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own] 펄펄 나는 손흥민, 그리고 추락한 프로듀스X PD

UP유럽 무대 ‘차붐’ 넘어선 손흥민 손흥민이 한국인 유럽 최다골 기록을 세우며 ‘전설’ 차범근 전 축구대표팀 감독을 넘어섰다. 손흥민은 11월7일(현지시간) 츠르베나 즈베즈다와의...

‘대기록’ 손흥민, 이젠 멘털 제어하는 법 키워라

토트넘 올해의 선수상, 이적료 가치 1000억원 돌파, FIFA 베스트 11과 발롱도르 후보 진입 등 거침없던 손흥민의 축구 인생에 큰 시련이 닥쳤다. 경기 중 시도한 태클이 상대...

토트넘의 손흥민과 국가대표팀의 손흥민은 왜 다를까

손흥민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019~20 시즌 첫 골이 리그 다섯 경기만에 터졌다. 1호 골에 만족하지 않은 손흥민은 멀티골을 기록하며 추석 연휴를 보내던 국내 팬들에게 큰 기...

“가장 쓸데없는 걱정이 호날두 걱정”

지난 7월 이탈리아 세리에A(프로축구 1부리그)의 명문 유벤투스가 1억500만 유로(약 1374억원)의 이적료를 지불하며 레알 마드리드(레알)로부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영입하자 ...

손흥민, 박지성의 길을 따라 걷다

3월23일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창사 허룽스타디움에서 열린 중국과의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6차전 원정 경기에서 0대1로 패했다. 한국은 중국 원정 10경...

‘축구의 신’도 한계를 마주한 인간이었다

“할 수 있는 최선을 했지만 달라진 건 없었다. 이제는 지쳤다. 끝내고 싶다.” 리오넬 메시는 또 한 번의 정상 도전에 실패한 뒤 자신을 둘러싼 100여 명의 취재진 앞에서 고개를...

부상 극복한 자에게 ‘동아줄’이…

축구 선수의 정년은 보통 33세로 통하고 있다. 근지구력과 민첩성, 회복력이 33세를 기점으로 확연한 하락세를 보인다. 2002년 월드컵의 주역인 홍명보, 황선홍, 유상철, 김태영...

‘사커 머신’ 최강의 조합은?

월드컵을 앞두면 늘 빠지지 않고 나오는 기사가 있다. 바로 전세계 선수 가운데 개개인이 지닌 가장 뛰어난 능력을 모아 세계 최고의 선수를 만들어보는 것이다. 이를테면 펠레의 오른발...

이들이 있어 축구가 아름답다

월드컵의 역사는 스타의 역사이기도 하다. 걸출한 스타 한명의 발끝에서 새로운 전술과 새로운 축구의 역사, 축구 세력 지형도가 바뀌었다. 상대마저 매료시킨 ‘마법사 펠레’(브라질),...

역사로 남을 ‘일편단심’ 3인방

선수 경력 전체를 통틀어 단 한 차례도 이적을 하지 않고 오직 한 클럽에서만 활약한 사나이들을 우리는 통상 그 클럽의 ‘전설’이라 일컫는다. 천문학적인 금전이 횡행하는 요즈음 축구...

‘연봉’ 보고 뛰나, ‘클럽’ 보고 뛰나

1990년대 들어 심화되기 시작한 현상이기는 하지만 요즈음의 유럽 클럽 축구는 가히 ‘돈 잔치’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축구판에 넘실대는 과도한 돈의 물결이 ‘피플스 게임(peop...

축구의 전설’ 쓴 그때 그 천재들

6월10일부터 7월2일까지 세계 축구계의 이목은 네덜란드로 쏠린다. 바로 20세 이하 세계축구선수권대회(FIFA world youth championship)가 열리기 때문이다. ...

앗! 세상에 이런 일이…

한국과 일본은 우승 후보의 무덤인가. 한·일 월드컵에서 이변이 속출하고 있다. 우승 후보 0순위였던 프랑스와 아르헨티나는 일찌감치 ‘집으로’ 돌아갔고, 이탈리아와 잉글랜드는 천신만...

[월드컵 특집] 진기록·명승부 퍼레이드/15초 만에 골… 3분 동안 해트트릭

월드컵 진기명기/한 대회 최다 득점 기록은 13골… '도둑 골'도 있어 사진설명 "짠돌이 골키퍼" : 1998년 프랑스 월드컵에서 우승한 프랑스의 바르테즈. 골키퍼는 게임당 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