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라는 건 검찰·경찰의 진솔한 사과 한마디”

아버지는 구두를 디자인했다. 쉴 새 없이 일했다. ‘좀 놀아봤으면’ 싶었다. 밀려오는 주문에 잠과 싸워가며 일했다. 그래도 뿌듯했다. 구두 수작업에 일가견이 있었다. 아내와 함께 ...

“대낮 성매매로 50억원 번 주부 있다”

“한 주부는 성매매로 50억원대의 돈을 모았다. 그들은 점조직으로 움직이며 단속을 피한다. 에이즈 등 성병을 퍼뜨리는데도 당국은 뒷짐만 지고 있다.”최근 시사저널에 접수된 제보의 ...

반전에 반전 거듭… 희대 사기극으로 끝나나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던 일명 ‘세 모자 성폭행 사건’이 반전을 거듭하고 있다. 경찰 수사 등을 통해 두 아들의 어머니인 이 아무개씨(44)의 사기극으로 결론이 내려지는 분위기다. ...

[범인과의 대화] “K는 범행 후 욕실 청소까지 하고 나왔다”

우리 사회에서는 매일 크고 작은 사건들이 일어나고 있다. 살인, 어린이 납치·유괴, 성폭행 등 사건 유형도 다양하다. 이 중에는 범인을 잡지 못해 미제로 남아 있는 것도 많다. 시...

TK에 검찰 출신 ‘그분’이 오시려나

대한민국 5대 사정기관장(감사원장·검찰총장·경찰청장·국세청장·공정거래위원장) 중 국가 의전서열 10위 안에 드는 인물은 감사원장뿐이다. 공직 기강을 다잡는 감사원의 위상이 어느 정...

이수근은 되는데 유승준은 왜 안 되지?

도박 파문으로 자숙에 들어갔던 개그맨 이수근이 돌아왔다. KBS N Sports 에서 MC를 맡은 것이다. 앞서 이수근은 tvN 에 게스트로 등장했었다. 자신이 복귀해도 괜찮은지,...

김기춘 시즌2 ‘공안 총리’ 왔다

지난 4월23일, 국무총리실은 한 건의 문건을 작성한다. 당시는 이완구 총리가 ‘성완종 리스트’의 직격탄을 맞고 사의를 표명한 지 사흘째 되는 날이다. 현 총리의 조기 낙마가 사실...

경찰, 중국 성매매 서울시태권도협회 임직원 조사

중국에서 성매매를 한 혐의로 공안에 체포됐던 서울시태권도협회 임직원 두 명이 귀국 후 경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시사저널은 4월29일자(제1332호)에서 협회 간부와 심판...

“오늘은 언제 먹을 수 있지? 어디서 자야 하지?”

1998년 5월에 문을 연 서울시립 신림청소년쉼터는 가출한 남자 청소년들을 단기간 보호하는 곳이다. 1998년 처음 일을 시작했을 때만 해도 필자 역시 쉼터에 찾아오는 청소년들을 ...

PC방·동전 노래방·신림동 폐가… 그들의 하루는 지겹게 단조 로웠다

절도·구걸·강도·성매매. 모두 우리 사회의 금기다. 하지만 가출 청소년에게는 생존의 법칙이다. 특히 성매매는 ‘서바이벌 섹스(survival sex)’라고 한다. 말 그대로 살아남...

[단독] 서울태권도협회 임직원 중국서 성매매하다 공안에 체포

서울시태권도협회 임직원들이 중국 베이징의 한 유흥업소에서 술을 마신 후 성매매를 하다 공안에 체포돼 파문이 예상된다. 승부 조작 등 비리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는 태권도협회가...

생계와 질서의 충돌

성매매특별법이 헌법재판소에 불려 나왔다. 이 법은 성 판매자와 구매자 모두를 처벌한다. 3년 전 13만원을 받고 성매매를 하다 적발된 여성이 제기한 위헌심판 공개변론이 4월9일 열...

“국세청 사무실에서 직원들이 뇌물 나눠 가져”

국세청 직원들이 KT&G로부터 세무조사 편의 제공을 대가로 수억 원의 돈을 받아 챙긴 사실이 시사저널 취재 결과 단독 확인됐다. 문제는 이번 사건이 직원 몇몇의 일탈 행위가 아니라...

청량리 588, 그녀들의 애잔한 표정 담다

사진작가 조문호(68)가 아라아트센터에서 이라는 사진전을 열었다. 1983년부터 1989년까지 서울의 3대 사창가로 불리는 전농동 588번지를 찍은, 이를테면 다큐멘터리 사진이다....

[단독] 경찰, 국세청 간부 두 명 성매매 혐의 적발

국세청 간부 두 명이 경찰의 성매매 단속에 적발돼 직위해제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수서경찰서는 지난 3월초 서울 강남에 위치한 한 고급 룸살롱에서 성매매가 이뤄진다는 제보를 접수하...

“달러 버는 애국자라 했으면, 병든 우릴 나라가 돌봐야지”

지난 2월5일 오전 10시, 경기도 동두천시 보산동 일대 주한미군 캠프 케이시(Camp Casey) 정문 맞은편에 있는 기지촌을 찾았다. 밤새 불야성을 이뤘던 업소들의 네온사인이 ...

‘권력자의 성'엔 동서고금 예외가 없다

1978년 8월11일, 대한민국의 모든 신문 1면은 한 국회의원이 영등포구치소에 수감되는 사진으로 장식됐다. 공화당 소속 성낙현 의원이 장본인이다. 죄명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알선 ...

오죽했으면 하태경이 ‘찌질이 짓’이라 했을까

누군가는 투쟁이라, 누군가는 퍼포먼스라 부르는 일이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9월6일 벌어졌다. 극우 성향 사이트인 ‘일간 베스트’(일베) 회원들과 자유청년연합 회원들이 단식 중인 ...

‘고무통 살인사건’ 열쇠 쥔 5명의 남자

경기도 포천에서 발생한 일명 ‘고무통 살인 사건’이 미궁에 빠지고 있다. 용의자는 체포했지만 사건의 실체는 여전히 안갯속이다. 지난 7월29일로 거슬러 올라가보자. 이날 밤 9시4...

엽기 시대

온통 분노로 들끓고 있습니다. 자식을 군에 보낸 부모는 아들이 구타당하지 않는지 잠을 못 이룹니다. 자식 면회 가서는 옷부터 벗겨보겠다고 합니다. 중·고등학생 딸을 둔 부모는 나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