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30분 운동, 당신 건강을 지킨다

건강 유지를 위해 예전엔 ‘매일 30분 운동’을 권장했다. 일주일에 210분(3시간30분)이다. 그런데 2000년대 들어 이 기준이 수정됐다. 현재 세계보건기구(WHO), 미국심장...

아마존vs월마트 빅매치 보면 성공창업 보인다

영국의 한 할머니가 안락의자에 앉아 리모컨으로 TV 모니터를 이리저리 돌리다가 슈퍼마켓에서 몇 가지 상품을 주문했다. 주문한 슈퍼마켓은 테스코(Tesco)였고, 품목은 마가린과 콘...

영양제 다 버려라

직장인 이아무개씨(38)는 대여섯 가지 건강기능식품을 먹는다. 규칙적인 생활과 운동 외에도 건강을 위해 매일 10여 개의 알약을 복용한다. 그는 “음식으로 영양을 섭취해야 하지만 ...

SK텔레콤, 중국 우시에 ICT기반 의료센터 설립

SK텔레콤은 SK하이닉스 중국 현지 공장이 위치한 우시에 ICT 기반의 헬스케어 센터를 설립한다고 23일 밝혔다.SK텔레콤은 지난 21일 우시 시정부 청사에서 우시 지역 유력 병원...

‘깜깜이’ 정부, 낙타가 비웃는다

6월5일 현재 메르스 상황은 ‘통제 범위에 있다’고 정리할 수 있다. 42명의 환자가 모두 병원에서 직·간접적으로 전염된 사람이다. 아직 바이러스가 병원 밖으로 나와 지역사회로 퍼...

질긴 놈은 질긴 놈이 잡는다

천연두만큼 인간을 괴롭혔던 바이러스도 드물다. 기원전부터 인간의 목숨을 앗아간 이 바이러스는 1950년 인도에서만 100만명을 숨지게 했고, 1967년에는 10억명을 감염시켰다. ...

인간은 영리한 바이러스 에게 늘 패배했다

올해는 조류독감, 코로나, 야생 진드기(작은참소진드기) 등 세 가지 바이러스가 한꺼번에 출현해 지구촌을 흔들었다. 세균에 의한 전염병은 과거에 비해 줄어드는데, 바이러스는 모습을 ...

인플루엔자 ‘가을 대공습’ 왜 일어나나

바이러스는 인류 역사 내내 출현해 엄청난 생명을 앗아갔다. 인류의 역사는 ‘바이러스와의 투쟁사’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생물도 무생물도 아닌 아주 하찮아 보이는 이 바이러스는 감기...

녹즙은 무조건 건강에 좋다고?

녹즙은 액체여서 쉽게 섭취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영양분의 흡수율이 좋아 많은 사람이 즐겨 찾는다. 생야채를 잘 먹지 못하는 노약자에게도 녹즙은 좋은 대용물이다. 그렇다 보니 녹즙이...

심장 질환에는 아스피린이 최고?

65세인 김 아무개씨는 2~3주 전부터 시작된 속쓰림 증상 때문에 병원을 찾게 되었다. 그는 2년 전에 고혈압 진단을 받고 항고혈압제를 처방받아 하루에 한 알씩 복용하고 있다. 최...

‘스트레스 산업’은 21세기 유망업종

스트레스 매니지먼트. 이른바 ‘스트레스 관리’가 정신의학의 울타리를 넘어 산업으로 발전하게 된 때는 지난 60년대 초반이다. 미 항공우주국(NASA)에서 전직원들의 건강증진과 질병...

흡연, 왜 해로운가 - 전문가의 말

현재 이 세상에 살고 있는 사람은 누구를 막론하고 빠르건 늦건간에 어떤 질환에 걸려 사망하게 된다. 그런데 과거와는 달리 현대인은 주로 成人病이나 아니면 각종 사고로 사망한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