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여 년을 이어온 우리 국민의 ‘고통 분담 DNA’

지금부터 103년 전인 1907년 2월21일 대구민의소는 군민대회를 열고 국채보상운동 취지서를 낭독해 운동의 서막을 알렸다. 일제의 경제적 침탈에 맞서 국민들 스스로 나라 곳간을 ...

“핵무기는 이제 무용지물, 이미 애물단지가 됐다”

베트남 하노이 2차 북미정상회담이 끝난 후 1년이 지났음에도 북핵 문제에 대한 아무런 진전이 보이지 않는다. 오히려 남북의 관계는 껄끄러워졌고 유럽연합(EU)조차 북한의 핵실험에 ...

文대통령 “북·미 대화 잘 풀렸으면 명절 이산가족에 희망 줬을 것”

문재인 대통령이 1월24일 설 연휴를 맞아 라디오 방송에 12분간 전화로 출연했다. 국민에게 설 인사를 전하는 한편 북·미 협상, 국가 경제 등이 잘 풀리지 않은 점에 대한 아쉬움...

누가 김정은의 눈과 귀를 잡고 있는가

2008년 10월 시사저널은 국내 언론 사상 처음으로 세종연구소(남북한관계연구실)와 공동 기획으로 ‘북한을 움직이는 파워 엘리트’를 선정·분석했다. 당시는 최고권력자인 김정일이 와...

김정은, 군부 힘 빼고 경제 엘리트 기 살려

2008년 10월 시사저널과 세종연구소 남북한관계연구실(현 북한연구센터)이 공동 기획으로 ‘북한을 움직이는 파워 엘리트’를 보도했던 당시 상황을 복기하면,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와병...

겉으론 센 척했지만 결국 ‘과거의 길’ 간 김정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020년 새해 첫 선택은 결국 현실과 타협하는 쪽이었다. 지난해 4월 그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최후통첩을 하듯 던진 ‘비핵화 협상 연말 시한’...

[부산브리핑] 부산항만공사, 신남방국가 항만물류사업 본격 진출

부산항만공사(BPA)가 내년에 베트남, 인도, 미얀마 등 신남방국가에 대한 항만물류사업 진출을 본격화한다. 항만공사는 부산항 연계 물류네트워크 구축하기 위해 신남방정책 대상 국가에...

[北 ‘새로운 길’] “김정은, 당장 파국 몰고 갈 가능성 낮다”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월7일 오전 11시부터 30분 동안 전화통화를 갖고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진전시켜 나갈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고 밝혔...

[北 ‘새로운 길’] 아직도 기회 남아 있는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문재인 정부 출범 초기 한반도 정세는 최악이었다. 북한이 연이어 핵·미사일 고도화를 위해 실험을 지속했다. 이에 맞서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화염과 분노’ ‘완전 파괴’를 공언했다...

[北 ‘새로운 길’] ‘北과 의회 사이’ 한계 봉착한 트럼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4월 제시한 미국의 새로운 셈법 만기가 다가오고 있다. 김 위원장은 참모들을 시켜 시한 종료 임박을 재공지하면서 새로운 길을 갈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

[北 ‘새로운 길’] 북·미 외교협상단도 팽팽한 기싸움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2차 북·미 정상회담 이후 북한 협상팀에 변화가 있었다. 지금까지 한국은 물론 미국과의 협상에서 전면에 나섰던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이 뒤로 물러나고 리용호...

우물 안 개구리를 왕자로 만든 ‘박항서 매직’의 비결

베트남 축구의 영웅 박항서 감독이 성공신화에 또 한 장면을 추가했다. 박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2세 이하 축구대표팀은 2019 동남아시안(SEA)게임 남자축구 정상에 올랐다. 베...

‘이준석이 기억하는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前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 12월10일(화)소종...

기자가 만나 본 ‘풍운아’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이봐. 송 기자. 자네가 인쇄소 가서 파지 처리된 종이를 모아서 (그 내용으로) 기사를 썼다며?”(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아닙니다. 다른 기자가 한 걸 착각하신 거 같은데요....

베트남 울린 ‘박항서 매직’…60년 만에 동남아 정상에 서다

베트남 축구에 다시 한 번 ‘박항서 매직’이 불었다. 12월10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리자이 메모리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9 동남아시안(SEA) 게임’에서 박항서 감독이 ...

故김우중 “나는 한 번도 돈 벌기 위해 사업한 적 없다”

산이 높으면 골도 깊은 법이었다. 만 30세에 500만원의 자본금으로 세운 회사가 재계 서열 2위로 우뚝 섰다가 물거품이 되어 사라지기까지 고작 32년이 걸렸다. 지난 12월9일 ...

北 김영철, 한·미연합훈련 연기에 “생색내고 있다”

김영철 북한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위원장이 비핵화 협상 조건으로 ‘대북 적대정책 철회’를 꼽았다. 그는 미국을 향해 “적대정책 철회 전까지 비핵화 협상은 꿈도 꾸지 말라”고 강...

위태로운 ‘한반도 허리’…산불·태풍·돼지열병, 다음은?

한반도의 허리가 위태롭다. 올해만 해도 한반도를 덮친 대형 산불과 태풍,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국가적 재난이라 할 만한 규모의 피해가 남북 접경지역에 집중됐다. 당연히 남북...

“사람을 살리는 의사에서 나라를 살리는 열사”로

[편집자 주]역사를 살피다 보면 데자뷰처럼 반복되는 삶이나 사건들을 마주하게 된다. 제국주의의 침략부터 해방을 맞이하기까지, 우리와 비슷한 경험을 가진 나라들의 역사를 접할 때 더...

[의정부브리핑] ‘평화통일특별도 설치’ 등 평화통일 국제포럼 연다

경기 의정부시가 다음달 5일 의정부시 아일랜드캐슬(그랜드볼룸)에서 ‘한국 평화통일을 위한 평화통일특별도 설치전략 모색’을 주제로 평화통일 국제포럼을 개최한다.28일 의정부시에 따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