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년째 軍 병원 천막 떠나지 못하는 의문사 유족들

故 함광열 이병 가족들의 외로운 싸움…“내 아들은 타살됐다”

정락인 객원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