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진‧해운대 폐역사 활용방안 놓고 의견 ‘팽팽’

토지 소유주 철도공단·코레일, 상업시설 개발
주민, “시민 품으로 돌려 달라” 반발

부산 = 김완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