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도 치매에 걸릴까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인들의 인식 개선, 수의학 기술 발달 등에 힘입어 반려동물의 평균수명은 점점 늘어나고 있다. 예전에는 등한시됐던 반려동물 치매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아졌다. 종종 보호자들로부...

반려견 ‘이식증’ 원인과 대처법 [따듯한 동물사전]

강아지들은 왕성한 호기심으로 눈에 보이는 여러 사물을 물고 씹거나 심하게는 먹는 행동까지 보일 수 있다. 똥을 가지고 놀거나 먹는 행동이 관찰되기도 한다. 특히 이갈이 중인 강아지...

반려견 실내놀이, 장난감 없이도 가능한 ‘노즈워크’ [따듯한 동물사전]

사람은 세상을 눈, 즉 시각을 통해 받아들인다. 반면에 반려동물은 시각에 대한 의존도가 사람보다 낮다. 사람보다 100배 이상 잘 발달된 후각을 통해 세상을 인지하고 접한다. 그만...

반려견과 실내에서 놀아주는 방법 [따듯한 동물사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으로 외출을 자제하는 사람이 많다. 덩달아 반려견을 산책시키는 횟수도 줄고 있다. 줄어든 실외활동으로 인한 반려견의 스트레스를 줄이려면...

반려동물의 눈물과 건강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에게 눈물은 감정과는 관련 없으나, 사람과 마찬가지로 눈 건강을 유지하는 데 있어선 매우 중요하다. 대부분의 신체 기관에는 혈관이 분포돼 있어 혈액을 통해 영양분이 공급된다...

코로나19와 반려동물 [따듯한 동물사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확산이 사람들을 불안에 떨게 하고 있다. 불안과 공포는 반려동물 양육에까지 손을 뻗쳤다. 영국 ‘더선’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최근 중국 ...

반려동물 변 상태로 건강 체크하기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이 평소와 다른 증상을 보여 병원을 찾으면 이미 병은 어느 정도 진행된 경우가 많다. 그만큼 반려동물의 건강 관리는 평소 아프지 않을 때 지속적으로 하는 게 중요하다. 반려...

반려동물 ‘구토 색깔’로 건강 체크하는 법

반려동물과 함께 살아가면서 한 번쯤은 마주하게 되는 구토. 뭘 잘못 먹었나? 어디가 아픈 걸까? 당장 병원에 가야 하는 걸까? 구토의 색깔, 형태만으로도 어느 정도 소화기의 건강상...

[따듯한 동물사전] 반려동물 예방접종이 중요한 이유

어미 배 속에 있던 동물이 세상에 태어나면 주변 환경에 있는 여러 병원체에 노출되고 오롯이 혼자 이겨내야 하는 상황에 처한다. 이런 병원체를 이겨낼 수 있게 해 주는 것이 바로 면...

[따듯한 동물사전] ‘댕댕이’에게 간식보다 사료가 좋은 이유

환절기는 반려견의 건강관리에 더욱 신경 써야 하는 시기다. 일교차가 커 체온 유지가 어렵고 면역력이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설상가상으로 식욕까지 떨어지면 영양이 결핍되면서 건강...

길고양이 제대로 살리는 방법 ‘TNR’

이웃 간 다툼의 원인이 된 길고양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무엇일까. 길고양이를 눈엣가시처럼 생각하는 사람들은 쥐약을 놓아 죽이려 하거나 지방자치단체에 잡아가라고...

내게 맞는 반려견 어떻게 선택해야 할까

국내 반려동물 인구가 어느덧 1000만 명을 넘어섰다. 다섯 가구 중 한 곳이 반려동물과 살고 있는 셈이다. 가장 많이 기르는 개의 경우 품종도 다양해졌다.사람들이 어떤 반려견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