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보기의 책보기] 권(勸) 독서 방일 이낙연 총리

‘강치’가 뒷골목에서 힘 좀 쓰는 깡패인가 싶었는데 바다 물고기였다. 옛날 독도 바다에서 떼지어 살았던 바다사자였는데 지금은 절멸해 사진으로나 구경이 가능하다. ‘기록에 따르면’ ...

윤석열 “한겨레 1면에 공식 사과하면 고소 재고”

윤석열 검찰총장이 10월17일 건설업자 윤중천(58·구속기소)씨의 별장 접대 의혹을 보도한 한겨레가 사과하면 고소 취하를 검토하겠다는 뜻을 나타냈다.윤 총장은 이날 열린 국회 법제...

文대통령 “어떤 권력도 국민 위에 군림할 수 없다”

문재인 대통령이 "어떤 권력도 국민 위에 군림할 수 없다"며 검찰 등 권력기관을 향해 "모든 권력기관은 조직 자체를 위해서가 아니라 국민을 위해서 존재한다는 민주주의의 상식을 명심...

이인영, 조국 사퇴에 “하늘이 두 쪽 나도 검찰개혁 완수할 것”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0월15일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사퇴와 관련해 "하늘이 두쪽 나도 검찰개혁을 완수하겠다"고 밝혔다.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민주당 원내대책회의-상임...

주진우 “정경심 교수, 최근 뇌경색·뇌종양 진단” 조국 사퇴 배경 밝혀

주진우 전 시사인 기자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퇴와 관련해 “최근 부인인 정경심 교수가 뇌경색·뇌종양 진단을 받았다. 자신의 결심을 앞당긴 가장 결정적인 요인이 되지 않았을까 ...

끝내 조국 무릎 꿇린 검찰과 언론…‘최후의 승자’ 될 수 있을까

예고된 결말이었다. 조국 법무부 장관이 10월14일 끝내 무릎을 꿇었다. 검찰의 유례 없는 수사 압박과 무차별적인 언론 보도를 35일이나 참아냈던 그였지만, 더이상은 무리였다. ‘...

[전문] 조국 장관 전격 사퇴 “검찰개혁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

“저는 검찰개혁을 위한 ‘불쏘시개’에 불과합니다.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입니다.”조국 법무부 장관이 10월14일 전격 장관직 사퇴를 선언했다. 계속 악화되는 여론에 문재인 정...

더 높아진 대출 문턱…주택매매·임대업 법인도 LTV 40% 적용

집값의 40%까지만 돈을 대출받을 수 있는 주택담보대출 규제가 10월14일부터 주택매매업·주택임대업 법인에게도 적용된다. 담보인정비율(LTV) 규제가 강화되자 부동산 법인을 만들어...

‘새벽 헬스장 가는 길’ 15개월 동안 관용차 이용한 공사 사장

최창학(61) 한국국토정보공사(LX) 사장이 업무와는 관련이 없는 사적인 일에 이른 새벽부터 운전기사에게 관용차 운행까지 지시한 것으로 알려져 ‘상사 갑질’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

“주택금융공사, 최근 5년간 구상채권 1조원 이상 상각”

한국주택금융공사가 최근 5년간 상각 처리한 주택금융신용보증기금이 1조원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10월14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정훈 자유한국당 의원이 주택금융공사에서 제출받은 ...

[최보기의 책보기] 조선 패망의 원인은 홍차

《세계사를 바꾼 13가지 식물》은 감자, 토마토, 후추, 고추, 양파, 차, 사탕수수, 목화, 밀, 벼, 콩, 옥수수, 튤립이다. ‘’초강대국 미국을 만든 ‘악마의 식물’ 감자’’...

철도노조, 경고파업 돌입…코레일 사장, 대국민 사과

철도노조가 10월11일부터 14일까지 사흘간 파업에 돌입했다. 2016년 9월 이후 3년 만의 파업이다. 이에 따라 KTX를 포함해 일부 열차 이용객들의 불편이 불가피해질 전망이다...

김어준 “윤석열 별장 접대 없다…윤중천씨가 거짓말한 것”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스폰서로 알려진 건설업자 윤중천씨가 윤석열 검찰총장에게도 접대를 한 적이 있다고 진술했었다’는 《한겨레21》의 보도와 관련해 방송인 김어준씨가 “취재 결...

‘커쇼에 켈리마저…’ LA다저스 역전패···류현진의 시즌도 끝났다

마운드 운용의 치명적인 실패였다. 믿고 내보냈던 클레이튼 커쇼가 홈런 두 방에 무너졌고, 시즌 내내 불안감을 안겼던 조 켈리가 연장전에서 결정적인 만루홈런을 맞고 대참사의 마지막을...

韓 국가경쟁력 13위로 상승…거시경제 안정성 2년 연속 1위

한국의 국가경쟁력 순위가 지난해보다 두 계단 상승한 13위로 나타났다. 물가상승률과 공공부채 지속성 등이 포함된 '거시경제 안정성'과 '정보통신기술(ICT) 보급' 분야는 여전히 ...

요금수납원 일부, 도로공사 소속으로 바뀐다

고속도로 톨게이트 요금수납원 일부가 한국도로공사에 직접 고용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1심 계류 중인 수납원에 대한 직접고용 여부를 확정하지 않았고, 임금 등 근로 조건을 추후 협의...

‘한국당 동원령’ 빠진 광화문 집회, 이번엔 얼마나 모일까

보수단체들이 한글날인 10월9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 등을 요구하는 대규모 집회를 연다. 서초동 촛불집회의 맞불 성격으로 10월3일 대규모 인파를 과시했던...

조국 동생 구속영장 기각…명재권 판사 “다툼 여지 있다”

법원이 학교법인 웅동학원과 관련해 배임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조국 법무부 장관 동생 조모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조 장관의 자택을 압수수색하고 조 장관 배우자 정겸심 동양...

황석영 등 작가 1276명 “조국 지지, 검찰개혁 완수” 성명

소설가 황석영, 시인 안도현, 방송작가 송지나 등 작가 1276명이 조국 법무부 장관을 지지하고 검찰 개혁의 완수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이들은 10월7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최보기의 책보기] 못난 정치가 분단의 원인이었다

‘586세대’에 대한 공격이 잦다. ‘386’이 연장된 ‘586’은 ‘50대, 80년대 대학생, 60년대 출생’의 상징어다. 이 조어의 배경이 격렬했던 민주화 운동이었으므로, 정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