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식이 여의도공원에서 열리는 이유

4월11일 저녁 19시19분 서울 여의도공원에서는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이 열린다. 19시19분은 임시정부가 1919년에 수립된 것을 뜻한다. 그렇다면 왜 여의도공원에서 ...

인류가 처음 만난 블랙홀

인류역사상 첫 블랙홀이 촬영된 사진이 4월10일 공개됐다.유럽남방천문대(ESO)는 이날 오후 10시(한국시간) 벨기에 브뤼셀에서 '사건의 지평선 망원경(EHT)' 프로젝트의 첫 관...

[Live] 유럽남방천문대, 블랙홀 경계선 첫 공개 현장

블랙홀의 경계선인 ‘사건의 지평선’을 관측해온 국제공동연구진의 연구결과가 4월10일 발표됐다.유럽남방천문대(ESO)는 이날 오후 10시(한국시간)벨기에 브뤼셀에서‘사건의 지평선 망...

박유천, 마약 투약 의혹 ‘전면 부인’

그룹 'JYJ' 멤버 박유천(33)이 자신의 마약 투약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박유천은 최근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된 황하나(31)씨가 마약 투약을 권유했다고 주장하는 'A씨'로 ...

로버트 할리, 구속 기로에

“한 뚝배기 하실래예”라는 유행어로 유명한 방송인 하일(미국명 로버트 할리, 61)씨가 4월10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는다.하일씨는 지난 4월8일 오후 4시10...

다시 개헌 불 지피는 文 의장 “국회 총리추천권 국민투표” 제안

문희상 국회의장이 다시 개헌 열차에 시동을 걸었다. 그간 개헌 논의에서 여야간 입장차가 가장 컸던 '국회의 국무총리 추천권' 도입 여부를 2020년 총선에서 국민투표에 부치자는 제...

‘걸리면 죽는’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국내 유입 비상

아프리카 돼지열병(African Swine Fever·이하 돼지열병)이 중국 등 한반도 주변 국가에 급속히 퍼지고 있다. 돼지열병은 사람이 걸리진 않지만 돼지들에겐 치명적이다. 국...

‘부상 교체’ 류현진…“작년과 같은 부위지만 몸 상태는 OK”

시즌 3승에 도전한 미국 프로야구 LA 다저스 투수 류현진이 2회를 채우지 못하고 왼쪽 사타구니 쪽의 통증을 호소하며 아쉽게 물러났다.류현진은 4월8일(현지 시각) 세인트루이스 카...

바른미래당은 최고가 “안 돼”

바른미래당이 ‘4.3 후폭풍’에 크게 휘청이고 있다. 바른미래당은 지난 4·3 보궐선거에서 손학규 대표가 현지에 머무르며 집중적인 지원을 펼쳤음에도 경남 창원 성산에서 이재환 후보...

신임 육군참모총장 서욱, 공군참모총장 원인철

육군사관학교 출신인 서욱(57, 육사 41기) 합참 작전본부장(중장)이 새 육군참모총장으로 내정됐다. 일부에서 비(非)육사 출신 참모총장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지만 결국 ‘육사 아...

4월 국회 열리자마자 ‘인사 충돌’

4월 국회의 문이 열리자마자 여야가 날카롭게 충돌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김연철 통일부 장관의 임명안을 재가하면서 여야 관계는 한 치 앞을 내다보기 어려...

‘無情한 주가’ 조양호 회장 별세 소식에 한진株 폭등

역시나 돈에는 정이 없었다. 경제의 한 축을 담당하던 거대 기업의 오너가 세상을 등졌다. 비보가 전해지자 한진그룹 주가가 치솟는 아이러니한 모습이 연출됐다. 4월8일 갑작스럽게 세...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美서 별세…향년 70세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4월8일 별세했다. 향년 70세다.대한항공은 조 회장이 이날 새벽 0시 16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고 밝혔다. 조 회장은 LA의 한...

고성·속초 산불, 강풍 타고 시내로…피해 속출

강원 고성에서 난 산불이 강풍을 타고 속초로 번지면서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강원도 지역의 강한 바람을 타고 빠르게 확산하는 상황이다. 정부는 가용 자원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

제주 4.3 사건 71주년…軍 당국 첫 유감 표명

국방부가 제주 4.3 사건과 관련해 처음으로 유감을 표명했다. 군경 무력진압으로 수많은 양민이 희생된 4.3 사건이 발생한 지 71년 만의 일이다.노재천 국방부 부대변인은 4월3일...

상위 100대 기업, 직원 한 명당 1억6100만원 벌었다

지난해 100대 기업이 직원 1인당 평균 1억6100만원을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직원 1인당 영업이익이 가장 많은 기업은 SK하이닉스로, 평균 8억원 이상을 벌어들인 것으로 ...

김의겸 靑 대변인, ‘고가 주택 매입’ 논란에 자진 사퇴

최근 '올인 투자' 논란에 휩싸인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3월29일 자진 사퇴 의사를 밝혔다. 재개발구역 복합건물 매입으로 '부동산 투기 의혹'이 불거진 지 하루 만에 비판 여론에...

조양호 이어 조남호 회장도 한진重 경영권 잃어

조남호 한진중공업홀딩스 회장이 그룹 핵심계열사인 한진중공업 사내이사 자리에서 물러났다. 조 회장은 한진그룹 설립자인 고(故) 조중훈 회장의 차남이자 최근 대한항공 경영권을 잃은 조...

김의겸 靑 대변인의 ‘특별한 DNA’

김의겸 대변인이 이른바 '올인 투자'로 논란에 휩싸였다. 10억원 규모의 대출을 받아 재개발 지구의 건물을 매입한 것이다. 김 대변인은 "투기는 아니었다"는 입장이지만 논란은 증폭...

‘박영선 청문회’ 파편 맞은 황교안…“김학의 임명 전 따로 만나 CD 보여줬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가 2013년 초 황교안 당시 법무부 장관(현 자유한국당 대표)을 만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임명을 만류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그동안 "(임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