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관계에 너른 ‘인물 바다’ 펼치다
  • 이춘삼│편집위원 (sisa@sisapress.com)
  • 승인 2011.05.15 2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의 신 인맥 지도 | 충남 보령·서천
▲ 보령시 대천해수욕장 ⓒ보령시 제공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를 돕고 있는 주변 인사들 가운데 가장 영향력이 크다는 7인의 원로 그룹이 있다.

박 전 대표에게 주요 현안에 대해 자문하고 있는 이 그룹은 초대 과학기술부장관을 지낸 강창희 전 의원, 법무부장관을 역임한 김기춘 전 의원, 정치권에서 대표적 강경 보수 성향으로 꼽혔던 김용갑 전 의원, 재무부장관을 지낸 김용환 전 의원, 지난 대선 경선 당시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았던 안병훈 전 조선일보 부사장, 최병렬 전 한나라당 대표, 검찰 출신인 현경대 전 의원이 그 멤버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대부분 ‘박정희 대통령’에 매료되었던 관료나 언론인 출신들인데 전직 다선 국회의원, 당 대표 등이 포진해 현실 정치 감각도 뛰어나다는 평이다. 
 

 이들 중 김용환 전 의원의 연배가 가장 높다. 1965년 9월30일 밤 청와대. 백남억 공화당 정책위의장, 김성곤 재정위원장, 장기영 부총리, 서봉균 재무부장관이 ‘금리 현실화’ 문제를 놓고 박정희 대통령과 마주 앉았다. 금리 인상 준비를 마친 상황이었지만 모두가 마지막까지 꺼림칙해하자 말석에 있던 33세의 김용환 재무부 이재과장이 나섰다. “실패하면 내가 책임지겠다”라고. 이 일로 박대통령 눈에 쏙 든 그는 이재국장, 차관을 거쳐 42세에 장관에 올랐다. 그런 그가 박근혜 후보 경선 선대본부 고문을 지냈고 현재도 박 전 대표의 고문으로 가까운 거리를 유지하고 있다.

‘3공(共) 시대 관료 중 최우등생’으로 불리던 그는 박대통령이 시해되기 1년 전 장관직을 떠나 해외 유학을 다녀온 후 신군부의 ‘3공(共) 지우기’를 목도하고 1985년 공주고 6년 선배인 JP(김종필 전 자민련 총재)를 찾아가 정치에 입문했다. 그리고 13대 국회부터 고향인 보령에서 내리 4선을 했다.

그는 1997년 대선 당시 DJP 연합을 주도해 김대중-김종필 공동 정권의 산파역을 했다. 그러다 JP가 DJ와의 내각제 개헌 합의를 사실상 포기하자 이에 반발해 1999년 12월 자민련을 탈당했다. 이후 한국신당을 만들어 대표로 있다가 2001년 10월 ‘3김 정치 청산’을 내걸고 한나라당에 전격 입당했다.

김 전 의원은 한나라당 입당과 동시에 이회창 후보의 핵심 측근으로 부각되었다. 그러나 2002년 12월19일 대선에서 한나라당이 자신의 지역구인 보령·서천을 포함한 충청권에서 대패하자 지역구 위원장직 사퇴와 차기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고향 ‘보령’ 이름 딴 제약회사도

현역인 류근찬 의원은 2004년 17대 총선에서 자민련 간판으로 당선된 4인 가운데 한 사람이다. 당시 김종필 총재에 의해 영입되었다. 김용환 전 의원이 자민련을 탈당해 한나라당으로 옮겨가자 보령·서천 선거구를 그에게 맡긴 것이다. 류의원은 13대조부터 보령 토박이로서 보령에서 초·중학교를 다녔다. 서울대 사범대 독어교육과를 나온 그는 학과 선배이자 언론계 선배이기도 한 하순봉 전 의원의 권유로 애초 염두에 두었던 ‘독일어 선생’에서 언론인으로 진로를 바꾸었다. KBS 기자로 들어가 30년 동안 방송 기자 활동을 하는 동안 정치부 차장과 워싱턴 특파원을 지냈고 6년 가까이 뉴스 프로그램 앵커를 맡으며 얼굴이 알려졌다. 이후 방송 기자의 꽃인 보도국장과 보도본부장까지 거쳤다. 1997년에는 <시사저널>이 선정하는 ‘가장 영향력 있는 언론인’ 2위에 선정되기도 했다. 정계에 입문해서 당 대변인과 정책위의장을 지냈으며 18대 국회에 들어 자유선진당 원내대표를 거쳐 현재 최고위원직에 있다. 지난해에는 국정감사 NGO모니터단으로부터 ‘국감 우수 의원’으로 선정된 바 있다.

18대 총선에 한나라당 후보로 출마했던 김태흠 현 보령·서천 당원협의회 위원장은 웅천중-공주고-건국대 무역학과를 졸업했으며, 국회의원 비서관과 총리실 공보과장을 거쳐 이완구 충청남도지사 시절 정무부지사를 지낸 바 있다.

김효재 의원(한나라당·서울 성북 을)은 고려대 사회학과를 나와 조선일보 사회부장, 논설위원을 지낸 언론인 출신으로 이명박 후보 경선 선대위 언론특보로 들어간 후 대통령직인수위를 거쳐 18대 국회에 진출했다. 박희태 전 한나라당 대표 비서실장을 역임했으며 ‘의리파’로 통한다. 서울시 행정부시장과 국회의원을 지낸 김의재씨가 그의 형이다.

노철래 의원(미래희망연대·비례대표)은 국회의원 보좌관을 거쳐 신민주공화당 창당 발기인으로 참여했다. 이어 민자당과 신한국당에서 당료 생활을 했고 한나라당에 들어가서는 충남도지부 사무처장, 대표최고위원 정무특보를 지냈으며,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선거대책위와 박근혜 후보 경선 수도권특별대책위 부본부장을 맡았다. 18대 국회에 들어가 친박연대 원내대표를 맡은 적이 있다.

이시우 보령시장은 서해안 최대의 해수욕장이 있는 대천에서 태어나 초·중·고를 모두 그곳에서 다녔다. 지역에서 정당인으로 활동하며 13대 총선에 출마한 적이 있으며 민주당 공천으로 충남도 의회 의원을 지냈다. 3회 지방선거에서 자민련 소속으로 보령시장에 당선되었고, 4회를 건너뛰어 5회 지방선거에는 자유선진당 후보로 당선되었다.

올해 52세인 나소열 서천군수는 3선의 기초단체장으로서 43세 때부터 군수를 지냈다. 서강대 정외과를 졸업하고 정당 활동을 하면서 15·16대 총선에 출마했으나 뜻을 이루지 못했다. 이번 5회 지방선거에서 서천군수로 3선을 기록했으므로 더 이상 연임은 불가하고 앞으로 여의도를 겨냥해볼 가능성은 있다. 소속 정당은 민주당이다.

김승호 보령제약그룹 회장은 25세 때 서울 종로5가에서 보령약국을 열어 그룹으로 키우기까지 한평생 제약업에 몰두해 온 기업인이다. 상호를 아예 고향인 보령에서 따왔다. 조그만 약국에서 출발해 보령제약, 보령메디앙스, 보령바이오파마, 보령수앤수 등 7개 계열사를 거느리는 기업으로 키웠다. 일반인에게는 겔포스, 용각산, 구심 등의 제품으로 잘 알려져 있다. 오늘날에 이르러 이 회사는 아플 때 약만 주는 것이 아니라 질병을 미리 예방하고 진단할 수 있는 도구도 제공하는 식으로 예방·진단에서 치료까지 모두 책임지는 종합 건강관리(total healthcare)를 지향한다. 보령제약그룹은 재계에서는 드물게 여성 후계 체제를 갖추고 있다. 장녀인 김은선씨는 보령제약 회장이고, 4녀인 김은정씨는 보령메디앙스 부회장을 맡고 있다.

보령·서천 출신 중에 관계에 진출해 있는 사람들이 많다.

대통령의 신임이 각별한 것으로 알려진 백용호 청와대 정책실장은 기왕에 본 연재 기사에서 여러 차례 소개된 바 있다.  

 

보령시 출신 인사

이름

출신  학교

직책

고석산

 

석공예 명장

고종문

삼육고-연세대 경제학과

한국경제예측연구소 회장

김각영

대전고-고려대 법학과

전 검찰총장

김광호

대천고-건국대 수의학과

보령제약 대표이사 사장

김국환

 

가수

김도진

서울고-서울대 전기과

두루넷쇼핑 대표이사 사장

김성기

동성고-인하대 조선공학과

STX사업부문 사장

김성동

서라벌고

소설가

김성진

배재고-연세대 법학과

GS칼텍스 인재개발부문장

김승호

숭문고-국학대 상학과

보령제약 대표이사 회장

김용환

공주고-서울대 법대

전 재무부장관

김용환

서울고-성균관대 경제학과

수출입은행장

김인호

홍성고-숭실대 농촌사회학과

금성출판사 대표이사

김종선

홍성고-성균관대 경영학과

한창제지 대표이사 부회장

김창석

휘문고-고려대 법학과

서울고법 부장판사 

김홍경

대전고-서울대 법학과

중소기업진흥공단 이사장

김효재

휘문고-고려대 사회학과

국회의원(한나라당·서울 성북 을)

류근찬

성동고-서울대 독어교육과

국회의원(자유선진당·보령 서천)

박성호

중동고-중앙대 신방과

CNTV 대표이사 사장

이름

출신  학교

직책

백용호

남성고-중앙대 경제학과

대통령실 정책실장

송광용

대전고-서울대 교육학과

서울교대 총장

엄승용

한국외대 영어과

문화재청 문화재정책국장

오선교

대전공고-청주대 건축과

한국건설감리협회 회장

윤영선

서울고-성균관대 경제학과

관세청장

이계형

대전고-서울대 사회교육학과

한국산업기술평가원 원장

이근영

대전고-고려대 법학과

전 금감위원장

이기묵

홍성고-중앙대 신방과

경찰위원회 상임위원

이병국

충남고-충남대 행정학과

서울지방국세청장

이선희

상명여고-인천전문대

가수

이시우

대천고

보령시장

이에리사

서울여상-명지대 행정학과

용인대 스포츠레저학과 교수

이원희

군산고-연세대 경제학과

대원학원 이사장

이정만

충남고-중앙대 법대

수원지검 평택지청장

이준우

홍성고 부설 방송통신고

충남도의회 의원(자유선진당)

이지송

경동고-한양대 토목과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

이팔호

우석대 행정학과

전 경찰청장

정일영

용산고-연세대 경영학과

국토해양부 교통정책실장

조원영

고려대 상학과

넥센 대표이사 부회장



공정위·관세청·방사청 수장 배출

김동수 공정거래위원장은 공직 생활의 태반을 재정경제부에서 지냈으며 기획재정부 제1차관을 마친 후 수출입은행장으로 나갔다가 연초에 공정거래위원장으로 컴백했다.

윤영선 관세청장 역시 재정경제부에 몸담으면서 일관되게 조세 정책을 담당했고 세제실장에서 외청장으로 나갔다.

노대래 방위사업청장은 경제기획원-재정경제부-기획재정부를 거쳐 조달청장으로 있다가 지난 3월 현직으로 옮겼다.  

▲ 서천 한산장. ⓒ시사저널 전영기

 김용환 수출입은행장은 부드럽고 조용한 외모 덕분에 ‘영국 신사’라는 말을 종종 듣는다. 하지만 그와 오래 지낸 사람들은 겉보기와 달리 ‘깡’이 있다고 말한다. 재무부 외환정책과, 증권정책과에서 일하다 금융감독위원회로 옮겨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을 마치고 수출입은행장에 취임했다.

이지송 LH공사(토지주택공사) 사장은 한양대 토목과를 졸업한 뒤 현대건설에 입사, 이명박 대통령과 15년 넘게 함께 근무했다. 이명박 서울시장 재임 당시에는 현대건설 사장으로 있으면서 청계천 복원 사업을 진두지휘한 인연도 있다.

법조인으로는 조규광 초대 헌법재판소장과 김각영 전 검찰총장이 있다. 조소장은 경기중-일본제3고를 졸업하고 서울대 정치학과를 나와 변호사 시험에 합격해 판사 생활을 했다. 서울민사지법 수석부장판사를 마치고 변호사를 개업해 서울통합변호사회 회장으로 있던 중 초대 헌재 소장으로 발탁되었다.

김각영 전 총장은 고려대 출신 법조 인맥의 한 획을 그은 인물이다. 대전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나와 사법시험에 합격해 검사로 근무했으며 서울지검장을 역임하고 검찰의 최고봉인 총장 자리에 올랐다. 그러나 노무현 대통령이 취임 직후 가진 ‘평검사와의 대화’ 시간에 검찰을 향해 강한 불신을 표명하자 불과 4개월 만에 옷을 벗었다.

이원희 대원학원 이사장은 방송인 출신이다. 서울중앙방송국(KBS의 전신), 서울국제방송국, 문화방송, 동양방송을 두루 거쳤다. 1977년 학교법인 대원학원을 설립해 이사장에 취임하고 대원중고, 대원여고, 대원외국어고를 잇달아 설립해 직접 교장을 맡기도 했으며 대원외고를 현재 최고 수준의 고등학교로 육성하는 데 밑거름 역할을 했다. 일찌감치 보이스카우트 활동에 관여해 한국보이스카우트연맹 총재를 지냈으며, 2004년에는 강원도 고성에서 열린 아태(亞太) 잼버리 행사를 총지휘했다.

권병일 지학사 대표이사 회장이 ‘도서출판 지학사’를 차린 것은 46년 전이다. 중·고교 교과서와 참고서를 주로 출판해 오고 있다. 인쇄 공장으로 활용하기 위해 새로 만든 자회사인 ‘벽호(碧湖)’는 권회장의 아호를 딴 이름이며 장남인 권준성씨가 대표를 맡고 있다.

극작가 겸 연출가인 오태석씨는 파격이 몸에 밴 연극계의 기인으로 통한다. 연세대 철학과 재학 시절 배가 고파 연극을 시작했다는 그는 무수한 희곡을 쓰고 무대에 올려 연극과 관련한 상이란 상은 모조리 휩쓸었다. 연극 <자전거> <만파식적(萬波息笛)> 등에서 전쟁의 상흔을 드러냈던 그는 “연극이라는 허구에 천착한 것은 그것이 하루아침에 뒤집히지 않는, 믿을 수 있는 세계이기 때문이다”라고 말한다.

조남풍 전 1군사령관(육군 대장)은 글로벌전략개발원을 설립해 이사장을 맡고 있으며, 김은기 전 공군참모총장(공군 대장)은 극동방송 사장으로 있다.  

서천군 출신 인사

이름

출신  학교

직책

구기찬

휘문고-서울대 법학과

행정공제회 이사장

구창모

대전고-서울대 사법학과

대전지법 부장판사

권병일

서울고-서울대 법대

지학사 대표이사

권오휴

전주고-서울대 사회학과

에이씨닐슨코리아 대표이사 사장

김동수

덕수상고-고려대 경영학과

공정거래위원장

김동훈

청주고-연세대 경영학과

메리츠종합금융 대표이사 사장

김승제

성지고-한국방송통신대

은광여중고 이사장

김옥선

정신여고-중앙대 정치학과

송죽학원 이사장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