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최저임금 8590원 확정…고용부, 노동계 이의제기 기각

고용노동부는 8월5일 내년도 최저임금을 전년 대비 240원(2.87%) 오른 시간당 8590원으로 확정 고시했다. 한 달 노동시간 209시간을 적용하면 179만5310원이다.고용노...

착한 알바생들…“고용주 어려움 공감” 80%

아르바이트생(알바생) 절반 가량이 내년도 최저임금에 대해 “기대했던 수준”이라고 평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 5명 중 4명은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고용주의 어려움에 공감을 표했다....

[강상중 인터뷰③] “대한민국은 ‘압력솥’ 같은 나라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文 vs 노동계’ 갈등 폭발…민주노총 총파업 돌입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이 7월18일 총파업에 돌입한다. 노동계가 문재인 정부의 탄력근로제 확대와 최저임금 1만원 공약 파기에 강력 반발하면서, 노정갈등이 최고조에 달하게 ...

[박승 인터뷰②] “무리한 경제 정책 ‘문재인의 역설’ 만든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日 수출규제 속 文대통령 지지율도 ‘와르르’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운영 지지율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 일본의 반도체 핵심 소재 수출규제와 최저임금 인상 결정 등에 따른 영향으로 분석된다.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는 7월1...

최저임금 ‘속도조절’ 현실화…1만원 공약 달성 어려워져

2020년도 최저임금이 8590원으로 결정됐다. 올해 최저임금인 8350원보다 2.87%(240원) 오른 금액이다. 역대 세 번째로 낮은 인상률로, 최저임금 인상 속도 조절이 현실...

최저임금 9570원 vs 8185원…이르면 7월11일 의결

최저임금위원회가 7월11일 내년도 최저임금을 결정하기 위한 막바지 심의에 돌입한다. 노동계는 14.6% 인상을, 경영계는 2% 삭감을 주장하며 대립을 이어가는 가운데, 공익위원 측...

[시론] ‘파라벨룸’과 한국 경제

#1. 최근 개봉한 할리우드 영화의 제목 끝에는 ‘파라벨룸’이라는 말이 붙어 있다. 한 킬러의 이야기인데 1편, 2편의 흥행 성공에 이어 3편이 나온 것이다. 군사 마니아라면 단박...

[세종브리핑] 일본 수출통제 강화 관련 관계기관 회의 개최

4일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 주재로 ‘일본 수출통제 관련 관계기관 회의’를 개최해 관련 동향을 점검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했다.이날 회의는 지난 1일 일본 경산성이 발표한 불화수소 등 ...

오신환 “문 대통령이 최저임금 동결 선언하라”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한국 경제상황에 대해 "총체적 난국"이라고 진단하며 정부에 대해 최저임금 동결과 소득주도성장 폐기를 요구했다. 또한 선거제도 개혁안 합의 처리의 필요성...

“최저임금 8000원으로 깎자”…10년 만에 ‘삭감안’ 등장

일주일 만에 최저임금위원회에 복귀한 사용자위원들이 “최저임금을 깎자”고 제안했다. 위원회에서 ‘최저임금 삭감안’이 나온 건 10년 만이다. 이에 근로자위원이 반발하면서 양측의 팽팽...

정부, 올해 경제성장률 2.5% 예상…지난 전망보다 하락

정부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4~2.5%로 하향 조정했다. 지난해 12월 내놓은 전망치인 2.6~2.7%보다 0.2%포인트씩 내렸다. 정부는 7월3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

이해찬, 일본 정부 정면비판 “수출 규제, WTO 협정 위반”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일본 정부의 한국에 대한 반도체 소재 수출 규제 강화 조치를 정면으로 비판했다.이 대표는 7월3일 국회에서 고위당정청협의회를 열어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홍콩 시민들의 외침 “우리는 중국과 다르다”

6월26일 홍콩의 각국 영사관 앞. 검은 티셔츠를 입은 시위대가 방문 투쟁을 벌였다. 그들은 모바일 메신저 텔레그램으로 서로 연락해 자발적으로 모인 시민들이었다. 시위대는 한국어·...

문재인 정부, ‘우클릭’ 불가피한 세 가지 이유

지금 정치권은 ‘기-승-전-총선’이다. 정부 역시 예외가 아니다. 내년 총선에서 여대야소 결과를 만들어내지 못한다면 문재인 대통령의 하반기 국정운영은 어려워진다. 국회의 협조 없이...

법정시한 넘긴 ‘최저임금 결정’…“다음주까진 어떻게든 합의”

최저임금위원회가 내년도 최저임금 결정의 법정 시한을 넘겼다. 사용자위원이 자신들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자 전원 보이콧에 나섰기 때문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6월27일 오후 3시 정...

내년 최저임금 모든 업종에 동일 적용…경영계 ‘보이콧’

최저임금위원회가 6월26일 내년도 최저임금을 기존 방식대로 전체 업종에 동일하게 적용하기로 결정하면서 경영계가 보이콧에 나섰다.최저임금위는 이날 오후 개최한 제5차 전원회의에서 내...

도종환 前문체부 장관 “더 이상 블랙리스트란 없다”

“가는 데마다 욕먹고 혼나는 게 일이었다”. 지난 4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직을 떠나 국회로 돌아온 도종환 더불어민주당 의원. 복귀 후 지난 3개월여를 지역구(충북 청주시 흥덕구) ...

文 정부에 등 돌린 민주노총…‘대정부 투쟁’ 천명

김명환 위원장의 구속에 반발한 민주노총이 오는 7월18일 ‘문재인 정부의 노동탄압 분쇄’를 구호로 내세운 총파업을 포함해 전면적인 대정부 투쟁에 나서겠다고 밝혔다.민주노총은 6월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