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슈퍼여당’ 막아도 갈 길 간다

슈퍼여당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전쟁이 시작됐다. ‘문재인 대통령의 효자’를 자처하고 있는 열린민주당 등 대(對)검찰 강경파에서는 벌써부터 윤 총장 사퇴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

검찰, 황운하 사무실 압수수색…“당원 명부 불법이용 의혹”

검찰이 당내 경선 과정에서 당원 개인 정보를 선거운동에 불법으로 이용했다는 이유로 고발 당한 황운하(전 대전지방경찰청장) 당선인의 선거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대전지방검찰청은 24일...

선거 끝나고 다시 시작된 ‘검찰의 시간’

21대 총선과 코로나19로 인해 잠시 멈췄던 검찰의 시계가 다시 돌아가기 시작했다. 검찰은 선거 전에 관련자들을 기소한 울산시장 하명수사 의혹과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감찰무...

[총선 후폭풍] 與, ‘윤석열 검찰’ 흔들기 본격화할까?

21대 총선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압승으로 막을 내렸다. 민주당은 TK(대구·경북)와 PK(부산·울산·경남)를 제외하고 전국적으로 고르게 표를 얻어 미래통합당에 완승을 거뒀다. ...

초유의 공룡여당 등장…윤석열 총장의 운명은?[시사끝짱]

21대 총선에서 여당이 180석을 차지하는 압승을 거두면서, 여권과 대립해 온 윤석열 검찰총장의 거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검찰개혁에 탄력을 받은 여당이 윤 총장 사퇴를 압박하고...

대전지역 당선자들 “코로나 이겨내고 민생 위기 극복”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승리를 거머쥔 대전광역시 당선자들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우선 과제로 삼았다.6선 당선에 성공한 박병석 서구갑 당선인은 "코로나1...

[격전지 분석-세종을, 대전 중구] 황운하-이은권, 1%p대 안갯속 혈투

전 세계가 바이러스와 전쟁을 벌이는 와중에도 총선 시곗바늘은 어김없이 돌아가고 있다. 이제 4·15 총선은 카운트다운에 들어갔고, 거대 양당은 판세 분석에 분주한 모습이다. 더불어...

민주당 경선, 금태섭 탈락…이광재‧황운하 본선 진출

더불어민주당이 4‧15 총선 후보를 결정하기 위한 당내 경선에서 서울 강서갑의 현역 금태섭 의원이 탈락했다. 지난해 복권된 이광재 전 강원지사와 경찰 출신 황운하 전 대전지방경찰청...

‘힘세진’ 경찰, 역대 최다 당선자 배출하나

검경 수사권 조정 등으로 힘을 키운 경찰이 기세를 몰아 4·15총선에서 역대 최다(最多) 국회 입성을 노리고 있다. 검경 수사권 조정 여파가 총선에 영향을 미쳐 검찰·경찰 개혁이 ...

심재철 “총선 이기면 文대통령 탄핵”…與 “금도 넘었다”

4·15 총선을 앞두고 여야 간의 감정싸움이 격해지는 모양새다. 심재철 미래통합당(통합당) 원내대표가 총선 승리를 전제로 문재인 대통령 탄핵 추진을 언급했고, 이에 여당 관계자들이...

[단독] ‘윤석열 사수’ 최재경, ‘울산 선거 개입’ 황운하 돕는 이유

‘울산시장 선거 개입’ 사건으로 기소된 황운하 전 울산지방경찰청장(현 경찰인재개발원장)이 검찰 내 대표적 ‘특수통’이었던 최재경 변호사에게 법적 도움을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임종석, 檢 출석 후 작심 발언…“분명한 목적 가지고 기획됐다”

2018년 울산시장 선거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받는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30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석했다. 비공개 소환 조사를 마다하고 검찰 포토라인에 선 임 전...

임종석, 비공개 만류 뿌리치고 檢 포토라인 서는 이유

2018년 울산시장 선거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받는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30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 조사를 받는다. 임 전 실장은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비공개...

검찰 ‘선거개입 의혹’ 백원우·송철호 등 13명 무더기 기소

울산시장 선거 과정에서 청와대의 하명수사·선거개입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송철호 울산시장과 송병기 전 울산시 경제부시장,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 황운하 전 울산지방경찰청장 ...

민주당, 김의겸 ‘적격성 심사‘ 또다시 보류…“끝까지 확인하겠다”

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검증위)가 부동산 투기 논란이 있는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과 울산시장 하명수사 의혹에 관련된 송병기 전 울산경제부시장의 예비후보 적격 여부에 ...

[총선-대전·세종·충청] 수도권 못지 않은 거물급 대결 예고

패스트트랙 국회가 막을 내리면서 사실상 20대 국회는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고 있다. 역대 최악의 국회라는 오명을 뒤집어쓴 채. 이제 국민들은 새로운 국회, 새로운 정치를 기대하며...

檢 ‘하명수사 의혹’ 경찰청 본청 압수수색

‘청와대 하명수사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경찰청 본청 압수수색에 나섰다. 검찰은 김기현 전 울산시장의 측근 비리 의혹을 수사한 황운하 경찰인재개발원장도 조만간 조사할 방침이다....

황운하, 의원면직 신청…“총선 출마하겠다”

김기현 전 울산시장 하명수사 의혹으로 검찰의 수사선상에 올라 있는 황운하 경찰인재개발원장이 총선 출마를 위해 경찰청에 의원면직을 신청했다. 그는 현재 비위가 있다는 의혹이 확인된 ...

윤석열 검찰 “추다르크 오기 전 대형 수사 속전속결”

문재인 정부 청와대를 향하고 있는 검찰의 수사에 가속도가 붙고 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공식 임명되기 전에 수사를 마무리하겠다는 의도가 엿보인다. 추 후보자가 법무장관에...

청와대-검찰 전쟁의 승부, 휴대전화는 알고 있다

김기현 전 울산광역시장과 그 주변에 대한 경찰의 ‘청와대 하명(下命) 수사’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과 청와대 간 갈등이 걷잡을 수 없이 고조되고 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