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전범죄 노린 고유정의 잔혹한 살인 일지

제주 전남편 살해 사건은 ‘역대 가장 잔인한 범죄’ 중 하나로 남게 됐다. 사전에 계획된 치밀한 범행, 살해방법, 시신훼손, 시신유기, 증거인멸 등 범행 전 과정이 일반인의 상상을...

제주 보육교사 살인 사건, ‘얼굴 없는 범인’ 드러날까

제주시 애월읍 구엄리에 사는 이경신씨(여·27)는 유치원 보육교사로 일했다. 이씨는 2009년 1월31일 오후 7시쯤 제주시청 대학로에서 여고 동창생들을 만나 술자리를 가졌다. 이...

[뉴스브리핑] 이스라엘 건국 70주년, 긴장 고조되는 예루살렘

아침 뉴스를 놓치셨습니까. 반드시 챙겨야 할 뉴스, 반드시 알아야 정보. 디지털 시사저널의 ‘뉴스브리핑’을 확인하시면 됩니다. 5월12일 주말과 13일 어제의 뉴스를 한눈에 정리하...

갈수록 교묘하게 진화하는 ‘토익 부정시험’

‘토익 900점’은 모든 대학생과 직장인의 꿈이다. 이들이 명문대 학벌 다음으로 꼽는 최고의 스펙이기도 하다. 그렇다고 누구나 도달할 수 있는 점수가 아니다. 영어학원을 오가고 밤...

검·경 ‘유리 천장’ 무섭게 깨지네

여성 대통령 시대가 열리면서 검찰에서도 ‘여풍’이 거세다. 그 첫 신호탄으로 대한민국 최초의 여성 검사장이 탄생했다. 2013년 12월19일 발표된 검사장급 간부 인사에서 조희진 ...

‘심리적 부검’으로 자살률 ‘확’ 낮춘다

전직 야구선수 조성민씨의 자살을 계기로 ‘불명예스러운’ 한국의 자살률이 다시 화두로 떠올랐다. 한국은 8년째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가운데 자살률 1위 자리를 지키고 있...

경찰 권력 지형 어떻게 변했나

검찰·국정원·국세청 등 4대 권력 기관 중에서 국민과 가장 가까운 거리에 자리 잡고 있는 경찰의 권력은 어떤 모습일까. 은 그 실상을 파악하기 위해 경감 이상 경찰 간부 5천9백5...

경찰 ‘여풍’ 이끄는 여경 간부들 누가 있나

최근 ‘대한민국 사건 1번지’로 불리는 서울 강남경찰서의 강력계 수장으로 여성 경감이 취임했다. 강남권 경찰서 형사과에 대한 인적 쇄신이 이루어지면서 강남경찰서 역사상 최초로 여성...

축구 꿈나무 ‘의문사 비밀’ 풀릴까

차두리를 좋아하는 한 축구 선수가 있었다. 경기도 시흥시에 살던 현규는 초등학교 시절 빼어난 기량을 선보여 전남 강진의 한 중학교 축구부에 스카우트되었다. 현규가 중학교 1학년이던...

검·경 ‘격투기’가 기가 막혀

“밥상을 앞에 두고 식탁 아래서는 서로 발길질을 해대고 있다. 머리 위로는 식칼과 프라이팬이 날아다닌다.” 한 법대 교수는 검찰과 경찰이 수사권 조정을 두고 다투는 모습을 이렇게 ...

제주경찰청, 영장 기각 · 고강도 감찰에 죽을 맛

야당의 공격을 방어하는 제주지방경찰청의 수비는 무기력하기만 했다. 심지어 우왕좌왕하며 실수를 연발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10월20일 오전 8시 감사담당관실에서 임건돈 경사에 대한 ...

김홍일 제주 사건의 사실과 진실

그야말로 홈런성 '폭로'였다. 한나라당 재·보선 후보 3명을 모두 국회로 불러들인 적시타였다. 10·25 보선을 한나라당 압승으로 이끈 수훈 갑은 단연 'K2(김홍일) 제주도 휴가...

한나라당 유성근 의원

전혀 의외의 인물이 총대를 멨다. 한나라당 유성근 의원(사진에서 앉은 이)은 지난 10월19일 국회 대정부 질의에서 경찰의 정보 보고 문건을 폭로하고 이용호 게이트의 몸통이 김홍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