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경쟁 시대, ‘적과의 동침’으로 위기 돌파 나선 기업들

오월동주(吳越同舟). 예로부터 서로 적대시해 온 오나라 사람과 월나라 사람이 같은 배를 타고 강을 건너다 큰 바람을 만나자 평소의 적대심을 잊고 서로의 손이 되어 뭉치는 경우를 비...

삼성전자와 화웨이 대륙 위 ‘진검승부’

폴더블 스마트폰(이하 폴더블폰) 시대가 개막했다. 폴더블폰은 화면을 접을 수 있는 휴대폰이다. 디스플레이를 접어 스마트폰으로 사용할 수 있고 넓게 펼치면 태블릿으로도 쓸 수 있다....

WP “화웨이, 北통신 구축 도와”…미·중 갈등 더 타오를까

미·중 무역갈등의 주축인 화웨이가 북한의 무선통신망 구축을 몰래 도왔다는 보도가 나왔다. 화웨이를 국가안보에 대한 위협으로 보고 있는 미국 정부의 시각에 설득력을 더해줄 거란 분석...

홍콩 삼키려는 대륙의 야심…‘웨강아오대만구 프로젝트’ 실체

지난해 10월 강주아오대교가 개통됐다. 강주아오대교는 홍콩과 마카오, 그리고 중국 광둥성의 주하이를 잇는다. 길이가 55㎞에 달해 세계에서 가장 긴 다리로 기네스북에 등재됐다. 2...

삼각 파도 처한 삼성전자의 '불안한 1위'

감탄과 놀라움. “제가 여태까지 본 건물들 가운데 가장 큰 것 중 하나였다. ‘도대체 저게 뭐야(What the hell is that?)’라고 말했을 정도였다.” 도널드 트럼프 ...

삼성전자 5G 장비 세계 점유율 7위→1위 비결은?

“삼성전자가 올해 5G 통신장비 세계 시장에서 1위를 기록했습니다.”삼성전자는 지난 6월26일 한국 경제에 낭보를 전했다. 희소식은 김우준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전략마케팅 전무가...

다큐 PD의 질긴 역사 사랑 《딸에게 들려주는 한국사 인물전》

호랑이는 가죽을 남기고, 사람은 이름을 남긴다는 말이 있다. 그러나 사람들 사이에서 온전히 이름으로 기억되는 이들은 많지 않다. 또 그 이름이 향기로운 이름이거나 악취 나는 이름일...

북-중 만남, 동북아 격동의 새 시작인가

올해는 북·중 국교수립 70주년이다. 중국공산당이 국공내전에서 승리해 국민당을 몰아내고 사회주의 중국을 수립한 뒤 중국과 북한은 국교를 맺었다. 그 뒤 70년의 시간이 흘렀다. 지...

트럼프의 중국 옥죄기 파장, 급기야 “홍콩 독립”까지

미·중 무역분쟁의 파장은 도대체 어디로까지 확산될까. 지난 한주 내내 지구촌을 뜨겁게 달궜던 홍콩 시민들의 ‘범죄인 인도 송환법안 반대’ 시위의 배후에도 미국의 입김이 자리하고 있...

트럼프가 화웨이를 규제하는 세 가지 이유

미국과 화웨이의 갈등은 오바마 정부 시절까지 거슬러 오라갈 만큼 오래됐다. 2011년 이후 백악관뿐 아니라 하원까지 합세해 기술 유출과 해킹 위험을 명분으로 미국 기업과의 기술 거...

세계 3차대전은 ‘기술전쟁’…화웨이 둘러싼 ‘5G 新냉전’

역사는 반복된다. 34년 전인 1985년 미국과 일본은 기술 패권을 놓고 총성 없는 전쟁을 벌였다. 반도체가 문제였다. 기술력을 축적한 일본이 엔저로 인한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

미·중 무역분쟁의 두 가지 본질과 투자전략

최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서 “중국과 무역협상이 계속되고 있지만, 그들이 재협상을 시도함에 따라 너무 느리게 진행되고 있다”고 불만을 표시했다. 아울러 2000억 달러 규...

트럼프에겐 “친구”라며…中, 기업엔 “美에 협조 말라”

중국의 화전양면(和戰兩面) 전술일까. 중국 정부가 세계 주요 IT기업을 상대로 미국의 대중 보이콧에 참여하지 말라고 경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도널드 트럼프 ...

중국, 美에 ‘인민전쟁’ 카드 빼들었으나…

5월27일 관영 중국중앙(CC)TV 국제채널은 《위대한 항미원조(偉大的抗美援朝)》 다큐멘터리 5부작을 방송하기 시작했다. 여기서 항미원조는 1950년 한국전쟁을 가리키는 중국식 용...

트럼프의 돌발 트윗은 ‘화웨이 죽이기’ 신호탄이었다

[편집자 주]뉴스와 정보가 공급자(언론사)에서 수용자(독자)로 전달되는 과정의 일정한 프로세스가 알고리즘이다. 디지털화된 미디어 플랫폼으로 인해 지금 우리 주변에는 뉴스와 정보가 ...

‘애플-퀄컴’ 화해가 달갑지 않을 인텔·화웨이

세기의 분쟁이 될 뻔했던 애플과 퀄컴의 30조원 규모 소송전이 중단됐다. 양사는 한숨을 돌리게 됐지만, 경쟁사인 인텔과 화웨이에겐 달갑지 않을 거란 분석이 나온다. 4월16일(현지...

삼성 턱밑 쫓아온 화웨이 스마트폰…“올해 역전 예상”

중국의 ‘스마트폰 굴기’가 한국마저 덮어버릴까. 스마트폰 매출 측면에서 삼성전자와 화웨이의 격차가 점점 줄어들고 있다. 올해엔 삼성전자를 역전할 것이란 전망까지 나온다.3월17일 ...

미-중, 화웨이 놓고 싸우는 이유…“지배구조 특수성”

#1. 1월16일 미국 공화당과 민주당 의원들은 미국의 제재나 수출통제 법률을 위반하는 중국 업체에 대해 반도체 칩·부품의 판매를 금지하는 법안을 발의했다. 법안은 이례적으로 화웨...

미-중 무역분쟁에 삼성전자가 미소 짓는 이유

고래 싸움에 때론 새우등이 펴질 수도 있다. 미국이 중국 통신장비 제조업체의 자국 내 판매를 차단하는 카드를 꺼내려고 준비 중인 걸로 알려졌다. 이는 통신장비 시장에서 점유율 확대...

치밀한 전략 숨겨진 이재용의 인도 결혼식 참석

가히 ‘세계경제포럼’ 수준의 축하연이 인도에서 12월9일(현지시각) 열렸다. 인도 최대 재벌가인 암바니 집안의 결혼식을 축하하는 자리다. 여기엔 실제 세계경제포럼(WEF) 회장 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