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중구청장 보궐선거도 가열…통합당 권혁란 무소속 선회 변수

21대 국회 의원 선거와 함께 치러질 부산 중구청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권혁란 후보가 경선에 참여하지 않고 무소속으로 선회하면서 막판 경선구도가 크게 출렁이고 있다. 윤종...

[단독] 태극기 부대 “박근혜라도 ‘가짜 보수 지지’ 지시할 수 없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친위대를 자처했던 태극기부대가 ‘거대 야당에 힘을 합쳐 달라’는 박 전 대통령의 뜻을 어기고 각자도생을 선택했다. 태극기부대들은 미래통합당을 ‘가짜 보수’로 규...

통합당, 강남을 최홍 공천 취소…34곳 공천 확정

미래통합당 최고위원회가 서울 강남을 총선 후보 공천을 취소했다. 이와 함께 당 공천관리위원회가 제출한 지역구 후보자 결정 34곳의 공천을 확정했다. 재의를 요구했던 권성동 의원(강...

‘공천 쇄신’ 아닌 ‘공천 학살’로 부르는 이유 [유창선의 시시비비]

‘공천 학살’이라는 살벌한 말의 효시는 이회창 한나라당 총재 때였다. 그는 2000년 16대 총선을 앞두고 당 장악력을 키우기 위해 김윤환·이기택 등 주요 계파의 보스들을 포함한 ...

홍준표, 황교안 비판에 “입 다물라”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전신) 대표가 16일 자신의 대구 무소속 출마 강행에 대해 비판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를 향해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을 텐데. 이제 그만 ...

통합당 공천 논란 김미균 "청년 정치에 무슨 이념이 있나"

정치 참여 문제로 지난 주말 시끄러웠지만 여성 청년 사업가 김미균 시지온 대표의 목소리에는 여전히 힘이 실려 있었다. 김 대표는 “굳이 정치를 하려고 했다기 보다, 세상의 문제를 ...

'보수의 심장'에 뛰어든 안철수 다시 날아오를까

안철수 대표가 이끌고 있는 국민의당과 안 대표 지지자들은 ‘대권 재수론’을 크게 믿는 눈치다. 1987년 민주화 이후 치러진 일곱 번의 대선에서 4명의 대통령은 한 번 이상 대권 ...

[총선변수-朴옥중편지] ‘선거의 여왕’도 이젠 옛이야기

21대 총선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등 여야 거대 양당은 막바지 공천 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공천 내용에 대한 비판과 잡음은 ‘코로나19’로 인한...

통합당 ‘김종인 카드’ 무산…황교안 직접 선대위원장 맡기로

미래통합당의 ‘김종인 선대위원장 카드’가 결국 무산됐다. 미래통합당의 총선 상임선대위원장으로 거론됐던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은 최종적으로 미래통합당에 합류하지 않겠다...

[총선변수-비례정당] “연합정당 실리 택한 민주당, 실리 얻을 것”

21대 총선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등 여야 거대 양당은 막바지 공천 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공천 내용에 대한 비판과 잡음은 ‘코로나19’로 인한...

[총선변수-여야공천] “야당은 ‘눈치공천’이라도 했는데, 여당은…”

21대 총선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등 여야 거대 양당은 막바지 공천 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공천 내용에 대한 비판과 잡음은 ‘코로나19’로 인한...

홍준표 출마설로 갑자기 혼란의 중심 된 대구 ‘수성을’

[편집자 주] 21대 총선을 앞두고 보수의 텃밭으로 불리는 대구·경북(TK) 지역이 혼란에 빠졌다. 미래통합당의 공천에 대해 오만과 독선이 지나치다라는 지역내 반발 정서가 확산되고...

“부산, 통합당이라고 무조건 당선되는 곳 아니다”

김형오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장이 13일 사퇴했지만, 공천을 둘러싼 논란은 쉽게 가라앉지 않는 분위기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에 가진 긴급 기자간담회에서 “모든 사태에 책임을 지...

이석연의 경고 “공관위 흔들면 바로 공관위원 전원 사퇴할 것”

“공관위원 한 명만 건드려봐라. 우린 바로 전원이 물러날 것이다.”이석연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 부위원장(전 법제처장)은 13일 시사저널과의 전화통화에서 미래통합당 공천 작업을 ...

“통합당의 오만이 지나치다”…혼돈에 빠진 TK의 심장 ‘수성갑’

[편집자 주] 21대 총선을 앞두고 보수의 텃밭으로 불리는 대구·경북(TK) 지역이 혼란에 빠졌다. 미래통합당의 공천에 대해 오만과 독선이 지나치다라는 지역내 반발 정서가 확산되고...

통합당 공천 주도한 김형오 공관위원장 전격 사퇴, 왜?

그동안 미래통합당의 4‧15 총선 공천을 진두 지휘해온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이 13일 전격 사퇴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기자간담회를 열고 “모든 사태의 책임을 지고 저는 오늘부로 ...

‘선당후사’…지금의 홍준표에게 부메랑 된 과거의 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전신) 대표의 공천을 둘러싼 잡음이 터져 나오고 있는 가운데, 홍 전 대표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홍 전 대표가 과거 소셜미디어(SNS) ...

태영호, 김종인 겨냥 “난 뇌물수수 전력 없다”

미래통합당 선거대책위원장으로 거론되는 김종인 전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서울 강남갑 등 일부 지역구 공천을 재고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힌 데 대해, 강남갑 후보로 공천된 태영호(주...

김종인이 터트린 통합당 공천 갈등…이번에도 선거판 뒤흔들까 [시사끝짱]

숨죽이던 미래통합당 내 공천 갈등이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 영입 과정에서 결국 터졌다. 김 전 대표가 상임선거대책위원장직 수락 조건으로 공천 일부 변경을 내걸면...

홍문종 친박신당 대표 “통합당 공천은 친박 학살이자 미친 공천”

2월말 까지만 해도 정가에선 홍문종 친박신당 대표가 다음달(3월) 초 당을 만들면 옥중에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 창당을 지지하는 메시지를 낼 것으로 전망했다. 물론 이럴 경우 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