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스탠포드호텔서 지역 유력인사들 '떡고물 잔치'?
  • 최재호·서진석 기자 (sisa519@sisajournal.com)
  • 승인 2017.09.27 17: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자유치 특혜 논란 속에…시의원 매점 계약, 전직 고위 공무원 자녀 취업도

 

경남 통영시의 외자유치 사업인 스탠포드 호텔에 대한 특혜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지역 유력 인사들이 이 호텔과 관련한 이권이나 자기 잇속 챙기기에 몰두한 정황이 드러났다.

 

스탠포드 호텔에 대한 통영시의 특혜 의혹을 캐기 위한 시의회 특위구성에 반대한 시의원의 부인이 호텔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가하면, 통영시의 고위 공직자 출신들은 직위를 이용해 자녀나 친·인척의 취업을 주선했다는 비난을 사고 있다.

 

김동진 시장은 지난 2013년 스탠포드 호텔을 유치하면서 고용 창출 효과를 강조했다. 실제로 통영 스탠포트 호텔은 전체 직원 118명 가운데 통영시민 99명을 채용했다. 하지만 99명 가운데 지역 유력인사들의 자녀들이 포함됐다는 사실이 확인되면서 ‘지역민 우대’ 명분이 빛을 잃게됐다. ​

 

감사원 감사 청구 등 각종 의혹의 중심에 서 있는 통영스탠포드호텔 ⓒ 통영시 제공 자료사진


'호텔 특별조사 반대' 시의원 부인이 매점 계약

 

통영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소속 모 시의원은 호텔 내 유일한 매점을 아내 명의로 계약, 운영중이다. 해당 의원은 지난 6월 시의회 본회의에서 스탠포드호텔에 대한 특별조사기구 설치 조례안을 정면으로 반대했던 인물이다. 당시 그 시의원은 표결에 앞서 진행된 찬반토론에서 “행정사무조사 처리결과를 지켜보자”며 특별조사안에 부정적인 입장을 분명히 했다.

 

현재 음식점, 노래연습장 등 호텔 내 부대시설은 임차 계액이 완료된 상태다. 호텔 관계자는 “신문에 임대차 공고를 내는 등 적법한 절차에 따라 업주를 선정했다”며 “다만 편의점의 경우 공고에 앞서 서울에서 입점자를 먼저 선정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해당 의원은 “계약한 사실이 있다”며 매점 운영을 시인했다.

 

고위 공직자의 친·인척이나 자녀가 호텔에 취업한 사실도 일부 확인됐다. 올해 퇴직한 국장급 고위 공무원 출신의 경우 아들이 스탠포드호텔에 근무 중이다. 해당 국장은 “퇴임 후 아들이 모집 광고를 보고 적법한 절차에 따라 취직을 한 것으로 안다”면서 “현직에 있었다면 몰라도 민간인 신분에서 아들이 알아서 일자리를 구한 것이 무슨 문제가 되느냐”고 반문했다.

 

현직 고위 공무원 아무개씨의 경우 여동생의 아들, 즉 친조카가 호텔에 취업해 있다. 해당 공무원은 호텔에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위치에 있는 인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스탠포드 호텔 인사담당자는 “고용부와 취업 사이트 등을 통해 모집광고를 했고 엄격한 심사를 통해 직원들을 채용했다”​며 “이 과정에서 어떠한 외압이나 부정, 탈법은 전혀 없었다”고 강조했다.



시민단체 "직권 남용, 검은 거래 철저히 가려야"  

 

하지만 지역 유력인사들의 부대시설 임점과 취업 사실이 알려지자 시민들은 “서민 자녀들의 취직 기회를 박탈하는 ‘배신’이자 ‘고용 방해’이므로 사법당국이 나서 ‘직권 남용’이나 검은 거래가 없었는지 밝혀야 한다”​며 격앙된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통영환경연합 지욱철 대표는 “믿을수가 없다. 만약 이런 일이 사실이라면 행정과 의회가 권력자들에게 혜택을 주기 위해 호텔 승인을 해준 꼴”이라며 “해당 시의원은 계약을 철회해야 하고 취업 관련자들은 책임 지는 모습을 보여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혔다.

 

한편 통영시의회 시의원 4명은 최근 통영시의 외자유치사업인 루지(썰매시설)와 스탠포드 호텔에 대한 특혜 의혹을 제기하며 시민 300명의 서명을 받아 감사원에 감사를 청구했다. 감사원법상 만 19세 이상 300명 이상이 동의 서명한 경우 공익감사 청구가 가능하다.

 

스탠포드 호텔과 관련, 이들 의원들은 사업대상지 주변 시유지 매각시 해당 운영사를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하고, 호텔부지 매각비용 100억원을 의회에 승인받은 후 일부 땅을 제외하고 86억원에 매각한 점을 들어 특혜 의혹을 제기했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