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창업지원' 프로젝트 전국 25개 대학서 가동
  • 유재철 기자 (yjc@sisapress.com)
  • 승인 2016.03.10 18:36
  • 호수 137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학기 수강신청 마감...총 158개 강좌에 5100명 수강신청
SK청년비상 프로젝트 현판증정식에 참석한 관계자들이 현판증정식 이후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SK

SK그룹의 청년창업 지원을 위해 도입한 청년비상(飛上) 프로젝트가 전국 25개 대학에서 본격 가동된다.

SK그룹은 10일 오후 서울 동국대학교에서 이 프로젝트의 공식 출범을 알리는 현판 증정식을 가졌다.

현판 증정식에는 한태식 동국대학교 총장, 강시우 창업진흥원장 및 장동현 SK그룹 창조경제추진단장 등이 참석했으며,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은 현판 증정식 이후 특강을 했다.

최 장관은 특강에 앞서 SK청년비상 프로젝트와 관련해 “대한민국의 미래인 대학생들이 SK청년비상을 통해 미래 CEO에 대한 꿈과 희망을 키우고, 글로벌 성공사례를 만들어 대학생 대표 창업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프로젝트에 참가한 대학들의 1학기 수강신청을 마감한 결과, 총 158개 강좌에 5100명의 학생이 수강신청을 하는 등 창업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과 참여 열기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SK청년비상 프로젝트는 SK가 미래창조과학부, 중소기업청, 창업진흥원과 협업을 통해 대학생 기업가정신 함양과 청년 창업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각 대학별로 학기당 200명씩의 수강신청을 받아 학기당 5000명, 2년간 2만명의 청년 창업자를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장동현 SK그룹 창조경제추진단장은 “SK청년비상 프로젝트가 청년기업가정신을 함양하고 스타트업 발굴 및 육성을 통해 창업활성화에 보탬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