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도발] 일본 제품 불매운동, 아베 정권 ‘악용’ 경계하라

지난 7월8일 유통부문 담당 기자들은 일본 담배회사 JTI로부터 11일로 예정돼 있던 제품 관련 행사를 취소하겠다는 연락을 받았다. 특별히 한·일 관계를 언급하진 않았지만, 시기적...

‘손세이셔널’ 손흥민, 광고판에서도 ‘슈퍼손’으로 날다

역시 ‘슈퍼손’이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 선수는 올 시즌 최고의 활약을 보여주고 있다.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토트넘은 유럽챔피언스리...

[밀레니얼 세대] 최강 소비 권력, 소비지도도 바꿨다

‘가성비’ ‘가심(心)비’를 넘어 ‘나(Me)심비’를 추구한다. 1인 가구 소비성향을 뜻하는 단어는 ‘1코노미’에서 ‘ME코노미’로 진화됐다. ‘포미(For Me)족’은 자신의 가...

미세먼지가 그린 기업 매출 지도

매일 아침, 기온이나 강수 확률보다 먼저 확인하는 항목이 미세먼지가 됐다. 건강과 직결됐기에 이미 삶의 깊은 곳까지 침투해 버린 미세먼지는 외출을 결정하는 가장 큰 요인이자 물품을...

‘아재 브랜드’ 휠라는 어떻게 ‘10대들의 핫템’으로 날아올랐나

패션 감각이 부족한 ‘아재’들이 입는 브랜드, 옛날 유행 메이커, 고루한 이미지. 그동안 휠라가 받아왔던 수식어였다. 큰 글씨로 휠라 로고가 새겨진 가방이나 티셔츠는 ‘촌스럽다’며...

칼 타계로 시험대 오른 ‘샤넬’…숨죽이는 명품업계

“그는 대체 불가능한 존재다.” 2월19일 타계한 세계적인 디자이너 칼 라거펠트에 대한, 베르나르 아르노 LVMH(루이뷔통 모에 헤네시)그룹 회장의 말이다. LVMH는 루이뷔통·디...

“좋은 옷 만들기 전, 좋은 사람부터 돼야”

2014년 10월 페이스북에 ‘한 유명 패션 디자이너의 직원 월급 내역’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인턴이 한 달을 일해 쥐는 돈은 30만원. 견습은 이보다 못한 10만원. 정직원이 되...

“열정 페이도 부럽다”…‘No페이’에 멍드는 패션업계

패션업계에선 ‘열정 페이’도 배부른 소리다. 시사저널 취재 결과, 유수의 패션업체들이 자사 쇼에 서는 신인 모델들에게 임금을 한 푼도 지불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드러나서다. 신진 ...

트럼프의 ‘통 바지’도 전략이다

바야흐로 이미지 시대다. 이미지의 중요성은 산업과 일상 영역을 뛰어넘어 정치 영역으로 외연을 확장했다. 이제 대선후보들의 외형적 이미지는 유권자들에게 때론 공약보다 더 많은 것을 ...

뜨지 않는 리우올림픽, 울상 짓는 스폰서 기업들

세계에서 가장 많은 사람들이 지켜보는 국제 스포츠 이벤트인 올림픽. 올해 8월6일 개막되는 리우올림픽에는 전 세계 206개국에서 1만 명이 넘는 선수들이 참가한다. 306개 종목에...

“내 딸은 직장 내 ‘왕따’로 죽음 택했다”

LF(옛 LG패션)의 인턴 디자이너였던 고(故) 원 아무개씨(29)의 자살 ‘후폭풍’이 거세다. 원씨는 2월26일 서울 개포동 아파트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유족들은 직장 내 ...

나만의 콘텐츠로 소비자 ‘취향저격’

최악의 취업난에 내몰리고 있는 청년들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하지만 그런 가운데서도 좌절하지 않고 자신의 꿈을 키워나가기 위해 도전하는 장소가 있다. 닷새간의 설 연휴 첫날인 2...

윤상직 “중국·베트남과 FTA 활용하면 섬유패션 수출 늘 것”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5일 “중국, 베트남 등과 자유무역협정협정(FTA) 체결 등 긍정적인 측면을 최대한 활용한다면 올해는 지난해보다 섬유패션 수출을 확대할 수 있을 것”이...

“박성철 신원그룹 회장, 비호 세력 살펴보고 있다”

중견 패션 기업인 신원그룹의 박성철 회장(75)이 사법처리 위기를 맞고 있다. 한국 패션업계의 대부이자, 1997년 외환위기 당시 워크아웃 사태를 거치면서도 재기에 성공한 사업가로...

정치계와 패션계의 거식증 공방

파리 패션계에 지진이 일어났다. 3월16일 프랑스 라디오 ‘유럽1’은 ‘지진’이라는 표현을 썼다. 진원지는 ‘깡마른 모델 퇴출 법안’이었다.출발은 정치권에서 이뤄졌다. 신경외과 출...

<마리오아울렛 회장>홍성열, 국정감사 위증 논란

홍성열 마리오아울렛 회장은 2007년과 2008년, 2009년 정·관계와 언론계 인사 800여 명에게 최대 40만원 상당의 명절 선물을 뿌렸다. 선물 리스트에 나온 인사들의 면면은...

홍성열 마리오아울렛 회장, 국정감사 위증 논란

홍성열 마리오아울렛 회장은 2007년과 2008년, 2009년 정·관계와 언론계 인사 800여 명에게 최대 40만원 상당의 명절 선물을 뿌렸다. 선물 리스트에 나온 인사들의 면면은...

169만원짜리 ‘캐몽’, 원산지에선 97만원

‘찌질이-일반(평민)-중산층-양아치-있는 집 날라리-대장’. 인터넷상에서 떠돌아다니는 ‘2014년 패딩 계급도’다. ‘찌질이’는 가장 낮고, 양아치급부터는 ‘등골브레이커’라는 칭호...

젊은 커리어우먼처럼 빠르면서 우아하게

옷은 현대 사회에서 옷 그 이상이다. 옷은 옷을 입은 사람의 생각을 드러내고 취향을 말해주는 수단인 것이다. 그래서 많은 사람이 패션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하고 패션 정보에 목말라...

“평생 가방 장사 하면서 세계를 누볐다”

면세점에서 한국인에게도 인기가 높은 코치나 버버리, 도나카란뉴욕, 마크제이콥스 같은 유명 핸드백은 실은 경기도 의왕시의 시몬느 본사에서 일하는 디자이너가 디자인하고 중국과 베트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