대행업체와 짜고 미세먼지 원인 물질 배출량을 조작해 파문이 확산되고 있다. 해당 사업장인 LG화학·한화케미칼 ...

미세먼지가 그린 기업 매출 지도

매일 아침, 기온이나 강수 확률보다 먼저 확인하는 항목이 미세먼지가 됐다. 건강과 직결됐기에 이미 삶의 깊은 곳까지 침투해 버린 미세먼지는 외출을 결정하는 가장 큰 요인이자 물품을...

“경유세 올리고 경유자동차 생산 금지해야”

지난겨울 미세먼지는 최악이었다. 수도권 등지에서 비상저감조치가 일주일 내내 발령되는 동안, 많은 사람이 그렇게 생각했을 것이다. 그러나 3월24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공개한...

유럽은 ‘미세먼지 국경’이 없다…영국, 주변국과 협력

1952년 12월의 런던을 영국은 결코 잊지 못한다. 당시 발생한 스모그로 5일 동안 무려 1만2000여 명이 목숨을 잃었다. 런던의 추운 겨울을 나기 위해 난방연료로 석탄을 땔 ...

회의 열어 호통치다 세월 다 보낸 ‘국회 미세먼지특위’

자유한국당 홈페이지에서 미세먼지와 관련한 당내 활동을 검색해 보면 시기가 1~3월에 집중돼 있다. 한국당만 그런 게 아니다. 더불어민주당도 마찬가지다. 국회 차원의 활동도 주로 상...

미세먼지 예보관도 ‘숨’ 좀 쉬고 싶다

“내일 서울 미세먼지 등급, ‘보통’으로 하는 게 맞겠죠?” “‘나쁨’으로 해야 하지 않을까?” 서울 동작구 기상청에 위치한 미세먼지예보팀 사무실에선 이러한 대화가 흔하게 오간다....

[시사저널 여론조사] 10명 중 8명 “미세먼지 때문에 이민 생각”

한반도가 미세먼지로 극심한 몸살을 앓고 있다. 뿌연 하늘과 탁한 공기는 이제 일상이 됐다. 도심은 온통 마스크 행렬이다. 우려를 넘어 공포로 다가왔지만 이렇다 할 대책이 보이지 않...

[세종브리핑] 세종시,자치권 대폭 확대…세종시법 개정

세종시가 자치분권 모델도시로 만들기 위한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다. 세종특별자치시 설치 등에 관한 특별법(약칭 세종시법) 개정을 통해 자치권이 대폭 확대되도록 할 계획이다.세종시가 ...

“하늘 올려다 보세요”…미세먼지 ‘보통’ 회복

3월7일 오후부터 전국 미세먼지 농도가 조금씩 낮아지는 추세다. 환경부의 실시간 대기오염도 제공사이트 에어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기준 전국 미세먼지 농도는 대체로 ‘보통...

[시사끝짱] 미세먼지에도 ´적폐청산´ 외친 여당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 정두언 전 의원■ 제작 :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촬영 : 시사저널 박정훈 ◇ 소: 오늘 미세먼지를 ...

“초미세먼지 블랙카본 1급 발암물질 아시나요?”

경기도가 최악의 미세먼지 농도(평균 250마이크로미터)를 가리키는 가운데, 5일 오전 10시 기준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대기환경정보시스템에 따르면 경기 북부, 남부, 동부, 서부권 ...

서울 초미세먼지 ‘재난 수준’…공식 관측 사상 ‘최악’

3월5일 서울의 초미세먼지(PM-2.5)가 정부 공식 관측 시작 이래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사상 처음으로 닷새째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됐지만, 상황을 개선시키지 못하고 있는 형...

미세먼지, 앞으로 더 나빠진다고?

사상 처음으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나흘 연속 발령된 가운데, 미세먼지 농도가 앞으로 더욱 심해질 걸로 보인다.3월4일 전국 9개 시·도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내려졌다. 수도...

“3~5월 최악의 미세먼지 온다”

미세먼지는 우리 생활패턴까지 바꾸고 있다. 날씨는 따뜻해지고 있지만 미세먼지의 공습이 본격화하면서 야외에서 운동하기 부담스러운 날이 늘고 있다. 그러다 보니 가정에서 운동하는 ‘홈...

일상이 된 고농도 미세먼지…28일 수도권 예비저감조치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경기도 등 수도권에서 2월28일 고농도 미세먼지 예비저감조치가 시행된다. 예비저감조치는 발표일을 기준으로 이틀 뒤 비상저감조치 발령 가능성이 높을 경우, ...

비상저감조치 첫 발령…공공기관 차량2부제 시행

‘미세먼지특별법’ 시행 이후 처음으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2월22일 제주를 제외한 전국에 발령됐다. 공공기관 차량 2부제 시행은 물론 공공기관 주차장이 전면 폐쇄된다. 배출가스...

미세먼지로 인한 중고차 가격, 디젤 ‘울고’ LPG ‘웃다’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최악의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로 경기도에 비상저감대책 경보가 3번 발령됐다.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되면 공공기관에서는 차량2부제가 실시되고 서울시에서는 ...

[단독] 부처별로 흩어졌던 라돈 관리 ‘일원화’된다

국회가 각 부처별로 흩어져 있는 라돈 관리체계를 일원화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현재 우리나라는 라돈과 같은 생활주변방사선을 환경부·국토교통부·원자력안전위원회·보건복지부·교육부 등 여...

라돈이 아이들 위협해도 교육부는 여전히 ‘뒷짐’

정부가 정책과 예산의 우선순위를 결정할 때는 그 정부의 가치를 담게 된다. 효율성을 최우선 가치로 삼을 수도 있고 생명과 안전을 중시할 수도 있다. 문재인 정부의 교육부는 ‘모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