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도, 업계도, 모델도…‘DHC 손절’ 나섰다

‘혐한 방송’으로 물의를 빚은 일본 화장품기업 DHC의 한국 퇴출이 본격화되는 모양새다. 네티즌들이 먼저 퇴출을 촉구한 가운데 업계는 제품 판매를 중단했다. 광고 모델마저 거리두기...

DHC ‘혐한방송’ 파장…“퇴출” 주장에 한국 모델도 불똥

일본 화장품 기업 DHC의 ‘혐한 방송’이 논란에 휩싸이자 불매를 넘어 퇴출 운동을 벌이자는 목소리까지 불거졌다. 이번 기회에 불매 전선을 확대해야 한다는 주장도 나온다. 비난의 ...

"비사회적이고 왕따를 자처하는 '백범' 맘에 들어요"

MBC 《검법남녀》는 이른바 ‘비주얼 스타’ 혹은 ‘톱스타’ 없이 성공한 드라마다. 탄탄한 대본을 기반으로 톡톡 튀는 연출과 편집으로 색다른 드라마를 만들어냈다. 그 결과 MBC의...

엄마의 시선으로 본 근현대사 《그대 이름은 장미》

엄마의 젊은 시절은 어땠을까. 나의 엄마가 되기 전, 어떤 꿈을 꾸고 누구를 만나며 어떤 일들을 겪었을까. 그리고 지금은 어떻게 엄마라는 이름만으로 살게 됐을까. 《그대 이름은 장...

[미디어 권력이동⑥] 유재석·봉준호·방탄소년단의 공통점은 ‘인터넷 플랫폼 선호’

이른바 ‘국민 MC’ 유재석의 행보는 언제나 방송가의 관심사다. 유재석 정도면 국내 모든 방송사의 예능 프로그램을 골라서 출연할 수 있다. 그런 유재석이 국내 방송사들을 제치고 미...

외국 나가는 음식 예능의 가능성과 한계를 보다

최근 tvN 《수미네 반찬》이 일본 오사카에 반찬가게를 열었고 《현지에서 먹힐까》는 중국에서 짜장면을 팔기 시작했다. 《윤식당》 이후 외국으로 가는 음식 예능에 호평과 함께 혹평도...

현실 공감 드라마로 ‘미생’을 부활시키다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는 드라마 방영 전부터 논란이 컸다. 제목에서도 드러나듯 40대 아저씨와 20대 청춘의 ‘멜로’ 같은 뉘앙스를 풍겼기 때문이다. 요즘처럼 미투 운동이 ...

《윤식당》부터 《효리네 민박》까지…‘영상의 마법’ 에 진화한 예능

“아니 저기가 저렇게 예쁜 곳이었어?” 최근 종영한 tvN 《윤식당2》 마지막 방송이었던 코멘터리에서 윤여정은 그런 놀라움으로 표현했다. 그곳에서 10일 넘게 머물렀지만 한식당을 ...

《염력》, 소시민과 가장의 고뇌 등에 업은 ‘한국형 히어로’

하루아침에 평범한 사람에게 초능력이 생긴다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게다가 그 배경이 한국이라면 어떨까. 2000년대 들어 마블과 DC를 필두로 한 슈퍼히어로 영화들은 세계 영화 시...

지금 충무로에는 다양한 ‘사소함’이 필요하다

멀티플렉스를 위시한 최근의 극장 풍경은 대작 상업영화 위주로 돌아간다. 영화 규모와 제작비는 날로 치솟고, 대작 영화의 연출과 출연 기회를 잡는 것은 소수의 영화인들에게 국한된 일...

거장의 영화부터 발견의 영화까지

열차에 와 함께 몸을 싣고 속 을 지나던 중 를 만나 을 보낸 후 에 도착, 을 이룬다. 이 무슨 해괴망측한 소리냐고? 2016년 기대되는 한국 영화의 일부 목록을 연결해 만들어...

[New Movies] 우리별 일호와 얼룩소

우리별 일호와 얼룩소감독 장형윤출연 (목소리) 정유미, 유아인경천은 어느 날 갑자기 원인 모를 마법 때문에 얼룩소로 변한다. 영문도 모른 채 그를 쫓는 ‘소각자’를 피해 다니던 경...

[New Movies] 관상

관상감독 한재림출연 송강호, 이정재, 백윤식, 조정석, 이종석, 김혜수 조선 최고의 관상쟁이 내경이 우연히 김종서에게 발탁된다. 내경은 관상을 봐 인재 등용에 도움을 주고, 역모를...

“약자들에 대한 관심 가져달라는 마음 담아”

영화 는 냄비처럼 끓어올랐다. 개봉하자마자 공중파 9시 뉴스에 일주일 내내 소식이 보도되고 있다. 영화의 소재가 되었던 광주의 농아학교에서 벌어졌던 사건이 뒤늦게 여론의 조명을 ...

“정치권 반값 등록금 정책 믿을 수가 없다”

올해 대학 3학년인 정유미씨(여·22)는 시중 은행에 9백70만원의 빚을 지고 있다. 두 학기의 등록금을 내기 위해 학자금 대출을 받은 금액이다. 이런 추세라면 정씨는 졸업할 때까...

씁쓸한 뒷맛 남긴 ‘김기덕 폐인’ 해프닝

발단은 한 언론의 기사였다. 지난 12월19일, ‘마이스터 김기덕 감독, 배신당하고 폐인됐다’라는 제하의 기사가 인터넷에 올랐다. 이어 이 기사를 인용한 다른 인터넷 언론이 김기덕...

실연의 슬픔을 정치·역사와 버무려낸 영화평론가의 3시간 27분짜리 색다른 실험

평론가 정성일이 감독 데뷔를 한다고 했을 때, 독자들은 농담조로 그의 영화를 예단했다. 인물들이 문어체로 긴 문장을 말할 것이고, 카메라 움직임이 없는 롱숏으로 채워질 것이라고. ...

편견·차별 판치는 사회의 ‘한국형 디알로’ 죽이기

아프리카 기니에서 미국의 뉴욕으로 이민 온 23살의 청년 아마도우 디알로(Amadou Diallo)는 좌판에서 비디오테이프·장갑·양말 같은 것을 팔았고, 남는 시간에는 대학에 입학...

‘좌절’ 맞닥뜨린 젊음, 누굴 탓하는 게 좋을까

“그래도 우리나라 백수 애들은 착혀. 거 테레비에서 보니까 그 프랑스 백수 애들은 일자리 달라고 다 때려 부수고 개지랄을 떨던데. 우리나라 백수들은 다 지 탓인 줄 알아요. 응? ...

충무로, ‘한국의 현실’을 직시하다

최근 충무로의 한국 영화는 우리 사회의 현실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했다. 젊은 관객들은 사회의 어둠과 추레함을 들추는 영화를 ‘구리다’며 회피해왔다. 어느덧 충무로의 리얼리즘은 흥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