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론스타 스캔들’ 다룬 영화 《블랙머니》의 5대 팩트체크

영화 《블랙머니》는 미국의 사모펀드 론스타가 2003년 외환은행을 인수하고, 2012년 큰 이익을 보고 하나금융지주에 매각한 사건을 영화화했다. 론스타의 외환은행 인수 및 매각과 ...

한은, 기준금리 1.25%로 동결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동결했다. 한은 금융통화위원회는 11월29일 기준금리를 현재 수준인 연 1.25%로 동결했다. 앞서 금통위는 직전 회의인 10월16일 기준금리를 연 1.50%...

IMF 이어 OECD도 하향…“韓 올 성장률 2.0%”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올해 한국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0%로 낮췄다. 올 들어 3번째 하향 조정이다. 11월21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OECD는 이날 공개한 ‘OECD ...

생산능력 줄어든 경남·창원 제조업의 위기

우리나라 기계산업의 메카인 경남 창원의 제조업 근로자 수가 올 들어 매분기 감소하고 있다. 주력 산업인 기계장비와 자동차 업황 부진 등의 여파 때문이다. 2010년 2분기 10만7...

재벌가 밥그릇 싸움에 오빠·동생은 없었다

LG가(家) 방계 회사인 아워홈 3세들의 경영권 다툼이 점입가경이다. 겉보기에는 사업을 둘러싼 갈등으로 비치지만, 이면에선 회사 경영권을 둘러싼 암투가 벌어지고 있는 것으로 재계에...

0%대 금리 시대, 약일까 독일까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10월16일 기준금리를 역대 최저치인 1.25%로 인하했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통화정책의 여력이 아직 남아 있다고 본다”며 “금리 인하 효과 등을 종합...

임금 46년 모아야 강남 아파트 산다

1989년 창간한 시사저널이 올해 30돌을 맞았다. 노태우 정부에서 문재인 정부까지, 30년 현대 정치사는 우여곡절의 연속이었다. 6공화국 신군부를 넘어 문민정부가 출범했고 평화적...

[현장에서] 한은 경남본부 "경남 혁신·창업 생태계 살려야"

"한국은행에서 좋은 보고서가 나왔어요"10월23일 기자의 카카오 채팅방에 온 문자다. 평소 알고 지내던 한 경남지역 대학의 경제학과 교수가 보낸 것이다. 한국은행 경남본부(한은 경...

3분기 성장률 0.4%…年성장률 2% 무너지나

3분기 경제성장률이 0%대로 떨어졌다. 이로써 올해 경제성장률은 2%에도 못 미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2009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최저치로 추락하는 셈이다. 한국은행이 10...

한은, 기준금리 1.25%로 인하…2년 만에 ‘역대 최저치’로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기존 1.50%에서 1.25%로 낮췄다. 역대 최저치다. 한국은행은 10월16일 서울 태평로 본관에서 이주열 총재 주재로 개최한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금리를...

내수부진 장기화 우려…얼어붙는 경남 제조업 체감경기

경남 창원에서 자동차 부품 생산 기업을 운영하는 A씨는 요즘 경영 회의시간이 두렵다고 했다. 매주 2회 열 때마다 '최악의 위기'란 말이 나오기 때문이다. 생산은 줄고 인건비 부담...

수억원 벌고도 소득 숨긴 유튜버들, 세금폭탄 맞았다

고소득 유튜버 7명이 총 45억원의 소득을 숨겼다가 적발돼 10억원을 추징당한 것으로 드러났다. 일부 사례이긴 하지만 유튜버들의 소득과 탈세 규모가 공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국...

안전자산 선호 ‘붐’ 벌써 끝났나

“올해는 채권 투자가 끝물이라고 국내 투자자들이 판단하고 있다.” 최근 증권업계에서는 이 같은 말들이 쉽게 나돈다. 올해 상반기까지만 해도 국내외 경기가 불안하다며 너도나도 안전한...

강만길 “친일 쿠데타 정권이 맺은 한일협정, 현대사의 큰 불행”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현실에 너무 얽매이지 말고 미래지향적이었으면”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저금리 기조에도 P2P 금융은 ‘방긋’

저금리 기조가 최근 이어지고 있다. 시장금리가 속속 인하되면서 시중은행의 1개월 만기 초단기 정기예금 금리는 0%대에 진입했다. 한국은행이 추가로 기준금리 인하에 나설 경우 은행 ...

경남 사상 첫 마이너스 물가 시대…짙어지는 불황 그림자

지난달 경남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1965년 통계 작성 이후 처음으로 마이너스를 기록하면서 경기 침체와 물가 하락이 맞물려가는 '디플레이션'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9월24일 한국은...

탈세의 생활화 부추기는 ‘간편송금 앱’ 실태 추적

“손님, 돈은 ‘이 번호’로 보내주시겠어요?”지난 9월14일 찾은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 인근의 한 카페. 아이스 아메리카노 2잔을 시키자 카페 주인이 계산대 옆 푯말을 가리켰다. ...

‘벼락부자’ 김소희‧AHC‧JM솔루션 아십니까

2007년 아이폰이 탄생했다. 그리고 인류에게 새로운 문명이 시작됐다. 그로부터 8년이 지나 영국 주간지 이코노미스트는 ‘Planet of the Phones’라는 특집 기사를 내...

SK·한화·신세계 날아오를 때 포스코·GS·현대중공업 기었다

지난 10년간 국내 대기업의 자산이 2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5월 공정위가 발표한 59개 대기업집단의 자산총액은 2039조7530억원으로 국내총생산(GDP)인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