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 미국은 20년간 드론 전쟁 중

새해부터 트럼프의 미국은 그렇지 않아도 가뜩이나 복잡한 중동에서 일대 사건을 일으켰다. 이란 해외공작의 총책인 가셈 솔레이마니 쿠드스군 사령관을 제거한 것이다. 바그다드 국제공항에...

[대통령 기자회견] ‘집값·윤석열·북한’ 등 국정구상 요점정리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내외신 출입 기자를 대상으로 새해 국정구상을 공개하는 신년 기자회견을 열었다. ‘확실한 변화 대한민국 2020’ 주제로 열린 이날 기자회견...

[대통령 기자회견] “南北관계 비관할 단계 아냐…대화 문 안 닫아”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교착 상태에 빠진 북‧미 대화와 관련해 “대화를 이루어가려는 양 정상간의 노력은 계속되고 있다”면서 “그런 점에서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문 대통령은...

“美, 북한에 대화 재개 의사 전달”

미국이 북한에 북·미 협상 재개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연말 북한의 새로운 핵실험 등 소위 ‘성탄선물’이 등장하지 않아 북미 대화에 긍정적인 신호 아니냐는 해석이 나...

[최보기의 책보기] 코페르니쿠스적 전환기의 대한민국

1543년 ‘지구가 자전축을 가지고 정지해 있는 태양의 주위를 돈다’고 확정한 코페르니쿠스의 《천구의 회전에 관하여》가 근대과학의 서문을 여는 대전환 시대를 열었다. 15~16세기...

불타는 지구를 위한 기도

밤새 불을 끄는 꿈에 시달리고 있다. 어젯밤에도 나는 호주로 달려가 불타는 캥거루·코알라를 안고 울다가, 잠에서 깨어나 물을 마셨다. 내가 마시는 물이 내 꿈을 타고 호주 대륙에 ...

성직자들, 미국의 심장에서 ‘세계 평화’를 노래하다

“Our cherished hopes are for unity. Even our dreams are for unity.(우리의 소원은 통일. 꿈에도 소원은 통일.)”어렸을 때 흔히...

원치 않으면서도 “전쟁 불사” 외쳐야 하는 불편한 진실

미국이 드론 공격으로 이란의 혁명수비대 총사령관 가셈 솔레이마니 장군을 표적 살해하는 데 성공했다. 이에 대한 보복으로 이란은 이라크 내 미군기지를 공격하면서 이란과 미국이 전면전...

[포토뉴스] “전쟁은 트럼프의 재선 전략이 될 수 없다”

1월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트럼프 행정부가 이란과 군사적 긴장을 고조시킨 데 항의하기 위해 시민들이 모여들었다. 이란은 7일 미국이 이란 혁명수비대 총사령관 솔레...

항공업, 올해도 ‘훨훨’ 날기 힘들다

국내 항공업계가 말 그대로 바닥을 찍었다. 각 사의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상장 6개 항공사는 지난해 3분기까지 별도 재무제표 기준 총 1조1922억원의 적자를 기록했다. 비상장사인 ...

트럼프 성명에도 이라크 美대사관 인근 로켓 공격

이라크 수도 바그다드 내 미국 대사관 등 각국 공관이 밀집한 지역인 그린존이 또 로켓 공격을 받았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란의 미군기지 공격과 관련해 “군사적 대응을 원...

미국·이란 전면전 피했다…트럼프, 군사행동 대신 제재 카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8일(현지시간) 이란의 이라크 내 미군기지 공격과 관련해 군사적 대응 대신 강력한 경제 제재를 부과하겠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이 즉각적 무력대응을 ...

“이란 미사일 공격으로 이라크인 사상자 발생”

이란이 8일(현지시간) 오전 미군이 주둔한 이라크 미군 기지에 미사일 공격을 감행하면서 이라크인 사상자도 발생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CNN은 이날 현지 소식통 발언을 인용해 “이번...

한국당 2차 인재영입…‘목발 탈북’ 지성호 ‘체육계 미투 1호’ 김은희

자유한국당이 총선을 99일 앞둔 8일 2차 영입인재를 발표했다. '공관병 갑질 의혹'으로 논란이 됐던 박찬주 전 육군대장 등을 1차 영입 명단에 올렸다가 물의를 빚은 뒤 두 달여 ...

긴장 고조된 한반도, 그러나 터진 건 ‘중동 화약고’였다

지난해 11월25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서해 접경지역에서 해안포 사격을 지시했다. 남북은 2018년 9월 평양정상회담 당시 군 당국간 남북군사합의를 체결했다. 남북 접경지대...

복수 다짐한 이란, 결국 ‘핵합의 탈퇴’ 카드 꺼냈다

이란 정부가 핵합의를 사실상 탈퇴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미군의 공격으로 군부 실세인 솔레이마니 혁명수비대 사령관을 잃은 이란이 이와 같은 보복을 다짐하면서, 미국과 이란 사이 긴...

겉으론 센 척했지만 결국 ‘과거의 길’ 간 김정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020년 새해 첫 선택은 결국 현실과 타협하는 쪽이었다. 지난해 4월 그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최후통첩을 하듯 던진 ‘비핵화 협상 연말 시한’...

“트럼프, 중동 화약고에 다이너마이트 던졌다”

“트럼프 대통령이 방금 다이너마이트를 불쏘시개 상자(Tinderbox)에 던져 넣었다.”미 정가에서 '외교통'으로 통하는 조 바이든 전 미국 부통령은 최근 미군의 무인기(드론) 공...

김정은의 한‧미‧이스라엘 ‘일타삼피’ 전략, 이번에도 성공?

지난해 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북한노동당 제7기 5차 전원회의에 참석해 “대방(상대방)도 없는 공약에 우리가 더 이상 일방적으로 얽매여있을 근거가 없어졌으며 이것은 세계적인 ...

41세 마크롱은 왜 ‘유럽판 트럼프’라는 별명을 얻었나

지난 12월21일, 프랑스의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은 41세 생일을 맞았다. 대통령 취임 후 세 번째로 맞는 생일이었다. 그러나 2년 연속 타이밍이 좋지 않았다. 2018년에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