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리더-정치] 금태섭…전문성 갖춘 여권 내 대표 ‘소신파’

금태섭 민주당 의원(위 사진)은 여권 내 ‘소신파’로 유명하다. 비단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해 쓴소리를 쏟던 이번 인사청문회 때만이 아니다. 소년법의 처벌 강화를 외치는 국민적...

[차세대리더-정치] 채이배…재벌 저격수에서 당내 정책통으로 부상

참여연대, 경제개혁연구소 등 시민단체에서 활동하던 시절부터 ‘재벌 저격수’ ‘기업지배구조 전문가’로 유명했던 채이배 바른미래당 의원은 20대 국회 들어와서도 자신의 타이틀을 살려 ...

조국 사퇴에 근심 깊어진 언론들…“돌아오라, 손석희!” 왜 나왔나

“돌아오라, 손석희!” 지난 9월28일 JTBC 《뉴스룸》 생중계 보도에 손팻말이 등장했다. 마이크를 쥔 JTBC 기자가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앞 ‘검찰개혁’ ‘조국수호’ 촛불집회...

광화문과 서초동…대한민국 두 동강 난 3가지 이유

광화문 집회와 서초동 집회. 대한민국은 두 동강이 나버렸다. 두 집회를 이어주거나 연결해 주는 고리는 어디에서도 찾을 수 없다. 두 집회 사이에 놓여 있는 한강은 이념으로 건너지 ...

윌 스미스, 여전히 뜨거운 남자

‘세상 어딘가에 나의 DNA로 탄생한 복제인간이 있다면?’ 제목이 힌트다. 쌍둥이라는 뜻이 암시하듯 《제미니 맨》은 복제인간을 그린다. 올해로 데뷔 30주년을 맞은 윌 스미스가 1...

안철수 정계복귀 시나리오…“정치로 돌아올 수 밖에 없다”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신지예 녹색당 공동운영위원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

터키, ‘미군 철수’ 발표 직후 시리아 쿠르드족 침공

터키가 시리아 북동부 지역에 대한 대대적인 공습을 강행했다. 이 지역에 주둔하던 미군이 갑작스레 철수한 직후 공격이 발생한 터라, 미국이 사실상 터키의 군사작전을 묵인했다는 비판이...

늘어나는 무당파층 “선택할 대안이 없다”

갈 곳 없어 헤매는 마음들이 늘어나고 있다. ‘조국 사태’로 초래된 정치 현상 가운데 주목되는 것은 어느 정당도 지지하지 않는 무당파가 증가하고 있다는 최근의 여론조사 결과들이다....

‘경제·민생’ 열 올리는 황교안…중도층 흡수 안간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 이슈에 관한 대응과 별도로 경제·민생 메시지 전달에 열을 올리고 있다. 보수·진보간 대립이 극단으로 치닫는 상황에서 중도층 잡기에 매진하...

정병국 “보수정치, 빅텐트 아닌 제2 천막 정신 필요”

2003년 겨울, 한나라당(자유한국당의 전신) 미래연대 소속 소장파 10여 명은 한강 둔치에 천막을 쳤다. 지금도 곧잘 회자되는 ‘천막당사 신화’의 시작이다. 17대 총선까지 두 ...

안철수-유승민, ‘다시’ 손잡을 수밖에 없는 이유

안철수 혹은 유승민 이름이 등장하지 않는 바른미래당 뉴스는 얼마나 될까. 또 여기에 사람들은 얼마나 관심을 가질까. 일선에서, 또 전면에서 물러나 있지만, 여전히 당이 두 창업주에...

안철수 “정치 입문 후 줄곧 ‘오버페이스’” 고백

‘인생에서 늦은 때란 없다’.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가 독일에 머물며 쓴 책 《안철수, 내가 달리기를 하며 배운 것들》은 이 문장으로 시작한다. 몇 해 전, 새벽 달리기를 하는...

안철수의 미국行, 유승민과 결별일까…이준석 러브콜 “손 잡아야”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이은영 전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안철수 “美 스탠포드 간다” 정계복귀설에 ‘선긋기’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조만간 정계에 복귀할 것이라는 세간의 관측에 “미국으로 갈 것”이라며 일축했다. 안 전 의원은 6일 자신의 트위터에 “10월 1일부터는 독일을 떠나 미...

與, 잇딴 윤석열 사퇴 요구…이준석 “윤석열 물러날 이유 없다”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이은영 전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대명그룹 2세 경영능력 다시 도마에

대명그룹 유력 후계자의 자질 논란은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 서준혁 부회장은 미국 미네소타대학을 졸업하고 2007년 대명레저산업(현 대명호텔앤리조트) 신사업본부장을 맡으며 그룹 경영...

지금의 정당 지지율, 오히려 총선엔 독이 될 수도

내년 4월 국회의원 총선거를 앞두고 이러저런 예측이 봇물처럼 쏟아진다. 관련 예측을 종합해 보면 정당 지지율에서 앞서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이 유리해 보인다는 설명이다. 제1 야당인 ...

조국 논란이 조국을 키우다…대선주자 선호도 3위

조국 법무부 장관이 각종 의혹 속에도 인지도·입지를 늘리며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3위에 이름을 올렸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0월1일 나왔다. 이낙연 국무총리,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함박도, 휴전 직후까진 우리가 실효적 지배”

서해 북방한계선(NLL) 부근에 있는 함박도(咸朴島)를 놓고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지난 6월 국내 한 매체의 보도로 쟁점화된 함박도 문제를 정리하면 ‘이 땅이 과연 우리 땅이냐,...

갈 데까지 간 바른미래당…이준석 “손학규, 버티는 데 이유 있다”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2019년 9월 17일소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