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명백한 위법 확인 안 돼” 조국 임명 배경 대국민 메시지

문재인 대통령이 9월9일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배경에 대해 “명백한 위법행위가 확인되지 않았는데 의혹만으로 임명하지 않는다면 나쁜 선례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전문] 文대통령 “깊은 고민…원칙·일관성 더욱 중요” 대국민 메시지

문재인 대통령이 9월9일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과 관련해 "원칙과 일관성을 지키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고 생각했다"며 배경을 설명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임명장 수여식...

경남 20년 후 바라보는 중장기 계획 짠다

경남 20년 후를 바라보는 중장기 계획이 수립된다. 경상남도는 제4차 경상남도종합계획(경남미래2040)을 수립하고자 9월 4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경남미래2040포럼 발대식’을 가...

지소미아 불똥?…이수혁 주미대사 아그레망 난항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파기를 둘러싸고 한·미 간 파열음이 계속 나오고 있는 가운데, 미 국무부가 이수혁 주미 한국대사 내정자의 아그레망(부임 동의)을 조기에 ...

정부, 대외경제 불안에도 “우린 복원력 있다”

정부가 대외경제 불안을 예상하면서도 한국 금융시장의 기초체력에 자신감을 내비쳤다.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8월2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고 “국제금...

‘지소미아 파기’에 실망한 美…“최대 피해자는 한국인들”

정부의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대해 미국 정부가 유감을 드러냈다. 미국은 이해할 것이라던 청와대 측의 설명과 전혀 다른 입장을 내놓은 것이다. ...

5G·AI·미래차 등에 ‘내년 예산 1%’ 4조7000억원 쓴다

정부가 데이터와 반도체, 인공지능(AI) 등 미래 먹거리에 내년 총 4조7000억원을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정부가 예상한 2020년 예산 504조6000억원의 약 1%에 해당하는 ...

‘한·일 갈등’에 대처하는 미국의 속내

“미국이 지금 다소 관망하는 자세를 보이는 것은 단지 한·일 갈등이 완화되기를 기다리는 것일 뿐이다. 미국은 절대로 ‘지소미아(GSOMIA·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가 파기되도록 방치...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 보낸 아베…의원들은 ‘집단참배’

한국의 광복절이자 일본의 패전일인 8월15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보냈다. 아베 총리는 2012년 2차 집권 이후 7년째 종전일에 참배 대신 공...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2019 대한민국 관통한 5대 키워드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분양가 상한제 세부사항 10월 재논의

당정이 8월12일 민간택지에 대한 분양가 상한제 도입과 관련한 구체적인 적용 시기와 지역 확정을 10월에 다시 논의키로 했다.더불어민주당과 국토교통부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깜짝 의원직 승계’ 정은혜…번지수 잘못 찾은 학벌·배경 비난

8월9일 개각 직후 '정은혜'란 이름이 화제를 모았다. 임명된 장관 4명, 장관급 6명, 차관급 1명 중 이런 이름은 없었다. 잘 알려지지 않은 37세 여성 정치인이었던 정은혜씨가...

文대통령, 법무 조국·과기 최기영 등 장관급 10명 발탁

문재인 대통령이 8월9일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법무부 장관에 내정하는 등 장관급 인사 10명을 발탁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장관 4명과 6명의 장관급, 1명의 차관급 인...

文대통령, 9일 ‘법무부 장관 조국’ 등 중폭개각 단행할 듯

문재인 대통령이 8월9일 6개 또는 7개 부처의 개각을 단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유력한 법무장관 후임으로 하마평에 올랐던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지명될 것이란 전망이다.청와대 ...

[전남브리핑] 김영록 지사 “선 넘은 아베정부 ‘경제침탈’…극일계기로”

김영록 전남도사는 6일 “일본의 수출규제 위기가, 오히려 일본을 이기고 극일로 가는 기회가 되도록 국가 정책에 맞춰 소재부품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농수산물 수출을 다변화하는 등 실...

서울·부산 자사고 10곳, 살아남은 곳은 없었다

서울과 부산 지역에 소재한 자율형사립고(자사고) 10곳이 무더기로 지정 취소됐다. 이들 학교는 내년부터 일반고로 전환된다. 교육계에선 이번 결정에 대해 어느 정도 예상된 결과라는 ...

日 각의 D-1…文대통령, 관계장관 긴급소집

문재인 대통령이 8월1일 일본 경제 보복 대응 관련 부처의 장관들을 소집했다. 일본이 '백색 국가'(수출 절차 간소화 대상 국가)에서 한국을 제외할 지를 결정하는 각의(국무회의)가...

강경화 “화이트리스트 제외하면 韓·日 관계 걷잡을 수 없을 정도로 악화”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7월30일 "일본이 각의 결정을 내려서 (한국이)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되는 상황이 온다면 양국 관계를 정말 걷잡을 수 없을 정도로 악화될 것"이라고 밝혔다.강...

상산고 ‘판정승’에 난처해진 김승환 전북교육감

“재량권을 일탈 또는 남용한 것으로 위법하고 평가적정성도 부족하다.”(교육부) “퇴행적 결정으로 얻는 것이 무엇이고, 잃는 것이 무엇인지 알길 바란다.”(전북교육청)‘상산고 자사고...

[검찰 인사] 윤석열 체제, 윤곽을 드러내다

윤석열 검찰총장 체제의 윤곽이 드러났다. 법무부가 윤 총장 취임 다음날인 7월26일 검사장급 간부 39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법무부는 이날 검찰인사위원회를 열고 검사장급 간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