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망언'에 文대통령도 분노…"나라 무너뜨리는 일"

자유한국당에서 촉발된 '5·18 망언' 논란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도 입을 열었다.문 대통령은 2월18일 오후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지금 국회와 정치권 일각에서 ...

잇단 교민 사망…석연찮은 ‘로마법’에 유족 억장 무너져

'로마에 가면 로마법을 따르라.' 외국에 가면 그곳의 법과 문화, 관습 등을 존중하라는 의미로 흔히 쓰이는 격언이다. 최근 잇따르고 있는 우리 교민 사망 사건 앞에서 이 말을 꺼낼...

‘컨벤션효과’ 꺼지고 ‘보수통합’도 걷어찬 한국당 전대

'정치 실종'이 문제였다. 자유한국당이 전당대회를 앞두고 일정 조정 문제와, 이로 인한 당권주자 줄사퇴에 직면하며 주저앉았다. 전대 컨벤션효과와 보수통합 동력도 급격히 떨어졌다. ...

양승태 구속기소…‘여권 vs 사법부’ 긴장감 팽팽

'사법농단' 의혹의 정점으로 지목된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결국 법정에 서게 됐다. 검찰은 사법행정권 남용 혐의로 구속한 양 전 대법원장을 2월11일 재판에 넘겼다. 전·현직을 통틀...

'자라 보고 놀란 가슴'…피해 없어도 충격·우려 큰 포항

'포항 주민들 괜찮나' '집값 더 떨어지겠네'2월10일 앞바다에서 리히터 규모 4.1의 지진이 발생한 포항에 다시금 우려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2017년 강타한 규모 5.4 지진...

美 '베트남 선택'을 기선제압 기회로 뒤바꾼 北

날짜와 나라에 이어 구체적인 도시까지 정해졌다. 2차 북·미 정상회담 장소가 베트남 수도 하노이로 확정되면서 한반도 평화를 위한 대화 움직임이 더욱 탄력을 받고 있다. 당초 베트남...

김경수로 다시금 선명해진 親文 ‘그들만의 리그’

"사법농단 세력의 반격이다."(이재정 더불어민주당 대변인)"경수야! 이럴 땐 정치를 한다는 게 죽도록 싫다. 우리는 널 믿는다."(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김경수 경남지사 구속으...

“김경수 굳게 믿어” 親文 감정적 대응에 멀어지는 민심

"경수야! 이럴 땐 정치를 한다는 게 죽도록 싫다. 우리는 널 굳게 믿는다."(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김경수 지사와는 대학 때부터 잘 아는 친구 사이입니다. 위법한 일을 저지...

선택지 사라진 친문(親文), ‘답답한 미래’

"이제 재판 결과만 남겨두고 있는데요. 앞으로는 도정에 전념할 수 있는 결과가 나오기를 기대합니다."김경수 경남지사의 바람은 이뤄지지 않았다. '드루킹' 일당과 공모해 댓글 조작을...

정권교체 기대감?…이슈몰이하는 한국당

자유한국당이 잠잠하던 보수층을 깨워 이슈몰이 중이다. 당내 차기 대권 주자들이 전당대회에 가세한 것이 1차 원인이다. 황교안 전 국무총리,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당 대표 출마 자격...

'초계기 갈등' 빤한 의도 통한 日…아베 내각 지지율 급등

일본 정부가 한·일 초계기 갈등을 통해 자국 여론을 결집시키고 있다. 한국 입장에선 어이없는 일본 측 대응을 놓고 그간 '정치적 의도가 다분하다'는 평가가 이어져 왔다. 한국의 강...

‘아킬레스건 박근혜’에 대한 황교안의 답

황교안 전 국무총리에게 박근혜 전 대통령이란 지지율의 기반이자 아킬레스건이다. 각종 여론조사에서 황 전 총리가 범보수 진영 대권 후보 지지율 1위를 달리는 배경에는 박 전 대통령 ...

‘유착’과 ‘자유’…언론 때문에 시끄러운 청와대

청와대가 '언론' 때문에 연일 시끄럽다. 언론 보도가 화제라는 말이 아니다. 한편에서는 언론인의 청와대 이직이, 다른 한편에선 문재인 대통령을 향한 기자의 질문이 여론을 뜨겁게 달...

넥슨 매각 ‘어캄’!…내 게임 ‘섭종’?

“넥슨 매각 ‘어캄’(어떻게 함)?!”지난 1월 3일 넥슨 지주회사인 NXC의 김정주 대표가 NXC 지분 총 98.4%(약 10조원)를 매물로 내놓으면서 넥슨의 매각설이 돌기 시작...

‘미·중 양면전술’ 구사하는 김정은이 진짜 포커 플레이어

'화전(和戰) 양면전술'은 과거 북한의 전매특허로 불렸다. 겉으로 협상에 임하면서 상대의 경계를 늦춘 뒤 무력을 동원해 공격하는 전술을 말한다. 그랬던 북한의 최근 주무기는 '미ㆍ...

[롯데 2차 ‘형제난’] “유죄 받고 日서 이사직 지키는 건 야쿠자뿐”

신동주 전 부회장 측 료지 타나베(田邊 亮二) 복스글로벌 일본지사 부사장(광윤사 입장 대변)은 1월3일 서울 광화문 SDJ 코퍼레이션 사무실에서 시사저널과 만나 "롯데를 둘러싼 일...

[롯데 2차 ‘형제난’] 신동주의 일본어 편지 전문…“한·일 롯데 분리하자”

시사저널은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지난해 네 차례에 걸쳐 동생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에게 보낸 편지를 모두 입수했다.먼저 신동빈 회장 수감 기간 전해진 편지 3통은 공통...

[롯데 2차 ‘형제난’] 신동주가 신동빈에 보낸 ‘최후통첩’ 단독입수

한·일 관계가 해를 넘겨서도 끝도 없이 악화하고 있다. 일본 초계기 사건과 일제 강제징용 배상 판결 불복 등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의 도발성 행보가 갈수록 강도를 더해가고 있다...

폭발력·방향성 가늠키 어려워진 신재민 사건

'자살 의심 신고가 들어왔다' '아니다. 동명이인이라더다.' '동명이인 아니다, 사실이라고 한다.' 1월3일 오전, 단체 카카오톡방(단톡방)마다 지라시가 쉴 새 없이 올라왔다. 정...

“의사가 부·명예 상징? 환자에 소홀하면 큰코 다쳐”

양정현 건국대학교병원 유방암센터장의 손은 두툼하고 부드러웠다. 40년 넘는 기간 외과 수술 2만여 건(그 중 유방암 수술 1만여 건)을 집도한 손이다. 인터뷰 중에는 손가락이 다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