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own] BTS 사우디 공연 / 北 축구 無관중·無중계

UP‘금녀의 벽’ 사우디까지 진출한 BTS 방탄소년단(BTS)이 사우디 왕세자의 특별초청을 받아 해외 가수 최초로 사우디아라비아 야외공연장인 스타디움에 입성하는 영광을 안았다. 지...

생중계 막힌 평양 남북축구…北 “경기영상 주겠다”

당초 생중계 길이 막혔던 남북 남자대표팀 축구경기를 녹화중계로 볼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다. 북한 측이 경기 영상을 남한 측에 제공하겠다고 밝히면서다. 통일부 관계자는 10월15일...

3無 남북 축구…응원·중계·취재 없다

남북 남자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경기가 29년 만에 평양에서 열리지만, 경기를 볼 수는 없게 됐다. 북한 측이 중계를 불허해서다. 남측 응원단과 취재진의 입북도 막았다. 대한축구협회...

중국 축구, 귀화 프로젝트로 월드컵 숙원 풀까

중국의 축구 열기는 상상을 초월한다. 평균 관중 2만 명을 가뿐하게 넘어서며 세계 4위를 기록하고 있다. 슈퍼스타 영입 경쟁이 극에 달했던 2017년 겨울 이적시장에서는 유럽 주요...

북한 축구, 베일을 벗는다

7월17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AFC(아시아축구연맹) 본부에서 열린 2022 FIFA(국제축구연맹)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조 추첨식. 호주의 축구 영웅 팀 케이...

‘월드클래스’의 품격…이강인 찔러주고, 손흥민 넣는다

지난 3월 볼리비아·콜롬비아와의 A매치 2연전에 이강인이 처음 소집됐다. 소속팀 발렌시아와 정식 성인 계약을 맺은 지 2개월 만에, 역대 7번째 최연소로 성인 축구 국가대표팀(A대...

카타르 월드컵서 손흥민과 로페즈가 양 날개?

2018 러시아월드컵에서 우승을 차지한 프랑스는 23명 가운데 앙투안 그리즈만, 킬리안 움바페, 폴 포그바, 은골로 강테 등 21명의 선수가 외국 태생이거나 이민자들이었다. 199...

축구 국가대표 ‘벤투號’의 황태자는 바로 나

10월 A매치 2연전에서 파울루 벤투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은 내용과 결과를 모두 잡았다. 10월12일 6만4000여 명의 만원 관중이 모인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FIFA 랭킹 5위의...

벤투의 축구, 당당하고 강렬했던 첫인상

파울루 벤투 감독이 러시아월드컵의 실망감을 카타르월드컵의 환호로 바꿔야 하는 축구 국가대표팀의 새 사령탑으로 선임됐을 때 첫 반응 대다수는 실망감이었다. 대한축구협회가 앞서 협상을...

신임 감독 벤투는 ‘히딩크’가 될 수 있을까

러시아월드컵에서 아쉬운 결과를 남긴 한국 축구는 다음 월드컵을 향한 새 출발에 나선다. 그 시작을 알린 것은 신임 대표팀 감독 선임이었다. 대한축구협회의 김판곤 국가대표 감독 선임...

[Up&Down] 파울루 감독 vs 국회 외유성 출장

UP한국 축구 새 사령탑에 파울루 벤투 감독 위기에 빠진 한국 축구를 구원할 새 사령탑으로 파울루 벤투 전 포르투갈 감독(49)이 선임됐다. 현역 시절 포르투갈 대표팀에서 수비형 ...

20세기로 회귀한 21세기 한국의 월드컵

‘끝이 좋으면 모든 게 좋다(ende gut, alles gut).’ ‘카잔의 기적’에 이 유명한 독일 속담을 대입하는 아이러니한 상황이다. 한국은 조별리그에서 독일을 2대0으로 ...

캡틴 기성용의 마지막 월드컵

2002년 5월28일, 한·일 월드컵 개막을 3일 앞두고 대표팀의 최고참 황선홍이 취재진 앞에 섰다. 그는 “이번 월드컵을 끝으로 대표팀에서 은퇴하겠다”고 발표했다. 본대회가 시작...

새 ‘축구 대통령’ 등장 한국 축구에도 기회

축구는 가장 단순하고 쉬운 스포츠다. 공 하나만 있으면 다른 제약은 없다. 지금 이 순간, 미국·중국·유럽은 물론 아프리카 오지에서도 축구공은 멈추지 않고 굴러간다. 그 대중성은 ...

월드컵 개최권 러시아 유지, 카타르 박탈?

제프 블래터 전 FIFA(국제축구연맹) 회장의 사임이 발표된 직후, 러시아의 스포츠지인 ‘스포르트 익스프레스’는 온라인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블래터 전 회장이 사임하고 난 후 20...

FBI의 FIFA 수사에 “왜 미국이 나서나” 러시아 강력 반발

“만약 2018년 월드컵이 미국에서 개최될 경우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이렇게 FIFA(국제축구연맹)를 수사했을까.” 러시아 국민들은 미국 등이 주도해 FIFA를 부패의 온상으...

단 한 명의 보스가 철권통치 하는 막강 패밀리

전문가들이 내놓은 브라질월드컵의 잠정 손익계산서를 들여다보면 개최국은 엄청난 빚에 허덕이고 FIFA(국제축구연맹)는 수조 원 넘는 이익을 거둔다. 한창 월드컵이 열리는 와중에도 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