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소형보트에 뚫린 서해안…밀입국 6명 어디로?

해양 경계에 구멍이 뚫렸다. 소형 보트에 충남 서해안 경계가 뚫리는 사건이 발생했지만, 군과 경찰이 이를 이틀 간 인지하지 못한 사실이 드러났다. 이 소형 보트에 탑승하고 있던 6...

파국 치닫는 G2…美, 홍콩 ‘특별지위’ 박탈 경고

미국이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을 압박하기 위해 고강도 제재안을 검토 중인 가운데, 홍콩에 대한 특별지위 박탈 가능성까지 시사하고 나섰다. 22일(현지 시각) CNN 등에 ...

WHO에 최후통첩 날린 트럼프 “중국 꼭두각시…탈퇴할 수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세계보건기구(WHO)에 최후통첩을 날렸다. 30일 안에 친중국 행보를 개선하지 않으면 탈퇴하겠다고 했다. 코로나19가 중국 책임이라고 주장하는 트럼프 ...

미, 화웨이에 초강력 제재…삼성·하이닉스 영향받나

미국이 중국의 통신장비 및 휴대전화 제조업체인 화웨이에 대한 초강력 제재 카드를 꺼내들었다. 화웨이로의 반도체 수출금지 대상을 해외 기업으로까지 확대한 이번 조치가 삼성전자와 SK...

“코로나 6개월 지속 땐 부산 기업 67% 한계기업 전락”

부산지역 제조 기업 상당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이 장기화되면 한계기업으로 전락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글로벌 경기와 맞물려 있는 제조업의 ...

[전북24시] “재난기금으로 써달라” 전북도의회 국외연수비 전액 반납

전북도의회는 1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3억7400만원의 국외 연수비를 전액 반납, 재난대응기금으로 전환할 것을 전북도에 요청했다. 세부 예산 내용...

“갈 곳 잃은 뭉칫돈 잡아라” 금융사들 고금리 전쟁

‘이 하나은행 상품 가입을 고려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얼마 전 카카오톡으로 기사 링크와 함께 이런 메시지를 전달받은 이영준씨(33)는 눈이 확 트였다. 기사 제목의 ‘최고 5.0...

‘변화보다 안정’ 택한 삼성전자의 사장단 인사

삼성전자의 선택은 ‘변화보다는 안정’이었다. 삼성전자는 1월20일 3인 대표이사 체제는 유지하고 스마트폰 사령탑에 노태문(52) 사장을 선임하는 등의 2020년 정기 사장단 인사를...

홍성국 혜안리서치 대표 “현재 한국의 위기는 80%가 구조적 문제”

“다들 한국 경제의 위기를 말한다. 하지만 위기의 본질에 대해서는 얘기하지 못하고 있다. 이래서는 현재의 위기 진단은 물론이고, 미래 해결책 또한 찾을 수 없다.”지난 12월23일...

생산능력 줄어든 경남·창원 제조업의 위기

우리나라 기계산업의 메카인 경남 창원의 제조업 근로자 수가 올 들어 매분기 감소하고 있다. 주력 산업인 기계장비와 자동차 업황 부진 등의 여파 때문이다. 2010년 2분기 10만7...

“함박도, 휴전 직후까진 우리가 실효적 지배”

서해 북방한계선(NLL) 부근에 있는 함박도(咸朴島)를 놓고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지난 6월 국내 한 매체의 보도로 쟁점화된 함박도 문제를 정리하면 ‘이 땅이 과연 우리 땅이냐,...

‘모디즈(Mobile Disease)’가 당신을 노린다

휴대전화가 세상에 처음 나온 것은 1973년이다. 10년 후인 1983년엔 보편화됐다. 아이폰이 2007년에 출시되면서 스마트폰 시대가 열렸다. 당시 세계적으로 100명당 50건이...

WP “화웨이, 北통신 구축 도와”…미·중 갈등 더 타오를까

미·중 무역갈등의 주축인 화웨이가 북한의 무선통신망 구축을 몰래 도왔다는 보도가 나왔다. 화웨이를 국가안보에 대한 위협으로 보고 있는 미국 정부의 시각에 설득력을 더해줄 거란 분석...

100일 맞은 5G, 잔치보다 ‘잔소리’ 먼저

5세대(5G) 네트워크 통신이 국내에서 상용화된 지 100일을 맞았다. 하지만 축제 분위기와는 거리가 멀어도 한참 멀다. 불만족스러운 목소리가 더 크기 때문이다. 단적으로 5G 이...

삼성전자 5G 장비 세계 점유율 7위→1위 비결은?

“삼성전자가 올해 5G 통신장비 세계 시장에서 1위를 기록했습니다.”삼성전자는 지난 6월26일 한국 경제에 낭보를 전했다. 희소식은 김우준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전략마케팅 전무가...

트럼프가 화웨이를 규제하는 세 가지 이유

미국과 화웨이의 갈등은 오바마 정부 시절까지 거슬러 오라갈 만큼 오래됐다. 2011년 이후 백악관뿐 아니라 하원까지 합세해 기술 유출과 해킹 위험을 명분으로 미국 기업과의 기술 거...

세계 3차대전은 ‘기술전쟁’…화웨이 둘러싼 ‘5G 新냉전’

역사는 반복된다. 34년 전인 1985년 미국과 일본은 기술 패권을 놓고 총성 없는 전쟁을 벌였다. 반도체가 문제였다. 기술력을 축적한 일본이 엔저로 인한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

트럼프의 돌발 트윗은 ‘화웨이 죽이기’ 신호탄이었다

[편집자 주]뉴스와 정보가 공급자(언론사)에서 수용자(독자)로 전달되는 과정의 일정한 프로세스가 알고리즘이다. 디지털화된 미디어 플랫폼으로 인해 지금 우리 주변에는 뉴스와 정보가 ...

‘애플-퀄컴’ 화해가 달갑지 않을 인텔·화웨이

세기의 분쟁이 될 뻔했던 애플과 퀄컴의 30조원 규모 소송전이 중단됐다. 양사는 한숨을 돌리게 됐지만, 경쟁사인 인텔과 화웨이에겐 달갑지 않을 거란 분석이 나온다. 4월16일(현지...

대북제재 '봄날' 올까…유엔, 식량·식수 등 3건 '제재 예외' 승인

오는 2월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2차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유엔의 대북제재가 일부 완화돼 그 배경에 관심이 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