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 JAPAN’ 후폭풍에 출구 ‘캄캄’

최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촉발된 일본 상품 불매운동이 거세다. “곧 사그라질 것”이라는 일각의 예상과 달리 ‘노 재팬(NO JAPAN)’ 캠페인이 한국 사회 곳곳으로 확산되는 추세...

김운성 소녀상 제작자 “소녀상은 반일의 상징 아닌 평화의 상징”

지난 2011년 12월 14일, 서울 종로구 일본 대사관 앞에 처음 설치된 김서경·김운성 작가의 ‘평화의 소녀상’은 8년이 지난 지금까지 전시(戰時) 여성 인권 문제를 정면으로 제...

“고깃집 악취에 못 살겠다” 플래카드까지…곳곳이 전쟁터

직화구이 식당에서 나오는 냄새와 연기로 인해 갈등이 끊이지 않고 있다. 최근 서울의 한 아파트에는 고깃집에 '악취를 즉시 해결하라'고 촉구하는 플래카드까지 등장했다. 음식점 악취가...

[한승헌 인터뷰①] “법은 피지배자의 지배자 견제 수단 돼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日, 김포공항 음주난동 공무원에 ‘정직 1개월’ 처분

일본 정부가 한국에 여행차 방문해 김포공항에서 음주 난동을 피운 공무원에 대해 정직 1개월 처분을 내렸다. 공무원 신분을 그대로 지닌 채 한 달만 업무에 종사하지 못하게 한 것이다...

“주변국과 분쟁 계속될 것…관광 전략 바꿔야 산다”

일본의 경제보복 움직임이 한국과 일본 사이 하늘길과 바닷길을 막았다. ‘일본 여행 보이콧’으로 항공사들은 일본행 노선을 구조조정했다. 일본으로 가는 뱃길 노선도 승객이 줄면서 잇따...

日 여행 보이콧 특수 못 누리는 韓…주적은 ‘바가지요금’?

‘예고된 결과’였지만 중간 성적표는 예상을 상회하는 수준이다. 일본 제품 불매운동 바람이 한 달 이상 불면서 일본 여행 보이콧 움직임도 점점 강력한 태풍으로 발전하고 있다. 일본 ...

“혐오를 팝니다”…‘혐오 비즈니스’에 빠진 대한민국

새로운 천 년이 시작되기 전, 그러니까 호랑이 담배 피우던 시절인 1999년, 사람들은 ‘도토리’를 선물했고 ‘파도’를 탔다. 1990년대 중반 이후 태어난 Z세대는 무슨 얘기인가...

‘위안부’와 에레나 할머니

몇 년 전 인기 있었던 JTBC 드라마 《유나의 거리》에 등장한 인상적인 노래가 있다. 극 중 소매치기 출신 양순(오나라 분)이 노래방을 운영하던 남편의 종용으로 도우미 대신 손님...

절세·자녀 교육 위해 ‘국적 쇼핑’ 나선 부자들

“요즘은 병역 문제로 문의하는 경우도 많습니다.”유럽 이민과 관련한 세미나를 진행하던 강사가 말했다. 이민을 통한 병역 회피는 불법은 아니지만 병역 의무를 피하기 위한 편법으로 통...

아베 정권과 日 국민 구별하는 투 트랙 접근법 바람직

일본의 근현대사는 오판으로 빚어온 도발의 역사다. 그 배경에는 늘 한반도가 있었다. 한반도 지배권을 놓고 우리 땅에서 벌인 청일ㆍ러일 전쟁이 시작이었다. 그 승리에 도취해 자신감이...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세계가 주목하는 손흥민-류현진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여전히 외면받는 중국 내 ‘임정의 흔적들’

7월29일, 중국 광둥성 광저우시에 위치한 쉬구위안루(恤孤院路) 12호. 작은 쪽문을 거쳐 오래된 두 건물의 정원 안으로 들어가자, 쪽문 옆에 ‘광저우역사건축’이라는 표지석이 있었...

DHC ‘혐한방송’ 파장…“퇴출” 주장에 한국 모델도 불똥

일본 화장품 기업 DHC의 ‘혐한 방송’이 논란에 휩싸이자 불매를 넘어 퇴출 운동을 벌이자는 목소리까지 불거졌다. 이번 기회에 불매 전선을 확대해야 한다는 주장도 나온다. 비난의 ...

[한강로에서] 아베家의 꿈

재벌 3세들은 창업가나 재벌 2세와 다른 경우가 많습니다. 창업가들은 무일푼에서 부를 일궜습니다. 새로운 사업에서 놀라운 성과를 내 신화를 창조했습니다. 이러한 창업 과정에서 재벌...

[르포] “줄 서서 계산하던 곳인데…” 유니클로 매장 6곳 둘러보니

일본 제품 불매운동의 상징으로 떠오른 의류 브랜드 ‘유니클로’. 지난날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조치 이후 일본 본사 책임자가 “한국 불매운동이 장기간 이어지진 않을 것”이라는 발언...

‘가깝고도 먼 이웃국가’, 점점 멀어지니 점점 다툰다

한·일 갈등이 장기화할 전망이다. 강제징용 문제로 촉발된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규제 강화와 화이트리스트 제외 검토는 한국인들의 민족주의 정서와 애국심을 자극했다. 일본의 조치에 ...

[포토] 목동 빗물펌프장 사고 발생, 근로자 1명 숨지고 2명 실종

31일 갑작스런 폭우로 서울 양천구 목동 빗물펌프장 공사장에서 작업자 3명이 고립돼 1명이 숨지고 2명(한국인 1명, 미얀마인 1명)이 실종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19구조대원들이...

日보수언론 단골 한국인 “한·일 갈등은 한국의 오해 때문”

“역사를 과장, 왜곡하는 한국 지식인들의 무책임한 언동에 많은 사람들이 오해하고 있다.”일본 극우성향 매체 산케이신문의 7월12일자 기사에 나오는 인터뷰이의 말이다. 이 사람은 한...

페북 정치 시동 건 ‘민간인’ 조국…“일부 정치인·언론, 日에 동조”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민간인 신분이 된 지 이틀 만에 SNS 활동을 재개했다. 한·일 갈등 국면에 대해 적극적으로 글을 올리며, 이른바 ‘페북 정치’를 재개한 모습이다. 조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