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민 “백승수의 미묘한 감정 변화 보여주려 고민했다”

믿고 보는 배우 남궁민이 또 일을 냈다. 최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돌직구 승부사’ 백승수 역으로 인생 캐릭터를 갱신했으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와 토요일 ...

연애는 필수 아닌 선택…드라마 신진 작가들의 반란

신진 드라마 작가 작품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종영한 SBS 《VIP》의 차해원 작가, 현재 방영 중인 tvN 《블랙독》의 박주연 작가와 《머니게임》의 이영미 작가, SBS 《스토...

성민규 단장, 그는 ‘롯데의 저주’를 깨트릴 수 있을까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가 큰 화제를 낳고 있다. 시청률도 9회 연속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15%대를 넘기고 있다. 국내 프로야구단의 정규시즌 오픈 전 스토브리그의 긴박한 ...

[Up&Down] 깜짝 대박 《스토브리그》와 욕설 녹음 파문 '아주대 의대'

시청률·화제성 두 마리 토끼 다 잡은 드라마 《스토브리그》지난해 12월 첫 방송을 시작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의 돌풍이 심상치 않다. 첫회 5.5%로 시작한 시청률은 지...

[단독] NC 다이노스 현역 코치 ‘체포’…공무집행방해 혐의

프로야구단 NC 다이노스의 현역 코치가 가정폭력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을 폭행했다가 현행범인으로 체포됐다.인천 남동경찰서는 NC 다이노스 코치 A씨를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

류현진, ‘4년 8000만 달러’ 토론토行…‘죽음의 AL 동부’에 도전장

올해 FA(자유계약선수)가 된 류현진이 LA 다저스를 떠나 토론토 블루제이스로 둥지를 옮긴다. 7년간 몸 담은 다저스를 떠나 메이저리그 2번째 팀으로 이적하게 되는 것이다.미국 현...

‘김광현-류현진 맞대결’을 메이저리그에서?

2019년 메이저리그에서 시즌을 끝까지 마감한 코리안 메이저리거는 모두 3명이다. LA 다저스의 류현진,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 그리고 탐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이다. 한때 7명...

‘최동원vs선동열’ 같은 전설적 맞대결, 또 볼 수 있을까

재작년까지의 KBO는 연일 흥행의 절정을 달리고 있었다. 2016년 833만 명의 관중을 동원하며 800만 관중 시대를 열었다. 2017년에는 840만 명을 기록하며 역대 최다 관...

김광현, 메이저리그 입성…계약서에 ‘마이너 강등거부권’ 포함

좌완투수 김광현(31)이 메이저리그에 입성했다. 마이너리그 강등거부권도 계약서에 넣어 편안하게 선발 경쟁을 펼칠 수 있게 됐다. 김광현은 12월18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

김광현의 공, 류현진처럼 메이저리그에서 통할까

KBO를 대표하는 투수인 SK 와이번스의 에이스 김광현은 과연 메이저리그 진출 꿈을 이룰 수 있을까. 그리고 류현진처럼 그의 공도 메이저리그에서 통할까. 올 시즌 31경기에 출장해...

[Up&Down] ‘사이영상 2위’ 류현진과 피의자 된 CJ ENM 부사장

UP류현진, 아시아 최초 ‘사이영상 1위’ 득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이 아시아 출신 선수로는 최초로 사이영상 1위 표를 받았다. 류현진은 11월14일 미국야구기자협회가 ...

류현진, 사이영상 아시아 최초 1위표…메이저리그 역사 새로 썼다

류현진(32·LA다저스)이 한 시즌 동안 최고의 활약을 펼친 투수에게 주는 사이영상 수상에 실패했다. 그러나 아시아 출신 선수로서 최초로 1위 표를 받아 야구 역사에 한 획을 그었...

히어로즈, ‘도깨비 구단’에서 ‘미스터리 구단’으로

올 시즌 포스트시즌에서 돌풍을 일으키며 준우승까지 차지한 키움 히어로즈는 미스터리 구단이다. 우선 태생부터 남다르다. 전신은 ‘도깨비팀’으로 불리던 인천 연고의 삼미-청보-태평양으...

황금사과가 유혹하는 ‘산소카페’ 청송군

봄이 탄생이고 여름이 삶이라면 가을은 숙고의 시간이다. 한 해 땀으로 일궈낸 곡식과 과일들이 모든 인내의 시간을 끝내고, 이제야 수확이라는 결과물로 우리들 앞에 나설 때가 온 것이...

[차세대리더-스포츠] 이정후…향후 10년 이상 한국 야구 이끌 ‘바람의 손자’

이정후(키움 히어로즈)의 별명은 ‘바람의 손자’다. 아버지인 이종범의 별명이 ‘바람의 아들’이었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생겨난 별명이다. 천재 야구 선수로 손꼽혔던 아버지 이종범의 그...

[차세대리더-IT] 허민…도전, 또 도전하는 IT업계 돈키호테

위메프 창업자로 널리 알려진 허민 원더홀딩스 대표는 ‘돈키호테’라 할 만큼 다양한 도전을 펼치고 있다. 차별화된 실력은 기본이다. 국내 최대 게임업체 넥슨은 최근 “온라인 쇼핑몰 ...

[2019 차세대리더 100] 이들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끈다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WEF)은 스위스의 휴양도시 다보스에 해마다 세계의 정계·재계·언론계·학계 지도자들이 모여 글로벌 이슈에 대해 토론하고 연구하는 ...

말은 제주도로, 야구선수는 서울로

준플레이오프 진출팀을 가리는 LG 트윈스와 NC 다이노스의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LG가 이기면서 프로야구 38년 만에 처음으로 수도권 4팀만이 ‘가을야구’ 축제를 벌였다. 한국 프...

프로야구 흥행 참패는 누구의 책임인가

2019 KBO 정규 시즌의 끝이 보인다. 9월19일 현재 팀당 10경기 미만으로 남아 있는 상황에서 플레이오프에 진출할 팀들의 윤곽도 거의 드러났다. 그런데 올 시즌 리그 전체를...

류현진, MLB 통상 첫 홈런…6경기 만에 시즌 13승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정규리그 마지막 홈 경기에 출전해 7이닝 3실점으로 13승(5패)을 달성했다. 특히 메이저리그 진출 이후 처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