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앞 닥친 지소미아 운명…“일본 책임” “한미동맹 절벽” 공방

코앞으로 다가온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지소미아(GSOMIA)의 종료 여부에 정치권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종료 초읽기에 들어간 11월22일에도 여야 간에 거친 공방이 오갔다. ...

[시사 TOON] 조국 후폭풍

문재인 정부 들어 '장관직'을 고사한 사람만 27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역대 정부 중 가장 많은 수준이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밝힌 내용인데, 검증 절차 등에 대한 ...

정개특위, 선거제 개편안 의결…‘의원 300명·비례 확대·연동률 50%’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가 8월29일 오전 전체회의를 열어 선거제 개편안을 담은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정개특위는 활동 시한(8월31일)을 이틀 앞둔 이날 자유한국당을 뺀 여...

[2020총선-인천] 민경욱 지역구에 이정미 도전장

인천 지역은 토박이가 적은 반면 전국 각지에서 모인 유동인구가 많아 초대형 정치 이슈가 발생하지 않는 한 표심이 한쪽으로 쏠리지 않는 편이다. 2012년 19대 총선에서는 민주당과...

패스트트랙 소환조사 출석률…민주·정의 100% vs 한국 0%

국회 패스트트랙(신속 처리 안건) 지정 과정에서 채이배 바른미래당 의원을 감금한 혐의로 고발된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계속되는 경찰의 소환에도 불응하고 있다. 경찰의 세 번째 소환 통...

[현장에서]이용섭 광주시장, 왠 뜬금없는 사미인곡?

이용섭 광주시장이 10일 오전 ‘문재인대통령 취임 2년에 즈음하여’라는 제목으로 A4 용지 1장 분량의 서신 형식 글을 자신의 SNS에 올렸다. 10일은 문 대통령의 취임 2주년이...

이해찬과 청와대 향한 여당 의원들의 불안감

이변이 벌어졌다. 5월8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이인영 의원이 집권여당의 2인자, 원내사령탑 자리를 꿰찼다. ‘친문 실세’ 김태년 의원은 고배를 마셨다. 문재인 정부가 만...

[포토] 386세대의 대표적 정치인 이인영 의원 원내대표로 선출되다

8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의 의원총회(이하 의총)에서 이인영 의원이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됐다. 이인영 신임 원내대표는 "87년 이해찬 대표를 모시고 당시 국민운동본부에서...

한·미 정상 ‘대북 인도적 지원’ 교감…정상회담 물꼬 틀까

북한의 심각한 식량난을 완화하기 위한 대북 인도적 지원 논의가 본궤도에 올랐다. 여당 내에서 인도적 지원을 촉구한데 이어 한·미 정상도 인도적 지원에 교감을 이뤘다. 교착 상태에 ...

[알고리즘이 비추는 세상] 패스트트랙의 승자와 패자

[편집자 주]뉴스와 정보가 공급자(언론사)에서 수용자(독자)로 전달되는 과정의 일정한 프로세스가 알고리즘이다. 디지털화된 미디어 플랫폼으로 인해 지금 우리 주변에는 뉴스와 정보가 ...

박지원 “삭발은 구석기 시대 투쟁 방법…하지 말라” 일침

자유한국당이 선거법·사법개혁 관련 패스트트랙에 반대하며 삭발식과 함께 장외투쟁에 나선 데 대해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일침을 던졌다.박 의원은 5월3일 오전 CBS 라디오 ‘김현...

[시사끝짱] 몸싸움 벌인 여야 의원들이 벌벌 떨고 있는 이유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K 연구소장■ 제작: 조문희 기자, 시사저널 한동희 PD, 양선영 디자이너 소종섭 ...

당정청, 강원산불 피해복구 위해 1853억원 투입키로

당정청이 총 1853억원 규모의 강원 산불피해 종합복구계획을 확정했다.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5월1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협의회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 조정식 ...

부산·울산·경남(PK) 사수 위한 여권의 3대 무기

더불어민주당이 4·3 재보선이 끝난 뒤 당 전략기획국 차원에서 매우 이례적인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민주당은 거의 매달 전국을 대상으로 정당 지지율과 대통령 직무수행 평가 등의 여론...

김관영 “공수처 법안 별도로 발의하겠다”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4월29일 “4당(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합의 이외의 내용을 담아 바른미래당의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법안을 별도로 발의...

與野 공중전…“한국당 직접 고발” vs “청와대가 배후”

선거법·개혁법안 패스트트랙 지정을 둘러싸고 여야의 갈등이 계속되는 가운데 여야 지도부가 공중전에 나섰다. 더불어민주당은 자유한국당의 회의 방해 등을 문제삼으며 고발하겠다고 포문을 ...

‘국회 부도의 날’…치열했던 몸싸움 현장 기록

여야 4당이 합의한 선거제·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법 패스트트랙의 지정 여부가 결정되는 결전의 날이었던 4월25일. 국회는 그야말로 ‘쑥대밭’이 됐다. 밤샘농성과 몸싸움이 이어...

[포토]자유한국당 뺀 여야4당, 선거제, 공수처 패스트트랙 합의

자유한국당을 뺀 여야 4당 원내대표가 22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선거제 개편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의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을 처리하는 내용의 합의안을 발표하...

정면으로 맞붙은 여야의 날선 ‘말말말’

여야 대표들이 주초부터 날선 비판을 이어갔다. 4월22일 열린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에서 각 당 대표들이 상대에 대한 비난의 수위를 높였다.황 “文 대통령은 김정은 수...

[조국 프로젝트①] 정치권은 ‘기-승-전-조국’, 왜?

2017년 5월, 문재인 정부 출범의 최고 뉴스메이커는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었다. ‘상징’이 되었다. 만 2년이 흐른 지금, 여전히 조 수석은 뉴스의 한복판에 서 있다. 그야말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