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Book] 《밀레니얼 이코노미》 外
  • 조철 북 칼럼니스트 (sisa@sisajournal.com)
  • 승인 2019.11.03 11:00
  • 호수 156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프 트렌드 2020》《홀로 성장하는 시대는 끝났다》《감정 폭력》

밀레니얼 이코노미

홍춘욱·박종훈 지음│인플루엔셜 펴냄│320쪽│1만7000원

전 세계적으로 1981~96년에 탄생한 밀레니얼 세대가 소비, 생산, 투자, 고용의 주축이 되는 ‘밀레니얼 이코노미’ 시대가 도래했는데, 유독 한국에서 이 세대의 시장 진입은 물론 소비, 투자, 고용 부문에서의 활약이 녹록지 않아 보인다. 두 전문가가 ‘세대교체 지연’의 구조적 원인을 찾는 동시에 전 산업 분야의 새로운 흐름을 예측한다.

 

라이프 트렌드 2020

김용섭 지음│부키 펴냄│424쪽│1만7000원

일상에서 마주칠 수 있는 익숙한 사례와 스토리텔링을 활용해 트렌드를 미리 보여주는 생활·문화 전용 트렌드서. 내년의 핵심 키워드로 ‘느슨한 연대’ ‘새로운 애국주의’ ‘서스테이너블(Sustainable)’ ‘취향 인플레이션’ 등을 꼽았다. 일시적 유행보다 지속 가능한 가치와 신념을 소비하는 이들이 만들어갈 2020년의 대한민국을 한 걸음 앞서 만나본다.

 

홀로 성장하는 시대는 끝났다

이소영 지음│더메이커 펴냄│300쪽│1만5800원

마이크로소프트에서 근무하는 저자가 지난 8년간 한국뿐 아니라 아시아 전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IT 커뮤니티 리더 2000여 명과 인터뷰하고 교류한 경험을 토대로 집필한 책. 커뮤니티 리더들은 우리가 기존에 중요하게 생각했던 학벌이나 경력이 화려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세계 최고 IT기업에서 원하는 인재로 성장한 이들이다.

 

감정 폭력

베르너 바르텐스 지음│걷는나무 펴냄│268쪽│1만5000원

은근한 무시, 깔보는 듯한 발언, 애정을 볼모로 한 협박 등 수동적 공격의 형태를 띤 ‘감정 폭력’은 사회적으로 만연하다는 이유로 오랫동안 우리 사회에서 과소평가됐다. 저자는 분명한 폭력임에도 폭력인 줄도 모르고 살아온 많은 이들에게 이제는 감정 폭력의 가해자를 구분하고 이에 맞서는 법을 배워야 할 때라고 경고한다.

이 기사에 댓글쓰기펼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