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픽업] 무서운 중학생
  • 조문희 기자 (moonh@sisajournal.com)
  • 승인 2018.11.23 11: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려지는 ‘일진’들…중학교서 따돌림 폭력 가장 많아

 

학교폭력 유형 중 집단따돌림이나 사이버 괴롭힘의 비중이 가장 높은 급은 중학교입니다. 학교폭력 심의도 중학교에서 매년 만 여 건 넘게 열리고 있습니다. 이는 초등학교의 3배, 고등학교의 1.5배에 달하는 수치입니다. 최근 인천에서 집단 폭행을 당한 뒤 추락사한 학생(14) 역시 중학생이었습니다. ‘무서운 중학생’을 숫자로 들여다봤습니다.​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