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밀누설죄 윤석열 처벌해 달라” 국민청원 35만명 돌파

윤석열 검찰총장을 공무상 비밀 누설죄로 처벌해야 한다는 내용의 청와대 국민청원에 35만 명 이상이 참여해 청와대가 공식 답변을 하게 됐다. 청와대는 국민청원 참여자가 20만 명을 ...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의 주장이 불편해지는 이유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서울대 복직 문제를 둘러싸고 일련의 논쟁이 전개되고 있다. 조선일보는 ‘정말 낯 두꺼운 사람들’이라는 사설을 통해 조 후보자를 이렇게 힐난했다. “조 후...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손석희 아성 누가 무너뜨릴까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언론매체 ‘절대강자’ JTBC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페북 정치 시동 건 ‘민간인’ 조국…“일부 정치인·언론, 日에 동조”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민간인 신분이 된 지 이틀 만에 SNS 활동을 재개했다. 한·일 갈등 국면에 대해 적극적으로 글을 올리며, 이른바 ‘페북 정치’를 재개한 모습이다. 조국...

[위기의 공영방송] 거대하고 낡은 ‘공장의 시대’는 저물고 있다

MBC 여의도 사옥이 철거됐다. 서울 마포구 상암동 새 사옥에 박근혜 전 대통령 등을 초청해 ‘상암시대 개막’을 선언한 지 4년5개월 만인 지난 2월, 여의도 사옥 철거 기념식이 ...

“지레 겁먹고 쫄지 말자” 對日 항전 앞장선 조국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일본의 수출규제와 관련해 연일 일본 당국과, 이에 동조하는 일부 국내 여론을 비판하고 있다. 조국 수석은 7월21일 페이스북 글을 통해 "문재인 정부는 국익...

[단독]‘남매간첩 사건’ 김삼석씨, 공갈 혐의로 징역 1년 선고받아

1993년 사회를 뜨겁게 달궜던 '남매 간첩단' 사건 관련자이자 의문사진상규명위원회 조사관을 지낸 김삼석씨(54)가 공갈 혐의로 법원으로부터 징역형을 선고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김...

청와대, 조선‧중앙 콕 집어 저격 “진정 국민 목소리인가”

청와대는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 조선일보와 중앙일보를 공개적으로 비판하고 나섰다. 청와대가 특정 언론사 실명을 거론하며 비판의 수위를 높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고민정 청와...

곽상도, 文대통령 사위 ‘취업특혜’ 의혹 제기…“이메일로 태국서 채용”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이 6월18일 문재인 대통령 사위 서아무개(38)씨의 특혜취업 의혹을 제기했다. 청와대는 “사실 확인중”이라고 밝혔다. 곽 의원은 이날 국회 기자회견에서 “지...

"윤지오, 허위·과장된 증언으로 후원자 기망한 것"

고(故) 장자연씨 사건 증언자로 나섰던 배우 윤지오씨가 ‘집단소송’에 직면했다. 소송을 제기한 이들은 한 때 윤씨를 지지했던 439명의 후원자들. 윤씨가 허위·과장된 사실을 앞세워...

구본무 前LG회장, 평양서 폭탄주 먹은 이유는?

김대중 대통령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은 ‘낮은 단계의 연합국가’가 생긴 한반도가 하나의 통일국가로 발전하기까지 얼마나 걸린다고 봤을까.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연세대 특임명...

CNN “北 김혁철, 살아있다”

미국 CNN방송은 6월3일 최근 처형설이 제기된 김혁철 북한 국무위원회 대미특별대표가 살아있다고 보도했다.CNN은 이날 복수의 익명 소식통을 인용해 김 특별대표가 지난 2월 베트남...

‘숙청됐다’던 김영철, 김정은과 함께 공연 관람

숙청설에 휩싸였던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의 건재가 확인됐다.북한 조선중앙통신은 6월3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부인 리설주 여사가 지난 6월2일 군인가족 예술 소조 경연에...

기록 기억, 장자연·일본·조선일보

대검찰청 과거사 진상조사단이 장자연 사건의 재수사를 권고하지 않기로 했다는 발표를 접하면서, 떠오르는 기억이 있다. 지난 2월25일부터 3월20일까지 서울도시건축센터에서 열린 ‘기...

‘박근혜-최순실-정호성 녹음파일’ 보도, 한국을 흔들다

“충격이 크다.” 시사저널이 공개한 박근혜·최순실·정호성의 녹음파일 보도에 대한 대체적인 반응이다.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으로 인해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되는 헌정 사상 초유의...

“김혜수의 둥근 이마는 ‘백만 불짜리’” 

2003년 영화 《실미도》가 사상 처음으로 1000만 관객을 돌파한 이래 《아바타》, 《명량》 등 해마다 몇 편의 영화가 1000만 명에 이르는 관객을 동원하며 기록을 갱신했다. ...

‘장자연 사건’ 재수사 못하는 이유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가 5월20일 ‘장자연 리스트’ 사건의 재수사 권고가 어렵다는 입장을 내놨다.과거사위는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의 조사결과를 보고받은 뒤 이날 회의를 열고 장자연 ...

‘장자연 사건’, 누가 장막 뒤 실체를 흐리는 걸까

2009년 3월7일 스스로 목숨을 끊은 배우 장자연씨는 그동안 고위층에게 술접대 및 성접대를 강요받던 중 신변을 비관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져 왔다. 특히 장씨가 남긴 ...

지상파는 SBS, 신문사는 조선일보가 영업이익 최고

‘방송 정상화’를 기치로 내걸고 새 출발한 MBC가 ‘고난의 행군’을 이어가고 있다. 경영이 문제라는 지적이다. 전자공시를 통해 확인한 2018년도 MBC의 영업적자는 1237억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