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 ‘운명의 한 주’가 밝았다…‘한국당 패싱’ 현실화

여야가 예산안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등 정국 현안을 놓고 운명의 한 주를 맞이했다. 내년도 살림살이를 담은 예산안과 선거법 개정안,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안 등 패...

진퇴양난 문재인 정부...검찰, 정권 턱밑까지 정조준

윤석열 검찰의 칼날이 매섭다. 예측불허다. 문재인 정부 청와대는 진퇴양난에 빠졌다.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민정수석실의 감찰 무마 의혹과 김기현 전 울산시장에 ...

‘조국이 떠난 자리’ 누가 채울까…추미애 급부상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후임 인선을 놓고 다시 한 번 정치권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전해철, 박범계 의원이 거론된 데 이어 이번엔 추미애 전 대표가 급부상했다.지난 1...

[임기반환점 돈 文] 서서히 떠오르는 ‘원조 親文’

2017년 모두에게 갑작스러웠던 ‘장미 대선’이 치러진 후, 마땅한 인수위원회도 없이 첫발을 뗀 문재인 정부. 그렇기에 과연 누가 어떤 자리를 맡아 대통령과 함께 국정을 이끌어 나...

[임기반환점 돈 文] ‘청와대 정부’는  계속된다

“국민의 요구는 제도에 내재된 합법적인 불공정과 특권까지 근본적으로 바꿔내자는 것이었습니다. 사회지도층일수록 더 높은 공정성을 발휘하라는 것이었습니다. 대통령으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청와대 “차기 법무장관 인선 적지 않은 시간 걸릴 것”

조국 전 법무부장관 후임으로 친문 핵심 전해철 의원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 의원은 10월 18일 오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문재인 정부 성공을 위해 필요한 일을...

굴하지 않는 윤석열…‘전해철 카드’ 다시 꺼내든 文대통령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퇴 후 위축된 듯했던 윤석열 검찰총장은 10월17일 국정감사장에서 자신을 향한 공세에 전혀 굴하지 않으며 '건재'를 과시했다. 검찰개혁에도 동의하고 동참하겠...

“총선 나간다” 전해철, 조국 후임설 일축…고민 깊어진 靑

전해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0월15일 자신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후임으로 유력하게 거론되는 데 대해 "총선을 준비하는 것으로 정리했다"고 일축했다. 전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조국 후임’ 하마평 오른 전해철은 누구

지난 10월14일 전격 사퇴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후임으로 전해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거론되면서 그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박지원 변화와 희망의 대안신당 소속 의원은 10월...

치킨게임 치닫는 ‘조국 사태’…‘출구전략’도 안 보인다

지난 9월9일 오전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국회에 도착했다. 9월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가 끝났지만 임명을 둘러싼 찬반 대결 구도는 더욱 강경해졌다....

[시사끝짱] '文의 남자' 양정철 광폭 행보…당대표급 넘어섰다?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소종섭 편...

고삐 풀린 ‘양비’ 누구 말려줄 사람 없소?

“정보기관이 국내 정치에 개입하는 일은 절대 없을 거라고 대통령이 그렇게 여러 차례 강조했는데, 이번 일로 웃기게 됐다. 총선을 1년도 안 남긴 시점에서 국정원장이 여당, 그것도 ...

이해찬과 청와대 향한 여당 의원들의 불안감

이변이 벌어졌다. 5월8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이인영 의원이 집권여당의 2인자, 원내사령탑 자리를 꿰찼다. ‘친문 실세’ 김태년 의원은 고배를 마셨다. 문재인 정부가 만...

민주 원내대표 선거, ‘이해찬 중심 단일대오’ 먹힐까

대세론은 꺾였다. 그렇다고 다른 대망론이 그 자리를 차지한 것도 아니다. 그래서 더 달아오르고 있다. 집권여당의 원내사령탑 선거 얘기다. 5월8일 있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선거는...

“양정철이 달라졌다고? 글쎄…”

“조선·동아는 저주의 굿판을 당장 걷어치워라.”(2004년 7월9일)“톱거리가 없으면 차라리 백지를 내라.”(2006년 5월18일)“효자동 강아지가 청와대를 보고 짖기만 해도 정권...

[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부인 김혜경씨 검찰 출석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의 소유자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 씨가 4일 오전 경기 수원시 수원지방검찰청으로 피의자 신분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김씨는 올...

여권 잠룡 수난시대…검증대 누가 통과할까

흔히 정치권에선 ‘살아남는 자가 진정한 승리자’라고 한다. 냉혹한 적자생존의 법칙이 적용되기 때문이다. 더 높은 곳을 쳐다볼수록, 그곳에 가까워질수록 더 많은 견제를 받는다. 권력...

‘변방 장수’ 이재명, 文 친위대와 사생결단

역린(逆鱗). 용의 목에 거꾸로 난 비늘로, 군주의 노여움을 의미한다. 춘추전국시대의 고전 《한비자》의 세난(說難)편에서 유래했다. 한비는 “용은 잘 길들이면 타고 다닐 수도 있는...

이재명이 다시 지목한 ‘저들’은 누구?…더 모호해졌다

"저들이 바라는 바는…"이재명 경기지사가 다시 '저들'이란 표현을 꺼냈다. 이 지사는 11월19일 출근길에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문제와 관련한 입장 발표를 하며 "저들이 바...

경찰의 자신감 “혜경궁 김씨는 이재명 부인이 맞다”

'혜경궁 김씨(@08__hkkim)' 트위터의 계정주가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씨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경찰이 밝혔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김씨를 공직선거법 위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