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논쟁, 너무 정치화 됐다”

악화되는 미세먼지로 인해 ‘탈원전’을 고집하는 문재인 정부의 입장이 난처해졌다. 야권을 중심으로 한 정치권 일각에서는 잿빛 하늘을 만든 주범으로 중국을 낙인찍었고, 그 공범으로 정...

박성의 기자

“미세먼지는 중국 탓”…‘팩트’ 없고 ‘감정’만 있는 한국

2016년 5월부터 한국 커뮤니티 사이트에서 떠도는 게시물이 있다. ‘그린피스가 미세먼지 발생을 한국 탓으로 돌리는 이유’라는 제목의 글이다. 게시물 상단에는 ‘초미세먼지의 50~...

모종혁 중국 통신원

[충남 보령 르포] “시방 우린 밥 대신 먼지 먹고 사는 겨”

“‘저것’ 생기고 나서는 밥 대신 먼지 먹고 사는 겨.” 지난 3월25일 찾은 충남 보령시 주교면 고정마을의 주민회관. 벽에 몸을 기댄 김병옥씨(74)가 뿌연 하늘을 가리키며 말했...

충남 보령 = 박성의 기자

미세먼지 예보관도 ‘숨’ 좀 쉬고 싶다

“내일 서울 미세먼지 등급, ‘보통’으로 하는 게 맞겠죠?” “‘나쁨’으로 해야 하지 않을까?” 서울 동작구 기상청에 위치한 미세먼지예보팀 사무실에선 이러한 대화가 흔하게 오간다....

구민주 기자

다이어트 환자에 보약 지어준 ‘미세먼지 정책’

식단 조절과 운동. 다이어트의 성공 방정식이다. 다른 뾰족한 방법은 없다. 모두 알지만 사실 지키기 쉽지 않다. 매일 밤 야식을 참고 운동을 하는 일은 힘든 일이다. 그럼에도 이 ...

김종일 기자

회의 열어 호통치다 세월 다 보낸 ‘국회 미세먼지특위’

자유한국당 홈페이지에서 미세먼지와 관련한 당내 활동을 검색해 보면 시기가 1~3월에 집중돼 있다. 한국당만 그런 게 아니다. 더불어민주당도 마찬가지다. 국회 차원의 활동도 주로 상...

송창섭 기자

1000만 반려동물도 미세먼지 ‘비상’

“또 미세먼지 ‘나쁨’이야? 숨 좀 편히 쉬고 싶다!”최근 우리 주변에서 흔히 들을 수 있는 탄식이다. 사람은 그나마 미세먼지가 얼마나 나쁜지 알고 불평이라도 할 수 있다. 말 못...

오종탁·조문희 기자

[시사저널 여론조사] 10명 중 8명 “미세먼지 때문에 이민 생각”

한반도가 미세먼지로 극심한 몸살을 앓고 있다. 뿌연 하늘과 탁한 공기는 이제 일상이 됐다. 도심은 온통 마스크 행렬이다. 우려를 넘어 공포로 다가왔지만 이렇다 할 대책이 보이지 않...

안성모 기자

미세먼지에 눈 건강을 지키는 TIP

눈은 미세먼지와 직접 접촉하는 장기다. 눈은 장기 중 유일하게 점막이 밖으로 노출되는 기관이어서 미세먼지와 같은 외부 자극에 민감하다. 특히 외부 자극이 결막(눈꺼풀의 안쪽과 안구...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노진섭의 the건강] 환기의 시간 ‘4시’

미세먼지가 많은 날 실내 환기를 꺼리는 사람이 많습니다. 외부 미세먼지가 실내로 유입될까 두려운 겁니다. 그렇다고 환기를 하지 않으면 실내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집니다. 가정에서 요...

노진섭 의학전문기자

비상저감조치 첫 발령…공공기관 차량2부제 시행

‘미세먼지특별법’ 시행 이후 처음으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2월22일 제주를 제외한 전국에 발령됐다. 공공기관 차량 2부제 시행은 물론 공공기관 주차장이 전면 폐쇄된다. 배출가스...

이민우 기자

중국발 미세먼지만 없으면 깨끗해질까? “착각”

지난 1월 중순 발생한 국내 최악의 미세먼지의 75%가 중국 탓이라는 언론 보도가 이어지고 있다. 이와 관련, 중국발 미세먼지만 유입되지 않으면 한반도의 대기 질이 좋아질 것이라는...

노진섭 의학전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