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인수戰 최종 승자, 결국 ‘HDC현산 컨소시엄’으로

7개월 가까이 이어져온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의 승자는 HDC현대산업개발이었다. 아시아나항공은 31년 만에 금호그룹을 떠나 HDC 품으로 들어가게 됐다. 아시아나 매각 주체인 금호산업...

아시아나 7개월 인수戰, 최종승자 HDC 유력

HDC현대산업개발이 7개월 가까이 이어져온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의 승자가 될 것이 유력해 보인다. 이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은 31년 만에 금호그룹을 떠나 HDC 품으로 들어갈 전망이다...

아시아나 매각가 2조에 4000억 더 부른 HDC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항공 인수가액으로 2조4000여억원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대 매각가로 추정된 2조원을 넘는 수준이다. 이에 따라 HDC가 아...

현대산업이냐 애경이냐…아시아나 인수전 ‘2파전’ 압축

아시아나항공 인수전이 애경그룹과 HDC현대산업개발의 '2파전'으로 좁혀진 모양새다.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가 전략적투자자(SI)로 대기업과 손잡는 데 실패하면서다.KCGI는 재...

아시아나 본입찰 완료…3파전 돌입

아시아나항공의 새 주인을 찾을 본입찰 참가자가 결정됐다. 업계에 따르면, 아시아나항공 매각 주관사인 크레디트스위스(CS)증권은 11월7일 오후 2시 본입찰 서류 접수를 마감했다. ...

[단독] 정몽규 HDC그룹 회장, 中企 갑질로 국감 증언대 설까

정몽규 HDC그룹 회장이 올해 국정감사에서 증언대에 설 위기에 처했다. 기업형 임대주택(뉴스테이) 수주 과정에서 중견 유통업체인 엔터식스를 상대로 갑질을 벌였다는 논란 때문이다. ...

[대전브리핑] 대전시-민주당 대전시당, 지역현안 해결 ‘맞손’

대전시와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이 지역 현안 해결에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3월 6일 대전시청 응접실에서 당정간담회를 갖고 국비확보와 법률개정 등 지역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중견기업 밥그릇 빼앗는 현대산업개발 ‘갑질’ 논란

중견기업을 상대로 한 HDC현대산업개발(현대산업개발)의 ‘갑질’ 논란이 최근 불거졌다. 진원은 중견 유통업체인 엔터식스. 주택개발사업 수주를 위해 자사를 끌어들인 뒤, 막상 사업을...

잇단 사기분양 논란에 표류하는 ‘정몽규號’

‘아이파크’라는 아파트 브랜드로 유명한 HDC현대산업개발의 ‘막무가내식’ 경영행태가 도마에 올랐다. 허위·과장 광고로 ‘사기분양’을 한 것도 모자라 ‘위법 행위’까지 저질렀다는 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