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전광훈 목사 또 다시 문재인 대통령 하야 주장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이 11일 오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대한민국 어디로 가고 있는가'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전광훈 한기총 대표회장은 이 자리에...

한기총이 기독교 대표?…대형교단 떠나버린 ‘정치적 소수집단’

최근 들어 “문재인 대통령 하야”를 연달아 외치고 있는 전광훈 목사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직을 내세우고 있다. 한기총 홈페이지엔 그의 명의로 된 ‘막말 성명’이 올라...

한기총 “문재인 하야” 선언에 여야 4당 비판…“내란선동 발언”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이 일제히 같은 목소리를 냈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인 전광훈 목사가 문재인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하는 선언문을 발표해서다. 한기총은 6월5일...

[황교안과 기독교①] 가깝지만 부담도 큰 험난한 고개

6월6일로 취임 100일째를 맞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정치인으로의 변신에 있어 일단 합격점을 받았다고 평가하는 이들이 많다. 황 대표 체제로 치러진 4·27 재보선에서 소기의...

[황교안과 기독교④] ‘한국판 트럼프의 기적’ 꿈꾸는 기독교계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의 정치적 중립성에 대한 논란이 거세다. 한기총의 보수화는 기독교계 내부에서조차 뜨거운 논쟁거리다. 규모에 대해서는 정확히 알기 어렵지만 한기총은 대외적으...

개신교계, 황교안 비판한 불교계에 '발끈'

불교 의식을 거부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둘러싼 논란이 종교 갈등으로 비화될 조짐이다. 불교계가 황 대표를 비판하자 개신교계가 발끈했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는 5월23일...

뜨기도 전에 역풍 맞는 기독교 정당

좌파 척결·친미 반공을 표방하는 기독교 정당이 출범한다. 당명은 가칭 기독자유민주당(기독당). 창당을 이끌고 있는 인물은 청교도영성훈련원 원장인 전광훈 목사이다. 전목사는 지난 9...

정동영·이재오, ‘큰판’ 걸렸다

거물 정치인들의 운명은?이번 총선은 다음 대권을 노리는 정치 거물들에게는 전초전 성격을 띠고 있다. 선거 결과가 대선 행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만큼 이들에게 총선은 기회이자 위...

‘가정’이냐 ‘사랑’이냐…종교계‘총선 대충돌’

평화통일가정당(이하 가정당)이 오는 4월 총선에서 전국적으로 후보자를 내겠다고 밝히며 대대적인 선거 준비에 들어가자 개신교 내에서 이에 대한 대응책 마련에 나서야 한다는 목소리가 ...

저 높은 곳의 교회를 향해 울리는 외침들

지난해 7월 아프가니스탄에서 분당샘물교회 봉사단의 피랍 사태로 심한 비난을 받았던 한국 교회가 새해 들어서 또 한 차례 여론의 뭇매를 맞았다. 지난 1월26일 MBC 시사·교양 프...

“장로 대통령이 처음은 아니지”

원래는 ‘대통령 당선인 및 국가를 위한 기도회’였다. 그러다가 ‘국민 대화합과 경제 발전을 위한 특별 기도회’로 이름을 바꿨다. 다른 종교인들의 비판적인 시각을 의식했기 때문이다....

후보님 믿습니다, 아멘!

서울 망우동 금란교회에서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오는 12월12일부터 4일간 특별 금식 기도회가 열린다. 기도회를 알리는 포스터에는 이렇게 적혀 있다. “공산주의의 영, 음란의 영...

대권 전선 파고드는 교회의 종소리

노무현 정권 이후 교회는 정치 영역에서 자기 목소리를 강하게 내기 시작했다. 어떤 목사들은 드러내놓고 정권을 바꾸어야 한다고 강조하고 특정 대선 후보를 지지하는 선언을 하기도 한다...

“한국 가서 돈벌자” 중국교포 100만 대기

“내가 길림성에 확보해둔 교포가 2백명쯤 된다. 물 좋은 애들 많으니 연락처만 가르쳐 달라.” 중국교포를 실어나르는 위동해운 소속 한중 연락선 골든브리지호가 인천항에 도착하던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