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rts
감독과 선수들의 소통이 프로야구판 뒤집었다

현재 10개팀으로 구성되어 있는 KBO리그에서 가장 막내로 리그에 참여한 팀은 2015년 첫발을 뗀 KT 위즈다. 신생팀의 한계를 극복하지 못하고 창단 후 3년은 예상대로 리그 최...

‘백투백 홈런’에 무너진 류현진, 사이영상 전선은 ‘이상무’

류현진(32·LA다저스)이 ‘코리안 몬스터’ 답지않은 모습을 보이면서 시즌 세 번째 패전을 떠안았다. 데뷔 후 처음으로 백투백 홈런을 허용하는 등 4실점 하면서 방어율도 치솟았다....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세계가 주목하는 손흥민-류현진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우물 안 개구리’로 전락하는 국내 프로야구 스타들

올 시즌 메이저리그가 개막했을 때 코리안 메이저리거는 모두 5명으로 출발했다. 맏형 추신수를 필두로 류현진·오승환·강정호·최지만 등이 모두 개막전 로스터에서 시즌을 맞이했다. 하지...

사랑을 던지는 린드블럼…실력도 인성도 최고인 ‘린엔젤’

두산 베어스 외국인 투수 조쉬 린드블럼에게는 많은 별명이 붙어 있다. 롯데 자이언츠에 있을 때는 롯데의 전설 최동원 투수에 빗대어 ‘린동원’이라 불렸고, 두산으로 와서는 두산의 원...

‘호날두 노쇼’ 수사 본격 시작…로빈 장 출국금지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로 인해 촉발된 ‘날강두’ 파문을 수사하는 경찰이 관계자 1명을 출국 금지 조치했다. 대상자는 경기 주최사인 더페스타의 로빈 장 대표인 것으로 알려졌다....

‘호날두 노쇼’는 예고된 참사였다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유벤투스)를 향해 관중석에서 야유가 쏟아졌다. 급기야 후반 40분이 지나자 그의 라이벌인 리오넬 메시를 연호하는 목소리가 나왔다. 전광판...

류현진, 6이닝 무실점…천적 밟고 쿠어스 필드 정복

LA 다저스의 류현진이 8월1일(한국 시간)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원정경기에서 6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비록 타선의 지원을 받지 못해 승리를 거머쥐진 못했지만, '쿠어스 필드 악...

북한 축구, 베일을 벗는다

7월17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AFC(아시아축구연맹) 본부에서 열린 2022 FIFA(국제축구연맹)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조 추첨식. 호주의 축구 영웅 팀 케이...

광주세계수영선수권, 호평과 오명 사이 ‘절반 성공’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28일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저비용 고효율’ 절약대회의 성공적 모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하지만 동네 수영대회에서나 볼 법한 후...

롯데 양상문·KIA 김기태 감독 전격 퇴진 뒷얘기

이제 올스타전이 끝나고 프로야구는 반환점을 돌았다. 이미 팀당 치른 경기 수는 절반이 훌쩍 넘어 가장 적은 경기를 끝낸 팀도 94경기니 팀당 50경기 이하로 남은 셈이다. 여러 가...

한국 수영, ‘인어 자매’들이 살려낼까

지난 7월12일 시작된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개최국 한국은 다이빙 여자 1m 스프링보드에서 김수지가 사상 첫 메달을 따고 우하람이 자신이 출전한 모든 종목에서 결승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