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 가상화폐 업체 차명 소유 의혹

‘청담동 주식부자’로 널리 알려졌다 사기 혐의 등으로 구속 수감된 이희진씨가 가상화폐 개발 회사를 차명으로 운영하고 있다는 의혹이 포착됐다. 해당 회사는 반려동물 관련 애플리케이션...

페이스북 자체 가상통화 ‘리브라’ 공개

페이스북이 6월18일(현지시간) 자체 가상통화 ‘리브라’ 출시 계획을 공식 발표했다. 이에 따라 금융 산업에 지각변동이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된다.페이스북은 이날 자사 홈페이지를 통...

“원금 보전하겠다는 보수적 스탠스 필요한 시점”

모두가 장밋빛 전망을 쏟아낼 때 거품 붕괴를 경고하며 ‘No’를 외쳤던 사람. 여의도 증권가의 대표적 신중론자로 ‘한국의 닥터 둠(비관론자)’으로 불리는 이코노미스트. 작년 증시 ...

수원고검 3일 개청…‘광교 법조타운 시대’ 개막

수원고등검찰청이 5월3일 개청하고, 본격적인 광교 법조타운 시대를 열었다. 수원고검은 이날 오전 수원 광교신청사에서 '수원고검 개청식 및 수원검찰청사 준공식'을 개최했다.이날 개청...

[포토] '이더리움 창시자'와 블록체인의 미래를 논하다.

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페 이더리움의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이 3일 국회에서 '블록체인과 미래경제'란 주제로 강연에 나섰다. 민병두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주최로 열린 좌담회에서 국내 전문...

유럽 최초의 동양 자기 짝퉁 ‘델프트 블루’의 탄생과 튤립 파동

우리나라 사람들이 좋아하는 화가 가운데 요하네스 베르메르(Johannes Vermeer·1632~1675)가 있다. 그의 고향은 네덜란드 델프트(Delft). 베르메르가 태어나 마...

한층 더 교묘해진 북한 외화벌이…‘대북제재’ 버티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우리 국가에 대한 제국주의자들의 날강도적인 전쟁위협이 무용지물로 된 것처럼 극악무도한 제재압살책동도 파탄을 면치 못하게 되어 있다”고 말했다고 조선중앙통...

‘카카오 굴기’, 이젠 블록체인이다

카카오가 블록체인 업계에도 손을 뻗쳤다. 카카오는 올해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을 위해 2000억원 규모의 투자금 모집 계획을 착착 진행 중이다. 3월11일(현지시각) 블룸버그에 따르...

더 악랄해진 ‘사이버 인질 강도’ 랜섬웨어

‘사이버 강도’로 불리는 랜섬웨어의 공격이 갈수록 교묘해지고 있다. 랜섬웨어는 몸값(Ransom)과 소프트웨어(Software)의 합성어다. 시스템을 잠그거나 데이터를 암호화해 사...

언론이 비꼰 ‘한국판 CES’의 진짜 모습은 달랐다

1월 초 미국 CES에서 공개됐던 우리 IT기술을 볼 수 있는 기회가 1월29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렸다. 행사 이름은 ‘한국 전자IT산업 융합전시회.’ 하지만 ...

카카오페이 넘어선 ‘가상화폐 페이’ 나온다

컴퓨터를 20년 넘게 다뤄본 사람이라면 윈도우 95가 가져다준 충격을 기억할 것이다. 이는 텍스트에서 벗어나 이미지 위주의 인터페이스를 채용한 운영체제(OS)였다. 그런데 당시 학...

넥슨 김정주, 그가 말한 ‘좋은 사람’은 어디로 갔나

김정주 NXC(넥슨 지주회사) 대표는 국내 게임업계를 대표하는 인물이다. 그가 1994년에 만든 넥슨은 수많은 게임을 통해 신화적인 역사를 만들어 나갔고,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

언론은 검증 없이 ‘비판’···청와대는 물증 없이 ‘발끈’

청와대 특별감찰반원 출신 김태우 수사관의 폭로가 ‘청와대-언론 대리전’으로 번지는 모양새다. 시작은 12월14일 김 수사관이 꺼내든 우윤근 주 러시아대사의 금품수수 의혹이었다. 그...

“김태우 前 특감반원의 사찰 내용은 사실과 다르다”

청와대 민정수석실 특별감찰관(특감반) 소속이었던 김태우 전 수사관의 민간인 사찰 제보가 적잖은 파장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사찰 대상으로 거론된 당사자들이 하나같이 “(청와대 조...

상호 네이밍으로 설립자의 혼 엿본다

지난해 연말 미국의 한 IT(정보기술)기업 주가가 2700% 이상 급등한 일이 있었다. 크로에(Croe)에서 크립토(Crypto) 컴퍼니로 상호만 바꿨을 뿐인데, 시장이 크게 반응...

김정은의 통치 홍보 수단 ‘멍텅구리 컴퓨터’

김정은 시대 들어 북한에서 나타난 가장 눈에 띄는 변화 중 하나는 컴퓨터와 정보기술(IT) 분야다. 공장·기업소의 생산라인 관리에 컴퓨터가 본격적으로 도입된 것이다. 새로 문을 연...

“피해액 1000억원 피해자 20만 명 달해”

돈스코이호 투자사기 의혹이 언론에 처음 제기된 시점은 7월이다. 하지만 이보다 한 달 전인 6월 돈스코이호 인양업체인 신일그룹 경영진을 처음 고발한 이가 있다. 바로 전 동아건설 ...

보물선이라 쓰고 투자사기라 읽는다

‘잭팟’인 줄 알았다. 약 150조원에 달하는 보물이 바다 아래에 잠겨 있다는 소식을 처음 들은 이들은 ‘눈이 뒤집힐’ 지경이었다. 한 사업가의 끈질긴 도전이 드디어 빛을 발하는가...

'가상화폐 꾼'에게 낚이지 않는 방법

10억 달러, 약 1조1350억원. 사기로 의심되는 ICO(가상화폐공개) 271건에 들어간 것으로 추산되는 전 세계 투자금이다. 야심 차게 가상화폐를 발행해 투자금을 모았는데 개발...

토종 블록체인, 비트코인의 14만 배 뛰어넘다

“카드 꽂아주세요. 결제됐습니다.” 약 5초면 끝이다. 신용카드의 빠른 처리 속도는 신속한 결제를 가능케 했다. 비자카드의 경우 초당 2만4000건의 거래를 처리한다고 알려져 있다...