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있는데, 딴 여성과 아버지 영혼결혼식…통일교 2세들의 일탈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통일교) 신도들에게 2월21일은 각별한 날이다. 창시자인 고(故) 문선명 통일교 총재의 탄신일이기 때문이다. 특히 올해는 문 총재 탄신 100주년을 2년여 앞두...

“박근혜 대통령은 최순실을 최태민처럼 의지했을 것”

고(故) 탁명환 국제종교문제연구소장은 과거 사이비 종교 연구에 있어 국내 최고 전문가로 꼽혔다. 그러다보니 송사(訟事)는 물론 테러 및 살해 협박이 끊이지 않았다. 결국 탁 소장은...

“유병언을 모세, 권신찬을 아론이라 불렀다”

청해진해운 실소유주로 지목받고 있는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가 유 전 회장 일가의 은닉 재산을 찾는 데 집중되고 있다. 유 전 회장 일가의 불법 자금을 추적...

통일교 2세 전쟁, 또다시 불거지나

“올 것이 왔다.” 지난 8월15일 ‘문선명 총재가 위독하다’는 언론 보도를 접한 통일교 신자들의 반응이다. 문총재는 8월 초 일주일가량 병원에 입원했다가 퇴원했다. 하지만 지난 ...

‘통일’되지 않는 통일교 ‘2세’들

통일교 문선명 총재의 아들들 사이에 알력이 표면화하고 있다. ‘사탄’ ‘타락한 천사장’ 같은 극단적인 말들이 쏟아지고, 최근에는 문총재의 4남인 문국진 통일그룹 회장측이 3남인 문...

장남 문효진씨와 3남 문현진씨의 ‘닮은꼴’ 행보

통일교의 후계자 문제가 불거진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 2000년 전까지만 해도 문선명 총재를 이을 후계자로 거론되는 인물은 따로 있었다. 장남인 문효진씨(2008년 사망...

2조 가까운 자산 쥔 ‘경제 권력’

통일교는 기존 종교 단체와 차별화되어 있다. 막대한 현금 동원 능력을 바탕으로 수많은 기업을 계열사로 거느리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서 나오는 수익은 통일교 관련 사업에 재투자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