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정세균 국회의장, 포스코건설 송도사옥 매각 개입 의혹

포스코 송도사옥 매각을 놓고 자유한국당 서청원·이우현 의원이 뇌물을 받고 압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정세균 국회의장이 개입한 정황이 추가로 드러났다. 포스코 송도사옥 ...

[단독] 포스코 송도 사옥 세울 땐 ‘MB’, 팔 땐 ‘친박’ 개입 의혹

친박(친박근혜) 서청원 자유한국당 의원과 같은 당 이우현 의원이 억대 뇌물을 받은 대가로 포스코건설의 송도 사옥 매각과 관련해 포스코 측에 전방위적 압력을 행사한 정황이 드러났다....

[단독] “서청원 의원, 포스코 회장 만나 이권 청탁”

황태현 당시 포스코건설 사장 "여러 곳에서 (압박이 오니까) 죽겠어요" 10억원대 뇌물을 받은 혐의로 구속된 이우현 자유한국당 의원이 부동산 사업 관련 이권을 따내기 위해 포스코 ...

건설업계 다운사이징 시기 다가온다

국내 건설업계가 진퇴양난의 상황에 빠졌다. 해외 수주가 여의치 않아 국내 주택사업에 몰두했지만 주택시장도 점차 경색되고 있어서다. 올 상반기까지는 국내 시장에서 아파트 분양이 이어...

[부산 해운대 엘시티 르포] “일주일만에 4000만원 웃돈 받고 넘기기로 했어요”

“65평 특별공급 매물은 프리미엄 4000만 원에 넘기기로 했어요. 대기 수요가 줄줄이 있어요. 연락처 남기면 웃돈 얼마나 붙는지 매번 알려드릴게요.”지난 15일 해운대 백사장에서...

[건설사 사장은 어디 사나]② 재테크 아닌 취향따라 실거주 집 마련

황태현 포스코건설 대표이사는 개포동에 위치한 '더샵그린아파트'에 살고 있다. 1996년 매입 당시에는 강남구 포이동 관할이었으나 2008년 포이동은 개포동에 편입됐다. 과거 포이동...

[건설사 사장은 어디 사나]① 강남 3구 소재 아파트·빌라 선호

주택시장이 연일 상종가를 치고 있다. 저금리 기조에 전세매물은 품귀현상을 빚으면서 부르는 게 값이 되어버린 지 오래다. 내 집 하나 구하기가 점점 더 어려워지면서 무주택자의 고민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