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택트 시대] 비대면 소통하는 콘텐츠가 뜬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우리 삶의 방식을 언택트(Untact·비대면)로 바꾸면서, 기존 개념의 혁명적 전환이 이뤄지고 있다. 무조건 ‘오프라인’ ‘현장’이라고 생...

주지훈 “김혜수 선배는 '열정 만수르'…꼭 함께하고 싶었다”

바야흐로 주지훈의 원맨쇼다. 코로나19 여파로 ‘집콕’이 일상인 요즘, TV 앞에 앉아 있는 시간이 많아졌다. 주지훈은 현재 SBS 《하이에나》와 넷플릭스 오리지널 콘텐츠 《킹덤 ...

더 빠르고 강하다, ‘역병’과 싸우는 《킹덤 2》

생사역의 비밀은 풀릴 수 있을 것인가. 서양의 좀비 콘텐츠와 한국 전통 사극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았던 넷플릭스(Netflix)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이 두 번째 시즌으로 돌아왔다...

김태호·나영석·신원호의 3인3색 ‘무한도전’

시대가 바뀐다는 건 방송 PD들처럼 트렌드에 민감할 수밖에 없는 이들에게는 새로운 도전이다. 최근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나 유튜브 같은 새로운 플랫폼의 등장과 함께 바뀌고 있는...

[BTS 혁명] 돈의 힘 아닌 팬심‧디지털 미디어로 대성공

방탄소년단(BTS)은 세계에서 가장 사랑받는 보이밴드다. 데이터가 그것을 입증한다. 최근 《DNA》 유튜브 영상이 9억 뷰를 넘었다. 1억 뷰가 넘는 공식 뮤비(뮤직비디오)는 22...

[BTS 혁명] 도전하고 소통하되 사회적 약자까지 배려

독일 사회학자 막스 베버는 정치가의 세 가지 자질을 균형·열정·책임감으로 들고, 용기를 갖고 올바른 정치에 나설 것을 제언했다. 베버는 두 가지 유형의 정치적 신념으로 신념윤리(信...

[BTS 혁명] 킹덤 사회를 팬덤 사회로 바꾸는 BTS

높이뛰기 선수인 벼룩이 있다. 그는 자기 몸보다 무려 100배나 높이 뛴다. 몸길이가 3mm인 벼룩은 30cm나 뛸 수 있다. 그러나 병에 갇혀 며칠만 지내다 보면 뛰지 못하는 벼...

[BTS 혁명] 파편화된 개인들의 새로운 관계 맺기

방탄소년단(BTS) 열풍이 미국과 유럽부터 남미와 아랍까지 세계를 휩쓸고 있다. ‘방탄 현상’이라 불릴 만하다. 왜 방탄소년단은 전 세계적으로 엄청난 인기를 얻을까? 많은 사람들은...

[BTS 혁명] 北도 열광하는 BTS…아미가 바꾼 권력 지도

언론의 비판에는 성역이 없다지만, 그래도 암암리에 존재한다는 우스갯소리가 있다. 성(性)과 종교, 그리고 아이돌이다. 간혹 성역을 향한 맹목적 충성은 스스로의 허물을 보지 못하는 ...

[BTS 혁명] “BTS와 아미는 현 세계를 읽어낼 수 있는 지진계”

시작은 뉴스 자막 한 줄이었다. 2017년 방탄소년단(BTS)이 빌보드 뮤직 어워드 소셜 톱 아티스트 부문에서 수상의 영광을 안았을 때다. 우리나라 가수가 갈 수 있는 세상이 아니...

[BTS 혁명] 그들의 커뮤니케이션에는 이상적인 관계 진화 과정이 담겼다

PR(public relations·공중관계)은 이해관계자들과 균형적 관계를 통해 세상의 변화를 모색하는 활동이다. 그 활동 결과가 지향하는 바는 사회적 영향력(social imp...

[BTS 혁명] ‘방탄소년단 효과’로 주목받는 한국의 관광 명소들

방탄소년단(BTS)의 발자취는 곧 목적지가 됐다. 국내 팬들에게 국한되는 얘기가 아니다. 뮤직비디오와 앨범 자켓 촬영 장소, BTS가 방문했던 곳들을 찾아가 인증샷을 남기는 여행은...

[BTS 혁명] ‘BTS는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보이밴드’, 과장 아니다

K팝에 약점이 있다면 ‘아이돌’이라는 고정관념이 빚어내는 부정적 인상, 즉 그건 춤이지 음악이 아니라는 인식이다. 얼마 전만 해도 해외에선 K팝에 대해 공장에서 찍어낸 천편일률적 ...

[BTS 혁명] 개인적 성찰이 곧 우주에 대한 성찰

뭐든 열심히, 그리고 참 잘한다. 기성세대가 물려준 경쟁과 불평등과 정의롭지 못한 사회를 너끈히 극복하고 멋진 모습을 보여주는 젊은이들은 항상 감동이다. ‘헬 조선’이니 어쩌니 하...

[BTS 혁명] 왜 지금 BTS를 말하나

‘왜 방탄소년단(BTS)인가?’ 당신은 이 질문에 답할 수 있는가. 전인미답의 길을 개척하고 있는 BTS의 성공비결을 설명할 수 있는가. 전 세계의 수많은 사람이 대체 왜 한국어로...

[BTS 혁명] 비틀스에 맞먹는 세계적 영향력의 비결

방탄소년단(BTS)은 대형 기획사가 아닌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2013년에 데뷔했다. 그룹 이름엔 10~20대에게 가해지는 사회적 억압을 막아낸다는 의미를 담았다. 멤버들이 ...

[BTS 혁명] 한눈에 보는 BTS의 세계적 영향력

■ [BTS 혁명] 특집 기사 바로가기왜 지금 BTS를 말하나http://www.sisajournal.com/news/articleView.html?idxno=195944비틀스에 ...

[BTS 혁명] ‘우리’ ‘꿈’ ‘괜찮아’ 詩를 노래해 세상을 위로하다

‘노력노력 타령 좀 그만두라(《뱁새》)’며 세상에 날을 세우다가 ‘좀 부족해도 아름답다(《Epiphany(에피파니)》)’며 청춘에 손을 내민다. ‘틀에 박힌 꿈을 주입(《No Mo...

[BTS 혁명] 상장으로 ‘3兆 빅히트’ 노리는 빅히트

방탄소년단(BTS) 컴백으로 가요계가 들썩이는 가운데 증권가에서는 BTS의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상장에 시동을 걸면서 기업공개(IPO) 시장이 술렁이고 있다....

[BTS 혁명] ‘BTS 경제효과’ 年 5.5조원

방탄소년단(BTS)이 만들어내는 경제효과는 그야말로 천문학적이다. 현대경제연구원은 2018년 내놓은 보고서 ‘BTS의 경제적 효과’에서 “방탄소년단의 생산 유발 효과는 연평균 4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