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군 철수” 외쳤던 美대통령이 존경받는 이유

3월22일 미국에서 잔잔한 소식 하나가 전해졌다. 지미 카터 전 미국 대통령이 ‘미국 역사상 가장 장수한 대통령’이란 기록을 세운 것. 그의 나이 94세하고도 172일째 되는 날이...

트럼프의 상대는 김정은이 아닌 ‘美 민주당’

“트럼프 대통령이 회담장을 걸어 나온 것은 기쁜 일이다. 하지만 김정은이 큰 승리자(big winner)였다.”지난 2월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렸던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전격...

“자본주의는 구제불능”…20대 ‘걸크러쉬’ 美 의원의 폭탄발언

미국 워싱턴 정계가 20대 정치 신예의 거침없는 발언으로 들썩거리고 있다. 그 주인공은 지난해 11월 중간선거를 통해 하원에 입성한 알렉산드리아 오카시오-코르테즈(29)다. 오카시...

美 민주당 “트럼프가 하는 건 싫어, 북한은 더 싫어”

“김정은이 게임을 하려거나 비핵화에 진지하지 않다면, 2차 북·미 정상회담은 시간 낭비이고, 김정은만 중요하게 보이는 자리로 만들 뿐이다.” 2월11일(현지 시각) 미국 민주당 소...

[북미회담②] 통치자금 고갈, 김정은 ‘속이 타들어간다’

1차 북·미 정상회담 때만 해도 전체적인 주도권은 북한이 쥐고 있는 듯했다. 회담 직전 협상을 깨는 초강수를 뒀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비롯해 미국 측 협상단은 첫 만남...

[김정은 승부수④] 새해 김정은 머릿속에 담긴 3가지

화두는 경제다. 2018년과 마찬가지로 김정은 위원장의 새해 신년사는 경제난 고백서다. 평창동계올림픽 참가를 계기로 펼쳤던 평화 대공세에도, 핵과 경제 병진노선에서 경제건설 집중으...

[김정은 승부수②] “우리 인민 인내심 오판하면 새 길 모색!”(中)

■ 2차 북·미 정상회담으로 화해·협력 도모김 위원장은 새해 신년사에서 “나는 앞으로도 언제든 또다시 미국 대통령과 마주 앉을 준비가 되어 있다”며 “다만 미국이 세계 앞에서 한 ...

트럼프는?…“악당 대통령” vs “최고의 공약 이행자”

“호들갑을 떠는 것은(bombastic) 미디어일 뿐이다. 트럼프처럼 자신의 공약을 철저히 이행하는 대통령이 또 있었느냐?” 친(親)공화당 성향인 워싱턴의 한 정치 분석가가 최근 ...

[올해의 인물③] 南·北·美 최고지도자들의 ‘브로맨스’

2018년 한반도 정세를 한 단어로 요약하면 ‘희망’이다. 불안은 온데간데없이 사라지고, 그 자리에 ‘평화’라는 새싹이 움트기 시작했다. 유대인이 즐겨 읽는 지혜서 《탈무드》엔 이...

[김정은 답방①] ‘광폭 정치인’ 金, 남행열차 탈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答訪)을 앞두고 한반도 화해 무드가 변곡점을 맞은 모습이다. 성사된다면 분단 이후 북한 지도자로서는 첫 서울 방문이다. 지금까지 북한의 최고위급...

우리나라가 美 중간선거서 배워야할 것

믿기 힘든 일이지만, 11월 초에 치른 미국 중간선거가 이제 겨우 마무리 단계에 들어왔다. ‘단계’란 표현을 쓴 이유는 아직도 개표중인 곳이 한두 군데 더 있기 때문이다. 캘리포니...

‘美 폭탄테러’ ‘유대교 총격’이 던진 SNS에 대한 무거운 질문들

현재 미국은 2016년 대선 때 러시아가 어떻게 개입했는가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다. 분명해진 것은 러시아가 대선에 개입하기 위해 인터넷, 특히 페이스북과 같은 SNS를 적극 활...

“당선 아니었어?” 한국과 다른 미국 선거 제도

지난 11월8일 한국 언론은 일제히 두 명의 한인이 미 연방 하원의회에 동반 입성했다고 보도했다. 캘리포니아 제39선거구와 뉴저지 제3선거구에서 하원의원 선거에 도전한 영 김 후보...

美 정치의 금기 넘보는 한인들의 도전(上)

“트럼프 정부의 완전한 비핵화 요구는 비현실적입니다. 북한이 미국으로부터 자국을 보호할 수 있을 만큼의 핵은 인정해 주고 대북제재를 해제해 주는 딜(deal·거래, 협정)이 이뤄져...

[Up&Down] 앤디 김 vs 삼성바이오로직스

《Up&Down》은 시사저널 기자들이 금주의 가장 훈훈한 뉴스와 우울한 뉴스를 뽑아 간추려 전해드리는 코너입니다. Up20년 만에 한국계 美 연방의원 탄생 미국의 11·6 중간선거...

“비핵화, 이제 입구에 막 들어섰을 뿐”

남북관계가 ‘비핵화’의 단계에서 진전을 보이지 못하고 있다. 중요한 변수인 북·미 관계가 생각만큼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는 탓이다. 미국은 줄곧 “비핵화와 대북제재 해제는 동시에 ...

중간선거 이겼지만, 이기지 못한 트럼프

11월6일 치러진 미국 중간선거에서 민주당은 하원의 30석 정도를 빼앗아왔다. 이로써 2010년 이후 8년 만에 처음으로 하원의 다수당이 됐다. 상원은 공화당이 과반인 51석을 차...

“당장은 트럼프가 꽤 평범해 보인다”

“당장은 트럼프가 꽤 평범해 보인다.” 영국 왕립국제연구소 채텀하우스의 피터 트루보위츠 연구원은 이번 미국 중간선거 결과를 두고 이렇게 말했다. 성추문과 이민정책 등으로 끊임없이 ...

트럼프, 재선 전략으로 ‘북한 공포 카드’ 쓸까

“애초 북한 카드는 이번 중간선거에 쓸모가 없었다. 트럼프 대통령이 그의 재선이나 향후 민주당과의 대결에서 이 카드를 다시 활용할지가 핵심이다.”11월6일(현지 시각) 펼쳐진 미국...

북미회담 연기 발표된 '밤 12시'에 숨겨진 전략

이변은 없었다. 미국 중간선거가 기존 예상대로 공화당의 상원 수성, 민주당의 하원 탈환으로 막을 내렸다. 대신 이변은 북미 관계에서 나타났다. 선거가 치러진 날 한밤중에 국무부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