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RI 검사 급증의 결말 “과잉검사·보험료 인상”

"미국에서 법적으로는 영상의학과 의사가 MRI(자기공명영상) 검사를 처방할 수 있다. 그러나 그런 일은 거의 생기지 않는다. 보험사는 MRI 검사가 꼭 필요했는지를 따지기 위해 임...

[평택브리핑] 서부지역 주민숙원 ‘종합병원 유치’ 성사

경기 평택시 서부지역 주민들의 숙원이었던 종합병원 유치가 성사됐다.15일 평택시에 따르면 시는 이날 오전 서부지역 응급 의료센터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종합병원 건립을 위해 허리편...

‘새로운 암 치료 단초’ 제공에 노벨상 영예 

2019년 노벨 생리의학상은 미국 하버드의대 윌리엄 케일린(62) 교수와 영국의 의사이자 세포 및 분자 생물학자 피터 랫클리프(65) 교수, 미국 존스홉킨스대 그랙 세멘자(63) ...

[전남브리핑] 도, 여성가족정책관 ‘재공모’…내정설 부담됐나?

전남도가 개방형 공모직으로 모집한 여성가족정책관을 재공모하기로 했다. ‘적격자가 없다’는 이유에서다. 하지만 지역 관가에선 비례대표인 현직 기초의원이 지원해 적절성 논란과 사전 내...

두통과 편두통은 어떻게 다른가

“아이고 골치야~” 스트레스가 쌓일 때 자주 하는 말이다. 누구나 두통을 경험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두통 환자 수는 2014년 약 71만8000명에서 2018년 91만5...

“스마트시티와 의료 연결하는 롤모델 만들어야”

수도권의 인구 과밀화가 심각한 수준이다. 조만간 수도권 인구가 전국 인구의 절반을 넘을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통계청은 지난 7월1일 기준, 국내 총인구 5170만9000명 중 수...

손저림, 얕잡아 봤다가 큰코다친다

손 저림은 통증보다 참기 힘들 때가 있다. 통증은 한번 잠들면 잘 모를 수 있지만 손 저림은 자다가도 깬다. 의외로 손이 저려서 한밤중에 병원 응급실을 찾는 사람이 많다. 또 손 ...

건선 앓는다면 위암·심근경색 위험 증가  

피부질환인 건선이 있으면 위암과 심혈관질환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위암은 1.31배, 심혈관질환은 1.18배 발생률이 높아진다는 것이다. 대표적인 만성염증성 피부질환...

건강검진 100배 활용 노하우

건강검진을 받기 좋은 시기는 가을이다. 병원업계에서는 10월 이후를 건강검진 성수기라고 부른다.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는 이유는 뚜렷하다. 병을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기 위함이다....

추석 때 아픈 아이를 위한 ‘응급 대처법’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2017년 추석 연휴에 병원을 찾은 환자 중 9세 이하 소아 비율은 29.3%에 이른다. 아이가 병원을 찾는 증상은 고열·장염·기도 폐쇄·화상 등 다양하...

“어르신, 의자에서 일어나 3m만 걸어보세요”

추석에 어르신의 골절 위험을 간단히 살펴볼 수 있는 방법이 있다. 의자에 앉은 상태에서 일어선 뒤 3m를 걷고 다시 돌아와 제자리에 앉기까지 걸리는 시간을 측정하면 된다. 10초 ...

‘노령 반려동물’ 맞춤형 건강관리법

마냥 활발하던 반려동물이 어느 순간 구석에 웅크려 있거나 낮잠 자는 시간이 늘어난다면? 갑자기 배변 실수를 하고 항상 앞장서서 잘 찾아다니던 길을 헤매는 모습을 보인다면? 이런 변...

“오래 살려면 의자부터 치워라”

세계적인 의료기관 미국 메이요클리닉이 2016년 발표한 연구 논문은 “오래 앉으면 죽는다(Sitting too much kills)”는 문장으로 시작한다. 현대인의 비만, 당뇨병,...

‘과거 조국’ '현재 조국'을 부정하다

“이럴 거였으면 말이나 그렇게 하지 말지….”최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여러 의혹에 여론이 악화되는 상황을 지켜본 더불어민주당 한 당직자의 말이다. 과거 공정한 기회와 ...

조국 의혹, 문재인 정부 ‘공정사회’ 흔들다

“우리 사회는 보수와 진보로 나누면 잘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기득권 세력과 그에 포함되지 않은 사람들로 나누면 희한하게 잘 보인다. 진보라고 표방하면서 기득권 세력으로서 누릴 건...

코오롱생명과학, “美 논문서 인보사 안전성·효능 인정”…주가 상한가

코오롱생명과학은 8월22일 미국의 정형외과 전문의들이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이하 인보사)에 대해 세포가 바뀌었더라도 품질과 안전성 및 효능에는 영향이 없다는 논문...

커지는 조국 딸 논문 제1저자 등재 논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이 고등학교 재학 시절 제1저자로 참여한 논문을 놓고 논란이 커지는 가운데, 해당 논문을 지도한 교수가 대한의사협회 윤리위원회에 회부됐다. 논문을 등재...

‘사람 변했다’ 소리 듣는 40~50대 ‘초로기 치매’

냉장고 문을 열고 “뭘 꺼내려고 했더라?”거나 평소 얌전하던 사람이 별것도 아닌 일에 자주 화를 낸다면 치매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사실 이런 변화는 미미해 스트레스나 바쁜 일...

“방탄 커피, 심혈관질환 유발”

다이어트 식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방탄 커피에 대해 관계 당국이 심혈관 질환 위엄을 높일 수 있다고 경고했다. 식약처는 8월7일 방탄 커피 등 다이어트 제품을 허위·과대 광고로 ...

강화군과 비에스종합병원, ‘불편한 동거’ 지속

의료법인 성수의료재단이 지난해 11월7일 개원한 비에스종합병원과 강화군의 불편한 동거가 지속되고 있다. 불편한 동거는 강화군이 2018년 8월9일에 ‘강화백병원(가칭) 건립에 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