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北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 2발 발사…이달만 네 번째

북한이 29일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발사했다. 이달에만 네 번째이자, 지난 3월21일 북한판 에이태킴스(ATACMS‧전술지대지미사일)를 발사한 지 8일 만이다...

北 ‘김정은 친서’ 닷새만에 발사체 발사

북한이 단거리 발사체를 동해상으로 발사했다. 지난 2일 초대형 방사포 2발을 발사한 지 일주일만이다.합동참모본부는 9일 “오늘 오전 북한 함경남도 선덕 일대에서 북동쪽 동해상으로 ...

“北 김정은, 보건의료 협력·南 관광객 유치 위해 친서 보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가 “남북의 보건 및 관광 협력을 위한 화해 분위기 조성을 위한 것”이라는 분석이 제기됐다. 정성장 세종연구소 북한연구센터장은 ...

청와대, 북한 김여정 말폭탄에 ‘침묵’ 배경은?

"참으로 미안한 비유지만 겁을 먹은 개가 더 요란하게 짖는다고 했다. 딱 누구처럼…."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이 한 말이다. 그는 청와...

北 발사체 발사…한미훈련 연기·코로나 위기 속 도발

북한이 3월2일 오후 원산 인근에서 동해상으로 미상의 발사체 2발을 쐈다. 올 들어 처음이다. 더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남북 모두 어수선한 상황에서 ...

“핵무기는 이제 무용지물, 이미 애물단지가 됐다”

베트남 하노이 2차 북미정상회담이 끝난 후 1년이 지났음에도 북핵 문제에 대한 아무런 진전이 보이지 않는다. 오히려 남북의 관계는 껄끄러워졌고 유럽연합(EU)조차 북한의 핵실험에 ...

누가 김정은의 눈과 귀를 잡고 있는가

2008년 10월 시사저널은 국내 언론 사상 처음으로 세종연구소(남북한관계연구실)와 공동 기획으로 ‘북한을 움직이는 파워 엘리트’를 선정·분석했다. 당시는 최고권력자인 김정일이 와...

김정은, 군부 힘 빼고 경제 엘리트 기 살려

2008년 10월 시사저널과 세종연구소 남북한관계연구실(현 북한연구센터)이 공동 기획으로 ‘북한을 움직이는 파워 엘리트’를 보도했던 당시 상황을 복기하면,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와병...

긴장 고조된 한반도, 그러나 터진 건 ‘중동 화약고’였다

지난해 11월25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서해 접경지역에서 해안포 사격을 지시했다. 남북은 2018년 9월 평양정상회담 당시 군 당국간 남북군사합의를 체결했다. 남북 접경지대...

겉으론 센 척했지만 결국 ‘과거의 길’ 간 김정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020년 새해 첫 선택은 결국 현실과 타협하는 쪽이었다. 지난해 4월 그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최후통첩을 하듯 던진 ‘비핵화 협상 연말 시한’...

김정은의 한‧미‧이스라엘 ‘일타삼피’ 전략, 이번에도 성공?

지난해 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북한노동당 제7기 5차 전원회의에 참석해 “대방(상대방)도 없는 공약에 우리가 더 이상 일방적으로 얽매여있을 근거가 없어졌으며 이것은 세계적인 ...

北김정은, ‘4일간 전원회의’ 최초 개최…“상황 심각성 인식”

북한이 지난 12월28일부터 31일까지 나흘 동안 노동당 전원회의를 이어가고 있다고 알려졌다. 김정은 국무위원회 위원장 집권 이후 이틀 이상 전원회의를 진행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