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브리핑] 민노총 출신 홍영표 - 한노총 출신 김성태…국회 꼬일까 풀릴까
  • 감명국 기자 (kham@sisajournal.com)
  • 승인 2018.05.12 09: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 대통령, 주말에 김정은 위원장과 첫 핫라인 통화 가능성

 

아침 뉴스를 놓치셨습니까. 

반드시 챙겨야 할 뉴스, 반드시 알아야 정보. 디지털 시사저널의 ‘뉴스브리핑’을 확인하시면 됩니다. 5월11일 어제의 뉴스를 한눈에 정리하고, 12일 오늘의 뉴스를 미리 내다볼 수 있습니다. 디지털 시사저널의 ‘뉴스브리핑’을 모아 두시면 한권의 훌륭한 ‘뉴스 일지’가 완성됩니다.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신임 원내대표(오른쪽)가 5월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에서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 특검을 요구하며 9일째 단식 농성을 이어가고 있는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를 찾아 대화하고 있다. (사진 = 연합뉴스)

[한반도] 트럼프 “김정은과 관계 좋아, 매우 좋은 일 생길 것”

- 트럼프 미 대통령, 10일(현지시각) “우린 이란 핵협정 전철 밟지 않을 것”…백악관 “정상회담 목표는 CVID”

- 문 대통령, 평양 방문 공연 가수들과 오찬…“남북 공동체 이루고 끝내는 하나 될 것” 

- 문 대통령, 주말에 김정은 위원장과 첫 핫라인 통화 가능성

- 외교가 “문재인·시진핑, 싱가포르 북·미 회담 참석 가능성도”

 

[정치] 민주 새 원내대표에 홍영표 의원 선출

- 선거에서 78표 얻어 노웅래(38표) 의원 제쳐…“여의도서 실종된 정치 되살릴 것”

- 노동운동가 출신 홍 의원, ‘親文’ 핵심으로 꼽혀…당·청 관계는 돈독, 대야 관계는 강성 예고

- 선출된 직후 단식 농성 중인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 찾아…김성태, 오후 단식 중단하고 입원

- 6·13 지방선거 하루 전날 북·미 정상회담에 여당 반색, 야당 고심…“회담 이슈, 여당에 유리” 분석

 

[경제] 엘리엇 “현대차 지배구조 개편안에 반대”

- 미국계 헤지펀드 엘리엇, 29일 현대차 주총 앞두고 선전포고…다른 주주에게도 “반대표 권한다” 공식성명

-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 “합병, 경쟁력 키우는 데 필수”…엘리엇 선공에 반격, 주주 설득 나서

- 정 부회장 “모비스는 황금알을 낳는 거위”…하락하던 모비스 주가 2.4% 상승

- 모비스·글로비스 2대 주주인 국민연금, 주총 때 누구 손 들어줄지 관심…민간 전문위에 의결권 행사 맡길 듯

- 엘리엇 “삼성물산 합병 때 한국 정부가 개입, 7180억원 배상하라”…법무무, 엘리엇이 4월13일 보낸 영문 문서 인터넷에 공개

 

[국제] 핵 협정 탈퇴 이틀 만에 美, 초고속 이란 제재

- 미 재무부, 10일(현지시각) 이란 핵심 군사조직 ‘돈줄’ 연계된 기관 3곳·개인 6명 제재

- EU, 긴급회의 열어 대응책 마련

- 미·유럽·이란 3자 간 극적 합의 가능성도…미, 90일 또는 180일 이후 ‘이란 제재 유예 중단’ 서명 여부 결정하겠다며 시간 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TOP ST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