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는 혼란의 끝이 아니라 ‘시작’이었다

지난 1월31일, 42개월 동안 이어진 긴 이혼 절차 끝에 영국이 47년간의 역사를 뒤로하고 유럽연합(EU)을 탈퇴했다. 이날 영국 전역에선 많은 사람의 브렉시트 자축과 애도가 대...

잊힐 권리의 조건 [시론]

#1: 오래전 기억이다. 필자는 초등학교 4학년에 올라가자 국어 교과서에서 ‘망각’이란 단원을 맞닥뜨렸다. 이 단어 자체도 어려운 데다 그 내용도 매우 심오해 참 난감했다. 내용은...

환경 이슈가 띄우는 ‘우먼파워’

그리스 의회가 1월22일 역사상 최초로 여성 대통령을 승인하면서 최근 잇달아 탄생하고 있는 유럽연합(EU)의 여성 정치지도자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리스 여야 정당의 압도적 지...

‘김앤장 명함’ 던져버린 ‘민주당 막내’ “경제가 문제? 아니, 기후!”

10대 시절 친구가 ‘아이돌’을 쫓을 때, ‘학벌 없는 사회’를 꿈꿨다. 대학에선 연애보다는 환경이 관심사였다. 동기들이 ‘농활’(농촌봉사활동)을 갈 때, 그는 ‘환활’(환경봉사활...

현대重-대우조선 빅딜 좌초 전망 ‘솔솔’

‘산 넘어 산.’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의 ‘빅딜’에 대해 조선업계에서 흘러나오는 얘기다. 현대중공업은 얼마 전 대우조선해양 인수 주체인 한국조선해양 설립을 위한 법인 분할 과정...

‘브렉시트’ 눈앞에 두고도 끝나지 않는 영국의 혼돈

세 차례 연기를 거듭하던 브렉시트의 시한이 이제 두 달 앞으로 다가왔다. 브렉시트를 화두로 한 올 한 해 영국 정치는 한 편의 드라마를 방불케 했다. 세 번의 극적인 브렉시트 시행...

놀림감으로 전락한 대전시 도시브랜드 슬로건 공모

“노잼대전 이 빠졌어요!” “댓글에서도 인정과 지지를 받지 못하는 행정을 왜 이렇게 하는지 모르겠네요.”“1차 심사는 개나 소나 할 수 있나 보군. 혁신, 과학, 첨단 ㅋㅋㅋㅋㅋㅋ...

노무현과 문재인의 서로 다른 도전…FTA와 신남방정책

1989년 베를린 장벽 붕괴 이후 세계는 탈냉전이라는 큰 변화를 맞았다. 그리고 이전엔 경험하지 못한 세계화 물결 속에서 30년을 지내왔다. 냉전의 붕괴와 더불어 1990년대 초반...

‘쇄신론’ 잠잠해지기만 기다리는 중진들

세대교체는 우리 현대정치사에서 총선 때마다 등장하는 화두였지만 자연스럽게 이뤄진 사례를 찾아보기는 힘들다. 정치권 안팎의 강한 동력이 인위적인 세대교체를 만들어냈고 그 과정에서 적...

종이용기에 담긴 장례식 육개장, 이제 못 먹는다

2021년부터 카페에서 일회용 종이컵과 플라스틱컵을 사용할 수 없다. 장례식장에서도 일회용품 사용이 금지된다. 일회용품 사용량을 줄이려는 정부 정책의 일환이다. 환경부는 11월22...

美, 수입차 25% 관세부과 D-1…트럼프 “곧 결정할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수입자동차에 대한 25% 관세 부과 여부를 곧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한국 자동차의 타격이 예상되는 가운데, 미국 업계마저 우려의 뜻을 밝혔다. 트럼프 ...

베를린 장벽 붕괴 30주년…독일 통일은 여전히 진행 중

독일 분단의 상징 베를린 장벽이 무너진 지 올해로 꼭 30년째다. 독일이 법적 단일국가로 통일을 이룩한 공식적인 날은 1990년 10월3일이지만, 사람들에게 독일 통일은 1989년...

디젤차가 사라지고 있다

지난달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디젤차 비중이 22.1%를 기록했다. 불과 4~5년 전 수입 디젤차 비중이 60~70%를 차지했던 것을 감안하면 충격적인 하락세다. 해외 자동차 시장 ...

[충남브리핑] 충남도 아프리카돼지열병 역학농가 모두 이동중지 해제

충남도가 20일 0시를 기점으로 도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역학농장 409곳에 대한 이동중지 명령을 모두 해제했다.이번 해제조치는 경기·인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농장과 역학관련...

[차세대리더-정치] 홍정욱…보수 위기 때마다 러브콜 받는 ‘개혁파’

중도 정치권에서 홍정욱 전 한나라당(현 자유한국당) 의원의 주가는 날로 높아지고 있다. 스펙부터가 화려하다. 미국 하버드대 수석 졸업에 스탠퍼드대에선 로스쿨을 나왔다. 영화배우 남...

이인영 “누가 더 미래 지향적인지 국민은 알 것”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자타가 공인하는 586세대(50대, 80년대 학번, 1960년대생) 선두주자다. 최초의 단일화된 전국 대학생 조직인 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전대협) 초...

DLF 사태 본질은 세계 제조업의 위기

시중은행에서 판매한 독일 국채금리 연계 파생상품(DLF)의 손실이 드디어 확정됐다. 당연한 일이지만 금융회사들의 소홀한 리스크 관리 문제가 다시 도마에 오르고 있다. 미흡했던 내부...

‘민간용 고체연료 우주발사체’ 규제 해제되나…‘文의 큰 그림’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안보태세를 갖추겠다.” 문재인 대통령은 10월1일 국군의날 기념식에서 이렇게 밝혔다. 의례적인 인사말일까. 문 대통령은 말 한마디도 그냥 내뱉는 타입이 아니...

프랑스 검찰도 마크롱 정부와 한판 전쟁 중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의 극한 대결이 한 달째 이어지는 한국처럼 프랑스 정치권에도 검찰발 회오리가 불고 있다. 여야, 좌우를 막론하고 정계 거물급 인사들이 줄줄이 수사선상에 올랐다...

‘예비 불법어업국’ 지정된 韓…“OECD 가입국으로서 규범 안 맞아”

한국이 미국으로부터 예비 불법어업국(IUU·Illegal, Unreported, Unregulated)으로 지정됐다. 원양어선의 불법 조업이 화근이었다. 한국 기상청에 해당하는 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